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배영만 "子, 내게 냄새 난다고…" 고백하며 눈물
'거울 좀 볼까?'…유현주, 필드서도 미모 점검
"태양, 민효린과 헤어지고…" 소름 돋는 증언
'보일락 말락'…치어리더, 움직이기도 힘든 초미니
'개콘' 몰카범, 왜 자수했나 봤더니…'멍청한 짓'
'속옷 끈이 스르륵'…심으뜸, 야릇한 뒤태
'국내 복귀설' 김연경, SNS로 현재 심경 고백?
30만 명 열광한'슬의' 라이브…"시즌2로 오겠다"
.
[이승록의 나침반] 또 논란 '미우새', 이러다 미운 너희 새끼 되겠다
19-04-02 15:5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시청자들 '비판'이 겨우 '잔소리'로 들리나 보다.

SBS '미운 우리 새끼'가 기존 2부 편성을 3부 쪼개기 편성하기로 2일 확정 발표했다. 당장 이번 주부터 3부로 쪼개 방송하겠다고 한다. 지난주 3부 쪼개기 편성이 최초 보도됐을 당시 "광고 욕심"이라는 시청자들 비판이 쏟아지자 "검토 중"이라고 한발 빼더니, 고새를 못 참고 며칠 만에 3부 편성을 강행한 SBS다.

지상파에선 중간광고를 두고 '케이블은 되는데, 우린 왜 안되냐'고 볼멘소리 하지만, 지상파는 '공영성'을 추구해야 하는 최우선 목표가 있다. 지상파가 광고에 혈안이 돼 수익 창출에만 집착하면, 자본의 힘에 따라 방송과 언론이 좌우되는 사태를 막을 수 없다.

가뜩이나 논란을 달고 다니는 '미운 우리 새끼' 아닌가.

최근에는 대놓고 가수 김종국, 하하의 사업 홍보를 해줬다며 여론의 직격탄을 맞았고, 젊은 여성 연예인이 나오면 노골적으로 남성 출연자들과 엮으려는 발언을 거리낌 없이 내뱉어 '불편하다'는 반응이 줄을 잇고 있다.


연예인 자녀의 일상을 어머니들이 지켜보며 웃음과 감동 주겠다는 취지도 퇴색된 지 오래다.

툭 하면 '결혼 안한다'는 잔소리만 나오기 일쑤인 데다, 자녀와 어머니가 서로를 이해하고 공감하려는 노력은 찾아보기 힘들다. 비혼 자녀들의 일상은 어머니들의 한숨 속에 한심스럽게 편집되니, 보는 시청자들도 '피로하다'고 호소할 지경이다. 과도한 '설정 아니냐'는 시청자들의 의혹이 나오는 경우도 부지기수다.

'미운 우리 새끼'는 SBS 대표 예능이라면 왜 시청자들이 비판하는지 자성하고, 프로그램 질 향상에 매진해야 한다.

철부지 애 마냥 비판을 듣기 싫은 잔소리 취급하고 귀 닫을 때가 아니다. 시청자들이 꾸짖는데, 광고 더 하겠다고 애처럼 떼쓸 때가 아니란 말이다.

[사진 = SBS 방송 화면]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태양,민효린과 헤어지고…"소름돋는 증언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그룹 빅뱅의 멤버 태양이 배우 민효린과의 결혼에 대해 가졌던 생각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4일 태양의 유튜브 채널엔 'Ep_6. Crystal clear'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 태양은 2017년 4월 입대를 ...
종합
연예
스포츠
김보라부터 이유리까지, 대종상 레드카펫을 수...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내 남편은 임신 8개월” 만삭 사진 화제, 어떻게 가능한가[해외이슈]
조지 플로이드 사망 美 약탈·방화 확산, 비욘세 “인종차별주의는 절망적이다” 분노[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 “트럼프, 당신을 11월 대선에서 아웃시킬거야” 분노의 트윗[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23세 연하 호주 리포터와 열애설 “로맨틱 인터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