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과일망 재활용 패션?'…아이린, 독특한 깁스
"싸가지 없는데?"…이상윤, 의외의 인성 폭로
박세리 "어딜가나…" 결혼 스트레스?
'바지 너무 내렸네'…치어리더, 복부 한껏 노출
'하의실종 버릇됐네'…현아, 재킷만 입고 외출
'이런 거 돼요?'…민한나, E컵 가슴 개인기
김경화, 쭉 트인 초미니 치마 입고…'노골적'
'누구세요?'…화장만으로 다른 사람 된 설현
'한밤' 양현석X승리, 범죄의 컬래버레이션… 이제는 해외 원정도박까지
19-08-13 21: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장민혜 객원기자] '한밤'에서 양현석과 승리의 해외 원정도박 의혹을 이야기했다.

13일 밤 방송된 SBS '본격 연예 한밤'에서는 양현석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의 해외 억대 원정 도박 논란을 다뤘다.

한 기자는 "양현석이 거액을 걸어놓고 도박한다는 제보가 수 차례 있었다. 양현석 측근이 일명 환치기상에게 돈을 직접 전달하는 방식으로 알려졌다"고 말했다. 양현석은 환치기 업자 A에게 신용 담보로 빌린 뒤 한국으로 돌아와 빌린 돈을 현금으로 갚는 방법을 이용했다고 보도했다.

현지 환전소로 제작진은 연락을 취했다. 제작진이 억대 금액도 가능하냔 질문에 억대 금액도 가능하다는 답변이 돌아왔다. 양현석
도 했냔 질문에 "그건 제가 답할 수 없고 답할 수 없다"는 대답을 들을 수 있었다.

양현석은 신용으로 십수억원을 빌렸다고. 어느 한인은 "20년 동안 했던 업체이고 어느 정도 금액이 되는 사람들하고 거래를 하고 도박하는 사람들과 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제보했다.

변호사는 "그에 대한 수수료도 현금으로 준 걸 보면 도박 자금으로 쓰려고 했던 의도가 담길 여지가 많고 금융기관 추적을 피하려고 하는 의도도 있을 가능성에서 악의적이라고 해석될 의지가 있다"고 말했다.

양현석과 함께했다는 의혹이 가진 건 빅뱅 승리였다. 승리 역시 수차례 방문했다고. 양현석과 승리는 바카라를 즐겨 했다고 한다. 승리의 의혹은 처음이 아니다. 올초 버닝썬 논란이 불거지며 승리는 SNS 메시지에서 원정도박 논란이 있었지만 부인한 바 있다.

변호사는 "거액 도박을 했다는 사실 자체는 형법상 도박죄가 되고 도박자금 조달 과정에서 불법적인 환치기를 했기에 외국환거래법 위반으로 두 개의 죄가 성립하는 게 맞지 않을까 싶다"고 설명했다.

제작진은 YG엔터테인먼트 사옥을 찾아갔지만 "나가 달라"는 대답만 들을 수 있었다.

경찰 측 은 "기록을 검토 중이라는 거밖에 말씀 드릴 수 없다"는 대답을 내놨다. 500장 첩보 문서를 확보했다는 경찰. 과연 이번 논란을 제대로 수사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사진 = SBS '본격 연예 한밤' 방송화면] 장민혜 객원기자 selis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박세리 "어딜가나…" 결혼 스트레스?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골프 레전드 박세리가 연애 스타일을 말했다. 22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골프 레전드 박세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박세리는 "요즘은 어딜 가나 결혼에 관한 질문을 받는다"며 "눈이 높진 않은데 나한테 ...
종합
연예
스포츠
블랙핑크 로제 '예쁨이 한도초과' [MD동영상]...
'러블리의 정석' 수지, 국민 첫사랑은 손하트도 예쁘네 [MD동영상]
씨엘씨(CLC), 팬들을 향한 7인 7색 손하트 [MD동영상]
강다니엘 '감탄사 나오는 우월한 비주얼'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어벤져스:엔드게임’ 아카데미 캠페인 시작, 로다주 남우주연상 받을까[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안젤리나 졸리와 이혼고통 잊으려 술·마약·넷플릭스 의존했다”[해외이슈]
팝스타 아론 카터, “어렸을 때 친누나에게 강간 당했다” 폭로 파문[해외이슈]
브리트니 스피어스 “스키니진 입어야한다” 운동 열중, “당신은 피트니스 히어로”[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