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거울 좀 볼까?'…유현주, 필드서도 미모 점검
'보일락 말락'…치어리더, 움직이기도 힘든 초미니
"태양, 민효린과 헤어지고…" 소름 돋는 증언
'개콘' 몰카범, 왜 자수했나 봤더니…'멍청한 짓'
'속옷 끈이 스르륵'…심으뜸, 야릇한 뒤태
30만 명 열광한'슬의' 라이브…"시즌2로 오겠다"
'톱스타로 귀환'…이효리, 강렬+섹시 메이크업
장민호, 인기투표서 임영웅 뽑히자 반응이…
.
'모패' 티아라 출신 전보람, "저 자체가 민폐" 돌발 심경고백 왜?
19-09-19 09:4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한번도 작품 한 적이 없는데 왜 이렇게 친근감이 들지?”

박원숙이 후배 연기자 이미영과 함께 강화도 여행을 떠나며, ‘이미영 세 모녀’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낸다.

20일 밤 11시 방송하는 MBN ‘모던 패밀리’(기획/제작 MBN, 연출 송성찬) 30회에서는 박원숙이 이미영과 그녀의 두 딸인 전보람, 전우람의 초대로 강화도 여행을 즐기며 아름다운 추억을 쌓는 모습이 그려진다.

두 사람은 오랜 연기 활동에도 단 한 번도 같이 작품을 한 적이 없는 사이. 그럼에도 비슷한 공감대를 안고 있어서인지 만나자마자 친해졌다고. 이미영은 “다른 선생님들은 근엄한데 (박원숙) 선생님은 늘 천진난만한
미소로 반겨주셨다”며 “아쉬울 때 손을 내밀어주신 사람 중 한 분이라 감사했다. 그래서 이번 여행을 기획했다”고 털어놓는다. 박원숙은 “힘든 사람 붙잡고 울면 뭐하냐. 그 마음 아니까 그저 웃으면서 ‘잘 견뎌’하는 뜻을 전하는 것”이라고 화답한다.

두 사람은 강화도에서 제철인 대하구이를 먹으며, 그간 못다 한 속 깊은 인생 이야기를 나눈다. 또 펜션에서 기다리고 있는 이미영의 두 딸, 전보람 전우람과 만나 따뜻한 저녁 시간을 보낸다.

특히 박원숙은 전보람, 전우람이 30대에 접어들었다는 이야기에 깜짝 놀라며, “남자 친구는 있냐?” “요즘 고민은 없냐?” 등 폭풍 질문을 던져 ‘이미영 세 모녀’의 멘토 겸 ‘연예계 대모’를 자처한다. 박원숙의 돌발 질문에 전우람은 “남자친구는 있다가도 없고, 없다가도 있다”며 묘한 미소를 짓고, 전보람은 “요즘 걱정은 제 자신”이라며 걸그룹 티아라에서 배우로 전향한 뒤 겪고 있는 고민을 솔직하게 털어놓는다.

제작진은 “박원숙과 이미영이 인생의 모진 풍파를 견디며 단단해진 모습을 이번 강화도 여행에서 보여준다. 가족이라는 이름으로 서로를 보듬는 이미영 가족과, 그 누구보다 이미영을 아끼고 응원하는 박원숙의 애틋한 진심이 어우러져 진한 감동을 선사하는 한 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매회 화제성을 폭발시키는 불금 예능 MBN ‘모던 패밀리’ 30회는 20일 밤 11시 방송한다.

[사진 제공=MBN ‘모던 패밀리’]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태양,민효린과 헤어지고…"소름돋는 증언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그룹 빅뱅의 멤버 태양이 배우 민효린과의 결혼에 대해 가졌던 생각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4일 태양의 유튜브 채널엔 'Ep_6. Crystal clear'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태양은 2017년 4월 입대를 ...
종합
연예
스포츠
김보라부터 이유리까지, 대종상 레드카펫을 수...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내 남편은 임신 8개월” 만삭 사진 화제, 어떻게 가능한가[해외이슈]
조지 플로이드 사망 美 약탈·방화 확산, 비욘세 “인종차별주의는 절망적이다” 분노[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트럼프, 당신을 11월 대선에서 아웃시킬거야” 분노의 트윗[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23세 연하 호주 리포터와 열애설 “로맨틱 인터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