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복근 자랑 중'…조현영, 치골까지 끌어내린 하의
양현석, 소름 돋는 과거 발언 '눈길'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 왜 채무 폭로 당했나
'길이·굵기 모두 충격'…이성경, 다리가 어쩜 이래?
우주소녀 설아, 헐벗고 더듬더듬 '셀프 나쁜 손'
(여자)아이들 수진, 다 풀린 눈빛 '왜 그래?'
"배신당하고…" 브루노, 16년만에 한국 찾은 이유
유현주,아슬하게 걸쳐있는 오프숄더 '아찔'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둘째 임신 결정→시험관 아기 시술 시도
19-05-22 07: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장민혜 객원기자] '아내의 맛' 함소원 진화 부부가 시험관 아기 시술을 하기로 결정했다.

21일 밤 방송된 종편채널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 진화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함소원 진화 부부는 혜정과 함께 오감발달 촉감놀이를 했다. 작은 욕조에 미역을 넣고 혜정은 만지작거렸다. 진화는 "이 놀이는 왜 하는 거야?"라고 물었다. 함소원은 "놀면서 공부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혜정을 재운 후 함소원 진화 부부는 대화를 나눴다. 함소원은 "혜정이 동생 원하지 않아?"고 물었다. 진화는 "당연히 원한다. 혼자면 너무 외롭다. 혜정이에게도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함소원은 "당신은 이제 26살이잖아. 아이 낳으면 더 시간이 없어질 텐데"라고 걱정했다. 진화는 "내가 선택한 일이니까 감당해야지"라고 답했다. 그는 "당신 몸만 괜찮으면 임신은 언제든 괜찮아. 몸 상태가 어떤지 병원에서 진단 받자"고 전했다.

함소원은 "제가 나이가 있다 보니 내년에 낳으면 마흔다섯 아니냐. 올해 가져야 한다. 얼린 난자가 있지만 보험용이다. 둘째 낳고 셋째 낳고 싶을 때 못 낳을 때 보험용이다. 시간 지나면 못 낳으니까 상의를 해 봤다"고 밝혔다.

함소원 진화 부부는 바로 난임 클리닉을 찾았다. 함소원은 "제 나이로 임신을 그냥 기다릴 수 없다. 인공 수정을 하고 싶다"고 털어놨다. 출산 5개월 만에 산부인과 재방문이었다. 두 사람은 검사를 받았다.

검사 결과 의사는 "진화의 정자 같은 경우 운동성은 조금 떨어지지만 양이 많다"고 설명했다. WHO 기준 15였지만, 진화는 93이었다. 함소원은 정자 운동성 화면을 보며 "너무 좋다"고 감탄했다. 반면 함소원의 경우 난소 수치가 2년 전에 비해 1 정도 하락했다. 임신 가능성이 절반으로 하락한 것. 의사는 "임신률이 떨어질 수 있다. 둘째를 생각한다면 적극적으로 임신 시도를 하는 게 좋다"고 조언했다.

함소원 진화 부부는 시험관 아기 시술에 도전하기로 결정했다.

[사진 = TV조선 '아내의 맛' 방송화면] 장민혜 객원기자 selis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매니저' 강현석, 왜 채무 폭로 당했나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개그맨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이 온라인에서 폭로된 채무 관계 논란을 인정하고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승윤 매니저 강현석은 26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많은 분들에게 좋지 않은 모습을 보여드린 점 진심으로 죄송하다. 2019...
종합
연예
스포츠
전효성·오하영·함은정·경리 '물오른 여신미...
(여자)아이들 소연 "왜 90년대 힙합? 지나간 장르는 없어" [MD동영상]
'사자' 박서준 "실제 UFC 선수와 연기, 탱크 같았다" [MD동영상]
'사자' 안성기 "박서준은 매력덩어리, 분위기 묘하다"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마블 ‘가오갤3’ 제목, ‘아스가디언즈 오브 갤럭시’ 될까[해외이슈]
제임스 건 감독 DC영화 ‘수어사이드 스쿼드’, 9월 23일 촬영시작[해외이슈]
"잡지 잘 팔아봐"…애쉬튼 커쳐♥밀라 쿠니스, 파경설에 동영상으로 반박 [해외이슈]
‘토이스토리4’ 골동품 상점, 픽사영화 아이템 1만개 모아놓았다[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