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야구장에서 이런 춤을?'…서현숙, 전무후무 섹시 몸짓
'센 느낌 확~'…문가비, 말문 막히는 압도적 포스
제시, 기안84에 "나 무시하지마" 분위기 살벌
"4년간 아파서…" 백일섭, 건강 상태 이 정도라고?
"민주화 운동 하다가…" 남재현, 폭탄 고백 '헉!'
'이 라인 부럽죠?'…김연정, 쭉쭉 뻗은 몸매 자랑
"겸손이 없네"…손나은, 민낯 공개하며 하는 말이
"'나혼자' 안 망해요?"…헨리, 거침없는 돌직구
'로별' 정유진 "이나영 선배, 워낙 팬이라서 신기" [MD인터뷰②]
19-03-15 12: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이나영 선배는 정말 아우라가 느껴지는 분이었어요."

14일 서울 청담동 FNC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열린 케이블채널 tvN 주말드라마 '로맨스는 별책부록'(극본 정현정 연출 이정효) 관련 인터뷰에는 배우 정유진이 참석했다.

정유진은 극 중 이종석, 이나영, 위하준과 많은 호흡을 맞췄다. 그는 '밥잘사주는 예쁜 누나'에서는 위하준과 만날 기회가 많이 없었지만 '로맨스는 별책부록'을 통해 다채로운 호흡을 맞추며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안겼다.

"위하준이라는 배우는 기계적으로가 안되는 배우예요. 그 친구도 자기가 납득이 되고 이 씬이 어느 정도 연기를 해야할때 충분히 타당성이 있어야 했어요. 저도 놀랐던 적이 있었어요. 노가리와 한치 씬도 우리가 다 만들어간 씬이었어요.(웃음) 너무 좋아해주고 서로 맞춰가는 씬들이 영리하다고 생각했어요."

정유진은 이종석과 드라마 '더블유(W)'에서 한 차례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더블유' 때보다 더 편안함을 느꼈다고 밝혔다.


"(이)종석이도 워낙 훌륭한 배우고 전작에서도 같이 호흡을 맞췄어요. '더블유' 때는 느끼지 못했던, 배역과 장르 자체가 다르기 때문에 오히려 그 전보다 편안하게 접근해준 것 같아요. 극 중 선후배라는 타이틀이 있었어요. 전에는 느끼지 못했던 것들이 오고가면서 좋은 씬들이 많이 생긴 것 같아요."

정유진은 평소에도 이나영의 오랜 팬이었음을 밝혔다. 과거 드라마 '네 멋대로 해라' 때부터 너무나 좋아했다며 팬심을 가감없이 드러냈다.

"나영 선배님은 테스트 촬영을 했을 때 뵈었는데 그 분의 아우라도 느껴졌고, 제가 너무나 팬이에요. 너무 여기저기 말하고 다니는데(웃음) 친오빠도 너무 팬이었어요. 정말 신기했어요. 보면서도 다가가기 어려우니까요. 그런데 먼저 따뜻하게 이야기를 걸어주시고 섬세하게 잘 챙겨주셔서 대단하다고 생각했어요."

모델에서 이제 5년차 배우가 된 정유진은 그동안 배우로서 자신이 걸어온 길에 대해 반추했다. 그는 스스로 작품에 대한 갈증이 있었다고 표현하면서 새로운 작품들도 해보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제가 시도해보지 못했던 장르들, 사실은 제가 지금까지 해왔던 캐릭터들과는 많이 달라요. 정유진을 가장 잘 표현할 수 있는 캐릭터를 맡아보고 싶어요. 장르이든 영화든 드라마든, 배역의 크기 중요성을 떠나서 제가 대중들에게 확실히 행복을 드리는 배우가 됐으면 좋겠어요."

[사진 = FNC엔터테인먼트 제공]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제시, 기안84에 "무시하지마" 일촉즉발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나혼자산다' 제시가 기안84와 독특한 대화를 나눴다. 22일 밤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가수 제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제시는 "15살 때부터 혼자 살아온 제시다"라며 자신을 소개했다. 그 과정에서 제시는 서툰 한...
종합
연예
스포츠
(여자)아이들 '센스 넘치는 사복 패션'
조병규, 김보라를 향한 손하트?
러블리즈 진·서지수 '꽃보다 예쁜 럽순이들'
정준영 "모든 혐의 인정…죄송합니다"
'프로야구 개막'
더보기
더보기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3', 2021년 2월 촬영
돌입
디즈니 80조원에 폭스 인수, '엑스맨·데드풀'
마블 판권이 돌아온다
'박찬욱 뮤즈' 플로렌스 퓨 '블랙위도우'
출연, 스칼렛 요한슨과 호흡
'어벤져스:엔드게임' 카렌 길런 "네뷸라는
모두가 응원하고 싶은 캐릭터"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