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거울 좀 볼까?'…유현주, 필드서도 미모 점검
'보일락 말락'…치어리더, 움직이기도 힘든 초미니
"태양, 민효린과 헤어지고…" 소름 돋는 증언
'개콘' 몰카범, 왜 자수했나 봤더니…'멍청한 짓'
'속옷 끈이 스르륵'…심으뜸, 야릇한 뒤태
30만 명 열광한'슬의' 라이브…"시즌2로 오겠다"
'톱스타로 귀환'…이효리, 강렬+섹시 메이크업
장민호, 인기투표서 임영웅 뽑히자 반응이…
.
대구 안드레 감독 "승리한 경기를 놓쳤다"
19-09-22 19:1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인천 김종국 기자]대구의 안드레 감독이 인천전 무승부에 대해 아쉬움을 나타냈다.

대구는 22일 오후 인천전용구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30라운드에서 인천과 1-1로 비겼다. 대구는 에드가가 페널티킥 선제골을 터트려 경기를 앞서 나갔지만 후반 43분 인천의 명준재에게 동점골을 허용해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안드레 감독은 경기를 마친 후 "어려운 원정경기가 될 것이라고 생각했다. 인천이 좋은 상황이 아니어서 간절하고 절실하게 많은 활동량을 보일 것이라고 예상했다. 초반에 힘든경기를 했다. 시간이 지날 수록 경기 템포에 적응하면서 조금씩 좋
아지는 경기를 했다"며 "후반전에 선수들이 좋은 모습을 보였다. 마지막 실점이 아쉽다. 승리한 경기를 손에서 놓쳤다"고 말했다. 이어 "전반전이 끝난 후 공격적인 부분을 이야기했다. 측면 전환을 주문했다. 측면으로 볼이 갔을 때 숫자 싸움에서 유리한 상황을 만드는 것을 요구했다"고 덧붙였다.

안드레 감독은 강원과의 4위 다툼에 대해선 "우선 상위 스플릿으로 가는 것이 목표다. 남은 경기에서 최대한 승점을 획득하는 것이 목표"라며 "오늘 승점 3점을 획득했으면 상위스플릿으로 가는 것이 안정권이었을 것이다. 남은 경기에서 최대한 승점을 쌓아가겠다"고 전했다.

명준재에게 실점한 상황에서 인천의 케힌데와 공중볼 경합을 펼쳤던 조현우에 대해 "조현우는 펀칭을 잘하는 편이다. 오늘도 잘했고 판단을 잘했다. 펀칭하면서 중심이 무너져 주변에 볼이 떨어진 것이 아쉽다. 나쁘지 않은 선택이었다"는 뜻을 나타냈다.

비디오판독으로 인해 득점으로 인정되지 못했지만 전반전 초반 조현우가 공중볼 경합에서 뒤쳐지며 무고사에게 헤딩 슈팅을 허용했던 것에 대해선 "그 장면도 나와서 펀칭하려 했다. 나왔던 타이밍은 나쁘지 않았다. 이전 상황에서 파울이 있었다. 어수선한 분위기로 인해 실수가 나왔고 큰 문제는 아니었다"고 말했다.

[사진 = 프로축구연맹 제공] 인천 =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태양,민효린과 헤어지고…"소름돋는 증언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그룹 빅뱅의 멤버 태양이 배우 민효린과의 결혼에 대해 가졌던 생각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4일 태양의 유튜브 채널엔 'Ep_6. Crystal clear'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태양은 2017년 4월 입대를 ...
종합
연예
스포츠
'결백' 신혜선 "정인役, 싸가지 없고 친구...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내 남편은 임신 8개월” 만삭 사진 화제, 어떻게 가능한가[해외이슈]
조지 플로이드 사망 美 약탈·방화 확산, 비욘세 “인종차별주의는 절망적이다” 분노[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트럼프, 당신을 11월 대선에서 아웃시킬거야” 분노의 트윗[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23세 연하 호주 리포터와 열애설 “로맨틱 인터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