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정우주, 끈 하나로 겨우 지탱 중인 가슴 '헉!'
귀에 쏙쏙…양준일, 팬미팅서 막간 '영어 특강'
"XXX"…정준하, 거친 표현 쓰며 유재석 폭로
공황장애 온 이하늘, '도시어부2'가 원인?
'살색의 향연'…치어리더, 헐벗고 섹시 댄스
'속옷이 불쑥'…박성연, 민망한 뒷모습
'애플힙 부각'…심으뜸, 아찔 수영복 자태
'19금도 넘어'…미스맥심, 팬티 내리고 야릇 포즈
.
['기생충' 천만①] 봉준호X송강호 일냈다…황금종려상→쌍천만까지!
19-07-22 08:0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봉준호 감독과 송강호가 '괴물'에 이어 '기생충'까지 쌍천만 기록을 세웠다.

지난 5월 30일 개봉한 영화 '기생충'(배급 CJ엔터테인먼트)이 7월 21일 드디어 천만 관객을 돌파했다. 봉준호 감독과 배우 송강호는 '살인의 추억'(2003)을 시작으로 '괴물'(2006) , '설국열차'(2013)에 이어 '기생충'까지 네 작품에서 만났다.

'살인의 추억'이 현재까지도 수사 영화의 바이블이라고 불릴 정도로 새로운 화두를 제시했다면 '괴물'이 1091만 여 명의 관객을 동원해 큰 화제가 됐다. 이후 '설국열차'는 해외 제작사와의 협업으로 934만 명이라는 대기록으 세운 데 이어 '기생충'이 또 다시 1000만 관객을 돌파해 그야말로 믿고 보는 '봉준호X송강호' 콤비라고 할 수 있다.


앞서 '기생충'은 로튼 토마토 신선도 93%로 높은 호평을 이끌었던 것에 이어 필름 마켓에서 무려 192개국에 선 판매되면서 개봉 전부터 관심을 끌었다.

제72회 칸국제영화제 폐막식에서 최고 영예인 황금종려상을 수상해 전세계를 들썩이게 했다. 당시 봉준호는 자신의 이름이 호명되자 양손을 번쩍 들어올리며 기뻐했고, 송강호와 기쁨의 포옹을 했다. 이어 자신의 소감에 이어 "꼭 이 자리에서 이 분의 소감을 듣고 싶다"라며 송강호를 무대 앞으로 소개했고, 송강호에게 발언의 기회를 주며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해외에서 승전보가 전해지자, 국내에서는 개봉을 앞두고 예매율이 치솟았다. 개봉일 50만 관객, 첫주 336만 관객을 동원했다. 신작들의 공세에도 개봉 11일 만에 700만 관객을 돌파한 '기생충'은 꾸준한 관객 몰이로 1000만 흥행을 이뤘다.

칸 수상 이후 새로운 작품에 곧바로 매진하겠다는 뜻을 밝힌 봉준호 감독의 차기작에도 송강호가 출연할 지도 관심을 모은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CJ엔터테인먼트 제공]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유재석 XXX"…정준하, 충격 폭로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개그맨 정준하가 유재석의 만행(?)을 폭로했다. 23일 밤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서 정준하는 "'무한도전' 시절 유재석이 항상 진행하니까"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유재석이 가끔 퀴즈 내고 하잖아. 항상 대본을 ...
종합
연예
스포츠
'코미디계의 별이 지다' 故 남보원, 유족·...
'더게임' 옥택연 "시청률 40% 넘으면 임주환과 '내 귀에 캔디' 부를 것" [MD동영상]
'더게임' 이연희 "'화정'이후 오랜만에 MBC 복귀…좋은 느낌" [MD동영상]
'더게임' 옥택연 "이연희와 7년 만에 재회, 의지하며 촬영중"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봉준호, “‘기생충’ 美 TV시리즈 리메이크 아냐, 높은 퀄리티 갖출 것” 자신감[해외이슈]
디카프리오X피트, SAG상 받은 ‘기생충’에 기립박수 “훈훈한 비주얼”[해외이슈]
SAG 첫 여우주연상 제니퍼 애니스톤, 차 안에 누워 승리의 V[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SAG 남우조연상 수상, 전 부인 제니퍼 애니스톤 “따뜻한 포옹” 축하[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