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모델처럼 느낌있게'…이주연, 의식하고 워킹?
박준형, 김찬우와 22년만 재회서 '깨알 폭로'
함소원 시母, 한국으로 가출…이유가 '경악'
서동주 "접근하는 男에 이혼 사실 밝히면…"
치어리더, 스타킹에 남은 열정의 흔적 '어머나'
'감당이 안 돼'…최소미, 짓눌려 찌그러진 볼륨
'살아있네'…박탐희, 흔한 40대 수영복 자태
'두툼하게 접혔네'…피트니스 모델, 뱃살 굴욕
.
KIA 윌리엄스 감독이 기억하는 BK "모두가 좋아했던 선수"
19-10-17 06:0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인천공항 이후광 기자] KIA 맷 윌리엄스 신임 감독에게 BK 김병현은 어떤 선수로 기억되고 있을까.

지난 15일 KIA타이거즈의 제9대 사령탑으로 부임한 윌리엄스 감독이 17일 새벽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윌리엄스 감독은 오는 2022년까지 총 3년 동안 KIA 지휘봉을 잡는다.

1965년생의 윌리엄스 감독은 화려한 현역 및 지도자 경력을 자랑한다. 1987년 샌프란시스코에서 빅리그에 데뷔해 클리블랜드, 애리조나 등에서 통산 17시즌을 보냈다. 3루수 스타플레이어 출신으로 5차례 올스타(1990, 1994, 1995, 1996, 1999)에 선정됐고 4차례의 골든글러브(1991, 1993, 1994, 1997)와 실버슬러거(1990, 1993, 1994, 1997)를 수상했다. 17시즌 통산 기록은 1866경기 타율 .268(7000타수 1878안타) 378홈런 1218타점 OPS .805다.

2003년을 끝으로 현역 생활을 마감한 윌리엄스 감독은 2010년 애리조나에서 코치 생활을 시작해 워싱턴, 오클랜드 등에서 9년 동안 지도자 생활을 했다. 이 가운데 2014~2015시즌 워싱턴 감독을 역임했고, 2014년 내셔널리그(NL) 올해의 감독상을 수상하며 지도력의 꽃을 피웠다. 워싱턴은 당시 NL 동부지구 1위(96승 66패)에 올랐다.


국내 팬들에게 가장 친숙한 이력은 2001년 애리조나 시절이다. 윌리엄스 감독은 2001년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에서 주전 3루수 겸 4번타자로 활약하며 김병현과 함께 월드시리즈 우승을 일궈낸 이력이 있다. 당시 시즌 기록은 106경기 타율 .275(408타수 112안타) 16홈런 65타점이다.

윌리엄스 감독에게 김병현은 어떤 선수였을까. 김병현 이야기가 나오자 미소를 보인 윌리엄스 감독은 “지금까지 본 투수 중에 가장 공이 지저분했다. 당시 베테랑들이 즐비한 팀에서 한 젊은 친구가 그런 모습을 보여줬다”고 회상하며 “모든 선수들이 좋아한 선수였다. 다음 주 정도에 만날 수 있는 기회가 생길 것 같다”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김병현을 KIA의 코치로 선임할 가능성도 있을까. 이에 윌리엄스 감독은 “지금 그 선수가 뭘 하고 있는지 모른다. 아마 시간이 없지 않을까 싶다”라고 호탕한 웃음을 지으며 “일단 오랫동안 못 봤기 때문에 만나는 것 자체가 좋다”고 말을 아꼈다.

[애리조나 시절 윌리엄스 감독(우측에서 두 번째)과 김병현(맨 우측),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윌리엄스 감독(두 번째). 사진 = AFPBBNEWS, 인천공항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인천공항 =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함소원 시母, 한국으로 가출…이유 경악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함소원의 시어머니가 동생에게 돈을 빌려준 뒤 한국으로 가출했다 28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는 아버지와 싸우고 한국에 온 시어머니의 모습이 그려졌다. 함소원과 진화가 다툰 다음 날,...
종합
연예
스포츠
'포레스트' 조보아 "예능과는 다른 모습 선...
'포레스트' 박해진 "조보아, 비교할 수 없는 사랑스러움 있다" [MD동영상]
'정직한 후보' 장동주 "즐겁게 촬영하는 선배들보며 많이 배웠다" [MD동영상]
'정직한 후보' 라미란 "열일? 물 들어올 때 노 저어야…" 폭소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멜 깁슨X대니 글로버 ‘리썰웨폰5’ 제작 확정, 리처드 도너 감독은 90세[해외이슈]
‘캡틴 마블2’ 브리 라슨 퇴출 캠페인 시작, “동성애자 흑인 캡틴 마블 원한다”[해외이슈]
“전설의 귀환” 키아누 리브스 ‘매트릭스4’, 2월 샌프란시스코 첫 촬영[해외이슈]
“코비 브라이언트, 아내와 함께 헬기 타지 않기로 약속”[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