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혼자만 리즈 경신한 정연…'역대급 골반'
'과일망 재활용 패션?'…아이린, 독특한 깁스
박세리 "어딜가나…" 결혼 스트레스?
"싸가지 없는데?"…이상윤, 의외의 인성 폭로
'바지 너무 내렸네'…치어리더, 복부 한껏 노출
'이런 거 돼요?'…민한나, E컵 가슴 개인기
'하의실종 버릇됐네'…현아, 재킷만 입고 외출
김경화, 쭉 트인 초미니 치마 입고…'노골적'
류현진 회복 못한다면, LA언론 "다저스 WS 우승 가능성↓"
19-09-11 05: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류현진의 폼이 돌아오지 않는다면, LA 다저스의 월드시리즈 우승 가능성은 현저히 줄어든다."

LA 다저스를 전문적으로 취재하는 다저스네이션이 10일(이하 한국시각) "류현진이 10월 에이스로 믿음을 얻을 수 있을까"라며 최근 류현진의 하락세와 향후 행보를 전망했다. 류현진은 5일 콜로라도와의 홈 경기를 끝으로 휴식을 취하고 있다. 선발로테이션을 한 차례 건너뛴다.

다저스네이션은 "류현진은 올 시즌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으며,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수상과 다를 바 없었다. 그러나 여름이 가을로 바뀌고 포스트시즌이 다가오면서 그의 초창기 우세는 없어져버린 것 같다"라고 짚었다.

류현진의 마지막 승리는 8월12일 애리조나와의 홈 경기였다. 7이닝 5피안타 4탈삼진 2사사구 무실점으로 12승을 챙겼다. 평균자책점을 1.45까지 낮췄다. 그러나 이후 네 경기 연속 부진했다. 19이닝 31피안타(5피홈런) 21자책점 평균자책점 9.95. 3패를 추가했고, 평균자책점은 2.45까지 올랐다. 투구밸런스가 무너지며 주무기 체인지업과 컷패스트볼의 예리함이 완전히 사라졌다.

다저스네이션은 "류현진의 추락이 왜 그렇게 극적이었는지 말하기 어렵지만, 한 가지 가능한 대답은 휴식의 부족이다. 류현진은 올해처럼 많은 이닝(161⅔이닝, 2013년 192이닝에 이어 메이저리그 데뷔 후 두 번째로 많은 이닝)을 던지는데 익숙하지 않다"라고 지적했다.



또한, 다저스네이션은 "류현진이 정규시즌에 더 이상 투구하지 않는다면 사이영상 케이스에 추가할 그 어떤 것도 할 수 없다. 그러나 다저스의 포스트시즌 가뭄을 끝내기 위해, 팀이 8월 이전으로 돌아가기 위해 모든 예방조치를 취하는 게 중요하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클레이튼 커쇼와 워커 뷸러의 최근 페이스를 거론하며 류현진의 회복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봤다. 다저스네이션은 "커쇼와 뷸러는 에이스에 오르려고 하지만, 올 시즌 내내 둘 다 문제가 있었다. 커쇼는 후반기 들어 홈런을 잘 맞는 투수고, 뷸러도 올 시즌 내내 비교적 일관성이 떨어진다. 류현진이 지금 고전하는 것처럼 두 사람도 고군분투했다"라고 돌아봤다.

결국 류현진의 회복만이 살 길이다. 다저스네이션은 "류현진은 최근까지 팀에 자신이 에이스로서 능력이 있다는 신뢰를 심어주기 위해 가능한 모든 것을 해냈다. 다저스는 포스트시즌에서 선발투수의 힘에 의존해야 할 것 같다. 류현진의 폼이 돌아오지 못한다면, 다저스의 월드시리즈 우승 가능성은 현저히 줄어든다"라고 밝혔다.

[류현진.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박세리 "어딜가나…" 결혼 스트레스?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골프 레전드 박세리가 연애 스타일을 말했다. 2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골프 레전드 박세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박세리는 "요즘은 어딜 가나 결혼에 관한 질문을 받는다"며 "눈이 높진 않은데 나한테 ...
종합
연예
스포츠
'패션 아이템인줄…' 모델 아이린, 깁스 하...
블랙핑크 로제 '예쁨이 한도초과' [MD동영상]
'러블리의 정석' 수지, 국민 첫사랑은 손하트도 예쁘네 [MD동영상]
씨엘씨(CLC), 팬들을 향한 7인 7색 손하트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어벤져스:엔드게임’ 아카데미 캠페인 시작, 로다주 남우주연상 받을까[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안젤리나 졸리와 이혼고통 잊으려 술·마약·넷플릭스 의존했다”[해외이슈]
팝스타 아론 카터, “어렸을 때 친누나에게 강간 당했다” 폭로 파문[해외이슈]
브리트니 스피어스 “스키니진 입어야한다” 운동 열중, “당신은 피트니스 히어로”[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