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밑이 훤하네'…전소미, 제대로 하의실종 패션
'폭발 직전'…이나경, 철웅이 장난에 현실 분노
연예인 전문 트레이너가 밝힌 '쓰레기' 男배우는?
'순둥순둥'…예지, 머리만 풀면 달라지는 인상
'뼈만 남았네'…최소라, 안타까운 앙상 몸매
'민망할 정도'…치어리더, 초미니 입고 아찔 쩍벌
"연예계 싸움 서열 1위"…안일권, 못 말리는 허세
양현석 도박기록 입수, 17시간 동안 판돈만 무려…
'시즌 첫 스윕' 한화, 호잉 부활이 최대 수확
19-05-16 21:5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대전 김진성 기자] 한화가 2019시즌 처음으로 3연전 스윕에 성공했다. 김민우의 첫 선발승, 정비된 불펜, 타선 응집력 향상 등 많은 수확이 있었다. 그래도 한화가 가장 반가운 건 외국인타자 제라드 호잉의 부활이다.

호잉은 2018시즌 142경기서 529타수 162안타 타율 0.306 30홈런 110타점 85득점으로 맹활약했다. 한화의 흑역사를 끊고 포스트시즌 진출에 힘을 보탠 주역 중 한 명이었다. 올 시즌 재계약은 당연했다.

그러나 호잉은 이번 홈 3연전이 시작되기 전 좋지 않았다. 타율 0.253에 5홈런 24타점 20득점에 불과했다. 전반적으로 파괴력이 뚝 떨어진 상태였다. 급기야 한용덕 감독이 작년처럼 붙박이 우익수로 기용할 뜻까지 내
비쳤다. 작년과는 달리 외야 무게감이 떨어지면서 호잉이 중견수와 우익수를 번갈아 본 게 타격 부진에도 어느 정도 영향을 미쳤다는 판단을 했다.

결국 호잉에겐 이번 키움과의 홈 3연전이 확실한 터닝포인트가 됐다. 유독 빗맞은 타구가 자주 안타로 연결됐다. 좌선상에 뚝 떨어지는 타구에 최선을 다한 주루로 2루타를 만들어낸 게 대표적이다. 14일 첫 경기서 빗맞은 타구 2개가 모두 안타로 연결된 뒤 5회 이승호의 슬라이더를 잡아당겨 우월 솔로포를 만들어냈다. 타격감 회복 신호였다.

15일 경기서는 결정적인 한 방을 터트렸다. 이미 안타 1개를 때린 뒤 4-4 동점이던 11회말 키움 마무리투수 조상우의 초구 155km 패스트볼을 벼락 같이 걷어올려 끝내기 우월 솔로포를 터트렸다. 올 시즌 가장 빠른 볼을 던지는 투수에게 정확한 타이밍에서 홈런을 만들어냈다. 타격감이 올라왔다는 증거다.

호잉은 16일에도 활약을 이어갔다. 1회 병살타에 그쳤으나 3~4회 중전안타, 6회 우전안타를 잇따라 날렸다. 3회 중전안타는 빗맞은 안타였으나 나머지 2개는 잘 맞은 타구였다. 결국 이번 3연전을 13타수 8안타 2홈런 5타점 6득점으로 마쳤다. 타율도 2할대 후반까지 끌어올렸다.

결국 호잉의 활약과 함께 한화도 시즌 첫 3연전 싹쓸이에 성공했다. 5위 키움과의 격차가 5.5경기서 2.5경기까지 좁혀졌다. 전반적으로 타선의 응집력이 살아나면서 확실하게 나눠진 5강 구도를 뒤흔들 발판을 마련했다.

[호잉.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대전=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연예인 전문 트레이너가 밝힌 쓰레기 배우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트레이너 양치승이 자신의 제자들을 언급했다. 22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의 '주먹이 운다' 특집에는 파이터 정찬성, 방송인 줄리엔강, 배우 최여진, 장진희, 개그맨 안일권, 트레이너 양치승이 출연했다. 이날 양...
종합
연예
스포츠
NCT127, 만찢남들의 화사한 비주얼에 '눈...
러블리즈, 소리바다의 럽둥이들 '오늘도 예뻐요' [MD동영상]
AB6IX, 그들의 드레스코드? 바다·하얀모래·산호초 [MD동영상]
김재환, 여심을 녹이는 달콤한 목소리 '잘자요~'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아이언맨’ 감독 “‘스파이더맨, MCU로 돌아올 것”[해외이슈]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로다주와 코믹 투샷 대방출…MCU 남고 싶다?[해외이슈]
마일리 사이러스 “10~20대 담배·대마초·마약 사실, 바람 피우진 않았다”[해외이슈]
“‘스파이더맨’을 MCU에 돌려달라” 청원운동 활활, 전세계 10만명 육박[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