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구하라, 극단적 선택 시도 며칠 전 日팬클럽 운영 종료
19-05-27 10:4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극단적 선택을 시도를 해 팬들을 안타깝게 한 걸그룹 카라 멤버 구하라가 며칠 전 일본 팬클럽을 정리하려 한 사실이 확인됐다.

앞서 구하라의 일본 공식 팬클럽 '위드 하라(With HARA)'는 지난 23일 공지를 통해 운영 종료 소식을 발표했다.

당시 일본 팬클럽은 "이번에 구하라의 뜻에 따라 당사에서 운영하던 공식 팬클럽 '위드 하라'는 2019년 6월 30일부로 종료하게 됐다"며 "이에 따라 신규 회원 가입 및 회원 갱신 업무도 종료한다"고 알렸다.

또한 "'위드 하라' 팬클럽 회원 여러분들께는 남은 팬클럽 기한에 따라 연회비 반환을 해드리고자 한다"고도 알린 바 있다.

구하라는 그동안 일본 팬클럽 '위드 하라'를 통해 현지 팬들과 소통해왔는데, 이처럼 돌연 팬클럽을 운영 종료하려고 했던 사실이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구하라는 지난 26일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으나, 다행히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받고 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영돈♥' 황정음, 두 아들 명품 트윈룩 입혔네? 막내
배우 황정음(37)이 두 아들과의 일상을 전했다. 4일 황정음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별다른 멘트없이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황정음은 두 아들과 레스토랑을 찾은 모습이다. 황정음은 둘째 아들을 끌어안은 채 첫째 ...
해외이슈
“시어머니와 전쟁 끝냈나” 니콜라 펠츠, 빅토리아 베컴에 “패션쇼 축하 메시지”[해외이슈]
‘47살 디카프리오♥’ 27살 지지 하디드, 뼈만 남은 몸매로 현란한 워킹[해외이슈](종합)
“조니 뎁 재판에 패하고 파산했다더니” 엠버 허드, 딸과 함께 스페인 휴가[해외이슈]
“58살 브래드 피트, 이혼소송 31살 애엄마 모델과 데이트” 서로의 매력에 빠졌다[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