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흑발로 변신한 블핑 리사…'낯설어졌어'
'초미니 착용' 에버글로우 이런, 파격 쩍벌
이상아 "전영록 딸, 내가 키우려 했다"
서동주 "서세원과 다른 男 원했는데…" 토로
로켓펀치 다현, 다리 사이로 손 넣고…헉!
이은하 "나이 속여…용서를 빈다" 무슨 일
오채원, 흘러내린 원피스 '볼륨 노출'
'온몸이 도화지'…서현숙, 새하얀 아찔 자태
.
최윤라·강해림, 판타지오와 전속계약 분쟁 끝→복귀…"심려 끼쳐 죄송" [공식입장]
19-10-21 10:1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배우 최윤라와 강해림이 소속사 판타지오와의 전속계약이 유효함을 인정하고 원소속사로 복귀해 본격적인 연예 활동을 재개한다. 이로써 전속계약 관련 분쟁이 있었던 강한나, 임현성, 최윤라, 강해림 모두 판타지오로 복귀하게 됐고, 판타지오는 지난 1년 반 이상 진행된 전속계약 관련 모든 분쟁이 종료되었음을 알렸다.

판타지오 측은 21일 "최윤라와 강해림은 판타지오와의 전속계약 관련 소송에서 재판부의 조정에 따라 원만히 합의에 이르게 되었고, 모두 판타지오로 복귀하였다. 최윤라와 강해림은 전속계약이
유효함을 인정하였고, 판타지오는 최윤라와 강해림에게 이와 관련하여 더 이상 문제 삼지 않기로 했다"라고 밝혔다.

최윤라와 강해림은 "이번 조정 과정에서 판타지오 경영진을 비롯한 많은 분들께 걱정과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라며 "이번 합의 과정에서 많은 것을 이해하고 배려해주신 판타지오 관계자분들에게 감사하고, 앞으로 판타지오에서 좋은 활동으로 보답할 테니 애정을 가지고 지켜봐 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전하며 각오를 다졌다.

판타지오도 "최윤라와 강해림이 다시 판타지오로 복귀하여 함께 하게 되었다"라며 "당사는 앞으로 최윤라와 강해림의 성장과 안정적인 연예 활동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판타지오를 대리하여 이번 사건을 승소로 이끈 법무법인 제하의 김태우, 이춘상 변호사는 "판타지오가 전속 계약 분쟁에 있었던 아티스트 전원을 대상으로 승소를 거둔 것은 연예인 전속계약 분쟁사건 중에서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라며 이번 재판부의 판단은 "건강한 연예산업의 발전을 위하여 계약 준수의 존엄성을 중시 한 합리적인 결정으로 향후 전속계약 분쟁에 중요한 기준점을 세운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사진 = 판타지오 제공] 이예은 기자 9009055@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상아 "전영록 딸, 내가 키우려 했다"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이상아가 걸그룹 티아라 출신 전보람에게 배우 전영록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17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SBS 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이상아는 전보람에게 "내가 너... 키울 뻔했어"라고 고백했다. 이...
종합
연예
스포츠
블랙핑크 리사, 청순미모 그 자체 '사랑스러...
아이유, 출국길에도 빛나는 백옥피부 '러블리 꽃미모' [MD동영상]
윤여정 "'미나리' 선댄스영화제 수상…봉준호에 가려져" 웃음 [MD동영상]
'찬실이는 복도 많지' 윤승아 "윤여정 선생님과 함께한 소중한 추억"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블랙 아담’ 드웨인 존슨, “DC 히어로 파워 서열이 바뀐다” 자신감[해외이슈]
44세 밀라 요보비치 “셋째딸 모유 수유에 집중” 엄마 닮았네[해외이슈]
美 버라이어티 “할리우드, ‘기생충’ 봉준호와 필사적으로 일하고 싶어해”[해외이슈]
‘퀸’ 브라이언 메이, 호주 산불피해 코알라 안고 기타연주 “감동적”[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