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속옷만 입고 찰칵'…머슬퀸, 거대한 엉덩이 굴곡
백종원이 밝힌 홍탁집子 근황 "매일 연락해서…"
'동성 성추행 혐의 반박' 김영세는 누구?
'원스 놀라겠네'…트와이스 미나, 은근히 드러낸 볼륨
'가슴 정면 노출'…아유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빨간 속옷만 입고…' 머슬퀸, 급이 다른 농염미
전명규, 코치 시절 만행 보니…'충격 폭로'
'가슴 너무 훤한데?'…황보, 한껏 파인 슬립룩
김보름 "왕따주행? 오히려 노선영이 작년까지 욕설·폭언" 폭로
19-01-11 11:4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김보름이 노선영으로부터 지속적인 괴롭힘을 당했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김보름은 11일 오전 방송된 채널A '뉴스A 라이브'를 통해 지난해 2월 평창 동계올림픽 당시 불거진 여자 팀추월 '왕따 주행' 논란과 관련해 입을 열었다.

이날 김보름은 "이 이야기는 어디서도 하지 않은 이야기다"며 "내가 선수촌에 들어간 2010년부터 작년까지 (노선영으로부터) 괴롭힘을 당했다. 예를 들면 코치 선생님이 한 바퀴를 30초에 타라고 하면 나는 시간을
맞췄는데, 같이 타면서도 계속 내게 욕을 했다. '속도를 늦추라'고. 스케이트를 탈 때는 물론이고 라커룸과 숙소에도 불러서 폭언을 한 적이 많았다"고 말했다.

이어 김보름은 "선수들끼리 견제는 있을 수 밖에 없는 일이지만 다른 선수의 경기력에 영향을 주는 것은 견제가 아니라 피해라고 생각한다. 선수촌은 잘하는 선수를 모아놓고 선의의 경쟁을 하는 공간인데 나는 그곳에서 괴롭힘으로 인해 기량이 좋아질 수가 없었다"고 폭로했다.

또 "코치, 감독에게도 이야기를 했지만 코치, 감독이 노선영 선수를 말려도 돌아오는 답은 '왜 코치, 감독이 김보름의 편만 드냐'였다. 그러다보니 코치, 감독은 내게 '네가 참고 해라'는 말만 하게 됐다"고 털어놨다.

김보름은 평창 동계올림픽 당시 매스스타트 은메달을 획득했음에도 불구하고 이른바 '왕따 주행' 논란으로 국민청원 최단기간 50만 돌파라는 불명예를 안았었다. 이후 문화체육관광부가 대한빙상연맹에 대한 특정 감사를 실시한 결과 "선수들에게 고의가 없었다"는 결론을 내려 김보름 선수는 논란을 벗어났다.

[사진 = 채널A 방송화면 캡처]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동성 성추행 혐의 반박' 김영세 누구?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패션디자이너 김영세가 동성 성추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가운데 그에게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영세 디자이너는 1955년생으로 올해 65세의 패션 디자이너. 한양대학교 응용미술학을 전공하고 왕영은, 윤시내, 전영록, 조용필 등의 패션을 담당했다. 그는 디자이너 능력을 인정받아 유명세를 떨쳤고, 미스코리아, 미스월드 등 대회
종합
연예
스포츠
가온차트를 빛낸 남돌들 '훈훈하네'
'플래시댄스' 알렉스의 열정 오디션과 합격
이종석 "이상형 이나영과 함께 연기해 행복"
'인형이 움직여'…김새론, 시선 끄는 비주얼
'살림남2'
더보기
더보기
스칼렛 요한슨 '블랙 위도우' 2월 28일 촬영 돌입, 2020년 개봉 예정
크리스 브라운, 파리서 성폭행 혐의 체포 후
풀려나
'캡틴 마블' 주드 로 새 스틸컷 공개 "도대체
어떤 캐릭터 연기하나" 궁금증↑
라이언 레이놀즈 "'데드풀3' 개발 중, 완전히
다른 방향으로 제작"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