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실물 보면 말문이 턱!'…배수지, 인류 최고 미모
'이러고 왔어?'…손나은, 점퍼 젖히니 쫄바지 등장
日 시민 혐한 발언에 분노한 김구라, 결국…
'심한 저체중 의심되네'…정혜성, 빼빼 마른 체구
서장훈, 네일숍 다니는 이유? "손 때문 아니라…"
"담배 피우고 싶어…" 신동엽, 금연 부작용 고백
'치마 훌러덩'…치어리더, 육덕진 허벅지 노출
'하의는 어디에?'…제니, 민망한 맨살 공개
대한스키협회,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과 업무 협약
19-09-11 09:4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후광 기자] 대한스키협회는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과 공식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대한스키협회는 10일 오후 강원도 원주에 위치한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에서 박재홍 대한스키협회 수석부회장, 김현철 대한스키협회 의무위원장, 김재희 대한스키협회 팀 피지션, 백순구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장, 김현 응급의학과 교수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공식 업무 협약식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은 지난 4월 대한스키협회와 한국원자력의학원 간 진료 체계 구축을 위한 상호 협력 MOU를 맺은 데 이어 두 번째로 맺는 의료 부문 MOU다.


협회는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과 MOU를 통해 국내에서 개최하는 협회 주관 스키, 스노보드 대회 및 국가대표 선수 훈련 실시 중, 응급 의료‧후송 협력 체계를 구축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과 2019 FIS 스노보드 월드컵 평창대회의 공식 지정병원으로 선정된 바 있다.

또한 협회는 "권역응급의료센터와 권역외상센터, 닥터헬기를 운영, 대회 및 훈련 진행 시 선수들의 안전하고 신속한 후송과 치료가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병원 안에는 평창올림픽패럴림픽 의료지원기념관을 갖추고 있어 올림픽 의료 부문 레거시를 보존하고 있는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기도 해 이번 MOU가 더욱 의미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 협약식에 참석한 백순구 병원장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의료적 레거시를 남김과 동시에 대한스키협회와의 MOU를 통해 스키 종목 선수들을 위한 의료 지원, 그리고 더 나아가 병원과 협회 상호 발전을 앞으로 이뤄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이번 MOU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백순구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장(우)과 박재홍 대한스키협회 수석부회장. 사진 = 대한스키협회 제공]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日시민 혐한발언에 분노한 김구라, 결국…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방송인 김구라가 혐한 시위를 하는 일본인과 인터뷰 중 분노했다. 15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구독TV, 막 나가는 뉴스쇼'에는 김구라가 '혐한 막말' 3인방을 찾아 일본에 방문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구라는 일본...
종합
연예
스포츠
'배가본드' 배수지 "첩보·액션 장르에 호기...
'배가본드' 배수지 "촬영 중 소속사 이적, 조금 혼란스러웠다" [MD동영상]
'천리마마트' 정혜성 "다혈질·밝은 캐릭터, 나와 닮았다" [MD동영상]
김시아 "롤모델은 한지민…좋은 연기·배려심 본 받고파" (인터뷰)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다니엘 크레이그, ‘007 노 타임 투 다이’서 레아 세이두와 뜨거운 키스[해외이슈]
봉준호 ‘기생충’ 토론토영화제서 관객상 수상 쾌거, “아카데미 수상 청신호”[해외이슈]
‘어벤져스:엔드게임’ 감독, “‘스파이더맨’ MCU 탈퇴는 소니의 거대한 실수”[해외이슈]
제임스 건 ‘수어사이드 스쿼드’ 풀 캐스팅 발표, 몇몇 히어로 죽음 암시[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