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너무 육감적이야'…유현주, 도드라진 볼륨감
'톱스타로 귀환'…이효리, 강렬+섹시 메이크업
장민호, 인기투표서 임영웅 뽑히자 반응이…
눈에 띄는 센캐 치어리더 '존재감 확실하네'
슈 때문에 '신불자 위기' 세입자, 고통 호소
박선영 아나운서, SBS 떠난 이유 직접 고백
'노래 실력 명불허전'…박봄, 역대급 축하 공연
이병헌X정유미, '대종상' 주연상 특별한 이유
.
박서준 ‘사자’ 2차 예고편, 여름을 뒤흔들 가장 강렬한 영화
19-06-17 20:4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숨 막히는 전개, 판타지가 더해진 강렬한 액션 볼거리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올 여름 기대작 ‘사자’가 팽팽한 긴장감으로 눈 뗄 수 없게 만드는 2차 예고편을 최초 공개했다.

‘사자’는 격투기 챔피언 '용후'(박서준)가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를 만나 세상을 혼란에 빠뜨린 강력한 악(惡)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2017년 여름 극장가를 장악했던 영화 ‘청년경찰’(565만 명) 김주환 감독과 박서준의 의기투합, 여기에 안성기-우도환까지 대한민국 대표 국민 배우와 젊은 피의 조합이 더해져 기대를 모으는 영화 ‘사자’가 긴장감 넘치는 전개와 강렬한 액션으로 시선을 압도하는 2차 예고편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이번에 공개된 예고편은 세계적인 격투기 선수 '용후'(박서준)의 강렬한 등장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상대 선수의 몸에 새겨진 십자가를 보고 분노를 감추지 못하는 '용후'의 모습은 그의 숨겨진 사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어 갑자기 생긴 손의 상처로 괴로워하던 '용후'가 자신도 몰랐던 능력을 발휘해 위기에 처한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를 구하는 장면은 손의 상처에 어떤 비밀이 숨겨져 있는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상대의 약점을 꿰뚫고 악을 퍼뜨리는 강력한 존재 '검은 주교'인 '지신'(우도환)의 강렬한 비주얼이 시선을 압도하는 가운데, '악의 편에 설 것인가, 악에 맞설 것인가'라는 카피와 함께 등장하는 '용후'와 '안신부'의 모습은 이들이 선보일 폭발적인 시너지와 활약을 예고하며 팽팽한 긴장감을 자아낸다.

여기에 '용후'의 외침과 함께 쉴 틈 없이 몰아치는 긴박한 전개는 새롭고 강렬한 액션과 어우러져 마지막까지 한순간도 시선을 뗄 수 없게 만든다. 이렇듯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와 압도적인 액션으로 기대감을 높이는 2차 예고편을 공개한 ‘사자’는 이제껏 경험하지 못한 신선한 재미와 쾌감을 선사하며 올 여름 극장가를 뒤흔들 것이다.

강력한 악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신선한 이야기와 새로운 소재, 차별화된 액션과 볼거리에 매력적인 배우들의 조합이 더해진 2019년 최고 기대작 ‘사자’는 오는 7월 개봉 예정이다.

[사진 제공 = 롯데엔터테인먼트]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장민호, 인기투표서 임영웅 뽑히자…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트로트가수 장민호가 임영웅의 인기를 증언했다. 3일 오후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뽕숭아학당'에서는 경기도 이천으로 농촌 봉사활동을 떠난 장민호, 영탁, 임영웅, 이찬원의 모습이 방송됐다. 이날 새참을 먹던 이찬원은 ...
종합
연예
스포츠
옥주현·박봄 '눈과 귀를 모두 사로잡은 완...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내 남편은 임신 8개월” 만삭 사진 화제, 어떻게 가능한가[해외이슈]
조지 플로이드 사망 美 약탈·방화 확산, 비욘세 “인종차별주의는 절망적이다” 분노[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트럼프, 당신을 11월 대선에서 아웃시킬거야” 분노의 트윗[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23세 연하 호주 리포터와 열애설 “로맨틱 인터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