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풍문쇼' 지드래곤, 정형돈에 트와이스 사인 요청…전말은?
19-01-01 07:4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허별희 기자] 군 복무 중인 지드래곤이 정형돈에게 전화해 트와이스 사인을 부탁했다.

12월 31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는 군 복무 중인 지드래곤의 근황이 전해졌다.

이날 문화부 기자는 "현재 군 복무 기간이 몇 개월인 줄 아냐. 가족이나 지인이 아니면 잘 모르는데 지드래곤의 해외 팬들이 오히려 군대 시스템을 더 잘 안다. 위문편지로 군부대 업무가 마비될 정도라고 한다"고 전했다.

이어 연예부 기자는 "최근 한 방송에서 정현돈이 지드래곤과의 일화를 알렸다. 지드래곤이 정현돈에게 수신자부담 전화로 전화해 트와이스의 사인을 요청했다고 하더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박수홍은 "아무리 스타라도 남자다"라고 폭소했고, 김가연은 "선임이 트와이스 팬인 거 아니냐"고 말했다.

[사진 = 채널A 방송화면 캡처] 허별희 기자 hihihi1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옥주현 배우님, 정말 떳떳하세요? 어떤 사고 쳤는지 다
그룹 핑클 출신 뮤지컬 배우 옥주현의 '갑질'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추가 폭로글이 나왔다. 25일 새벽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연극·뮤지컬 갤러리에는 "옥주현 배우님 정말 떳떳하세요?"라고 반문하는 내용의 폭로글이 게재됐다. ...
해외이슈
“마릴린 먼로 드레스 찢었다”, 41살 킴 카다시안 고소당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를 시체로 만들어”, 최악의 인터뷰 비난 쇄도[해외이슈](종합)
“킴 카다시안 두달만에 10kg 감량” 비난 쇄도, 그러다 죽는 사람도 있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 죽이고 시체를 게재해?” GQ 커버사진 비난 폭주[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