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아찔해서 못 보겠네'…오지은, 한껏 드러낸 볼륨
'충격과 혼란'…노라조, 출근 중 길에서 샤워
'진심이야?'…붐, 송가인에 핑크빛 고백
(여자)아이들 수진, 무대 위와는 사뭇 다른 외모
'가슴골 보일 듯 말 듯'…경리, 아찔하게 찰칵
'독보적이야'…채리나, 치명적인 구릿빛 섹시
'라인이 예술'…제니, 몸매 다 드러나는 의상
"양현석, 성접대 의혹 수사 쉽지 않아"…왜?
두산 김태형 감독 "홍상삼 잘 던졌다…다음 등판도 선발"
19-04-18 16:4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잠실 이후광 기자] 두산 ‘애증의 투수’ 홍상삼(29)이 전날 호투에 힘입어 임시 선발 로테이션 생존에 성공했다.

두산 김태형 감독은 18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SK 와이번스와의 시즌 3차전을 앞두고 취재진과 만나 전날 깜짝 호투를 펼친 홍상삼을 칭찬했다.

홍상삼은 17일 잠실 SK전에서 704일 만에 선발 마운드에 올라 4⅔이닝 5피안타(1피홈런) 2볼넷 5탈삼진
3실점을 기록했다. 제구가 급격히 흔들린 탓에 7-3으로 앞선 5회초 2사 1루서 윤명준에게 마운드를 넘겼지만 깜짝 호투로 팀 승리에 공헌했다.

김 감독은 “잘 던졌다”며 “최대 3회까지 예상했지만 5회까지 경기를 끌고 갔다. 사실 투구수가 40개 정도 됐을 때 구속 저하를 예상했지만 공 자체가 워낙 좋았다”라고 말했다.

5회 홍상삼의 교체를 두고는 “승리 부담이 컸을 것이다. 한동민 내야안타 이후 더 맞으면 분위기가 넘어갈 것 같았다. 불펜도 부담스러운 상황이 될 수 있어 교체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부상으로 이탈한 이용찬의 대체 선발로 나선 홍상삼은 다음 이용찬 차례 때도 그대로 선발 마운드를 책임진다. 이용찬의 복귀까지 최소 2주의 시간이 필요한 상황. 그 사이 좋은 모습을 이어간다면 1군에 남아 다양한 루트로 팀에 보탬이 될 수 있다. 김 감독은 “다음 순서에도 홍상삼으로 간다”고 신뢰를 보였다.

[홍상삼. 사진 = 마이데일리 DB]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베프돼"…이효리·이진, 확 달라진 사이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걸그룹 핑클 이효리가 21년 만에 멤버들에게 사과를 건넸다. 21일 방송된 JTBC '캠핑클럽'에서는 캠핑 2일차를 맞은 핑클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둘째 날 아침, 새벽부터 눈을 뜬 이효리와 이진. 아직은 어색한 두 사람은 시간...
종합
연예
스포츠
공명·진기주, 춘사영화제에서 빛난 영화계의 ...
이성경·조여정 '제24회 춘사영화제를 밝힌 아름다움' [MD동영상]
주지훈, 팬들과 함께하는 레드카펫 '오늘도 잘생겼네~' [MD동영상]
'아찔~' 클라라, 파격적인 오프숄더 드레스에 시선집중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톰 홀랜드, 금발 여자친구 인정 정체공개 “사랑스러운 커플”[해외이슈]
'도둑들' 임달화, 中서 괴한에 피습…칼에 찔려 [해외이슈]
크리스틴 스튜어트, 동성연인 스텔라 맥스웰과 요트서 뜨거운 키스[해외이슈]
‘할리퀸’ 마고 로비, “‘스타워즈’ 단 한 편도 본 적 없다” 깜짝 고백[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