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원스 놀라겠네'…트와이스 미나, 은근히 드러낸 볼륨
백종원이 밝힌 홍탁집子 근황 "매일 연락해서…"
'동성 성추행 혐의 반박' 김영세는 누구?
'가슴 정면 노출'…아유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빨간 속옷만 입고…' 머슬퀸, 급이 다른 농염미
전명규, 코치 시절 만행 보니…'충격 폭로'
'가슴 너무 훤한데?'…황보, 한껏 파인 슬립룩
'파격 시스루 논란' 한초임, 평소엔 어떤 모습일까?
'2018 KPMA', 첫회부터 공정성 논란…1위 워너원·2위 엑소에 '공동 인기상 선정' [MD포커스]
18-12-21 03:2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2018 KPMA'가 첫 회부터 공정성 논란에 휩싸였다. 100% 투표로 선정된 인기상 부문에서 1위 워너원의 단독 수상이 아닌, 이례적인 공동 수상자 발표로 팬들의 거센 항의를 받고 있다.

20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는 '제1회 대한민국 대중음악 시상식'(2018 Korea Popular Music Awards, KPMA)이 열렸다.

올해로 처음 개최된 '2018 KPMA'는 대한가수협회·한국연예제작자협회·한국음반산업협회 등 대중음악 관련 단체가 공동 주최한 시상식이다.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음악·연예 단체들이 중심이 되어 만들어진 대중음악 시상식이라는 면에서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의 권위와 품격을 나타낼 수 있는 뮤직 어워드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야심차게 첫 발을 뗐으나, 막상 뚜껑을 연 해당 시상식은 초라하기만 했다.

주요 부문 수상자인 방탄소년단(앨범상), 트와이스(음원상)는 불참했으며, 올 한 해 눈부신 활약을 펼쳤던 아티스들 대부분이 제외돼 있어 썰렁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주최 측의 다소 미숙한 운영 또한 지적되고 있는 가운데, 무엇보다 시상식 이후 가장 원성을 사고 있는 부분은 '인기상' 수상 결과다.

앞서 '2018 KPMA'는 지난달 20일부터 시상식이 개최된 당일 정오까지 온라인 투표를 진행했다. 투표권은 매일 '부문별 2
회'씩 자동 충전, ID당 최대 20장까지 유료 투표권 구매도 가능했다.

그 결과 워너원이 151만 7,900표로 1위를 기록했다. 100% 팬들의 온라인 투표로 선정되는 부문이기에, 워너원의 수상은 확실시됐다. 그러나 본 시상식에서 호명된 이는 워너원만이 아니었다. 149만 6,101표로 워너원의 뒤를 이은 엑소가 함께 호명된 것.

이에 두 팀의 팬덤 모두 황당하다는 반응이다. 투표가 100% 반영된 인기상의 경우 공동 수상의 경우가 없었기 때문.

문제는 사전에 '공동 수상'이라는 별도의 고지가 있었던 것도 아니다. 치열한 투표 경쟁을 부추겨 유료 투표권 구매 심리를 자극해놓고는 공동 수상이라는 이례적인 발표를 한 부분에 팬들은 의문을 가질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주최 측 역시 시상식이 종료된 뒤 언론에 배포한 수상자 명단 중 '인기상' 부문에서 워너원을 1위, 엑소를 2위라고 표기했다. 이처럼 주최 측마저 명확하게 순위를 매겨 놓고, '공동 수상'으로 발표를 하다니 납득하기 어려운 결과다. 이에 현재 팬들은 주최 측을 향해 해명을 요구하고 나섰다.

"국내외 합산 1위한테만 준다고 하고 돈까지 내면서 투표하게 만들었냐"(hsal****), "처음부터 2위까지 수상이라고 알려줬으면 엑소엘도 워너블도 이렇게 돈 안 썼을 거다"(appl****), "인기상 투표가 100%인데 왜 두 팀을 주냐. 처음부터 2등까지 인기상 준다 이런 말이라도 있으면 뭐라고 말 안 한다"(0220****), " 언제부터 투표 100%인 상을 두 팀이 가져갔냐"(jenn****), "그렇게 투표하고 두 팀 인기상 줄 거였으면 유료투표를 하지 말던가. 인기상 2팀 준다고 처음부터 공지를 했으면 이렇게 죽기 살기로 돈 써가면서 투표 안 했을 거다. 이건 명백한 팬 기만행위"(jyha****) 등의 비판이 이어지고 있다.

▼ 이하 '2018 KPMA'가 배포한 수상자 명단.

◆신인상 - (여자)아이들, 더보이즈

◆본상 - 마마무, 오마이걸, 로이킴, 장덕철, NCT 127, 모모랜드, 비투비, 트와이스, 레드벨벳, 워너원, 방탄소년단

◆장르상 - 숀(인디) 사이먼 도미닉(힙합), 벤(OST), 비투비(발라드), 어반자카파(R&B)

◆올레TV 베스트 아티스트상- 워너원 '워너트래블'

◆솔로댄스상 - 청하

◆그룹댄스상 - 레드벨벳

◆제작자상- 스타쉽엔터테인먼트 김시대

◆대중연주실연상/대중가창실연상- 권병호/펜타곤

◆인기상 - 1위 워너원, 2위 엑소

◆Thanks to you상 - 조용필

◆한류공연상 - 슈퍼주니어

◆가수상 - 워너원

◆음원상 - 트와이스

◆앨범상 - 방탄소년단

[사진 = '2018 KPMA' 공식 홈페이지 캡처]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동성 성추행 혐의 반박' 김영세 누구?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패션디자이너 김영세가 동성 성추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가운데 그에게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영세 디자이너는 1955년생으로 올해 65세의 패션 디자이너. 한양대학교 응용미술학을 전공하고 왕영은, 윤시내, 전영록, 조용필 등의 패션을 담당했다. 그는 디자이너 능력을 인정받아 유명세를 떨쳤고, 미스코리아, 미스월드 등 대회
종합
연예
스포츠
가온차트를 빛낸 남돌들 '훈훈하네'
'플래시댄스' 알렉스의 열정 오디션과 합격
이종석 "이상형 이나영과 함께 연기해 행복"
'인형이 움직여'…김새론, 시선 끄는 비주얼
'살림남2'
더보기
더보기
스칼렛 요한슨 '블랙 위도우' 2월 28일 촬영 돌입, 2020년 개봉 예정
크리스 브라운, 파리서 성폭행 혐의 체포 후
풀려나
'캡틴 마블' 주드 로 새 스틸컷 공개 "도대체
어떤 캐릭터 연기하나" 궁금증↑
라이언 레이놀즈 "'데드풀3' 개발 중, 완전히
다른 방향으로 제작"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