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이 의상 뭐야?'…송지효, 갑자기 확 깨는 빨간색 바지
'감당 힘들어 보일 정도'…맹나현, 비키니에 드러난 볼륨감
'홍수현 위해 갑자기…' 마이크로닷, 여전히 뜨거운 ♥
'청년 다 됐네'…방예담, 잘 자란 YG 최장수 연습생
'얼굴이 화사하잖아요'…전지현, 칙칙한 의상에도 자체발광
'S라인 힘들어요'…최소미, 너무 과도하게 꺾인 허리
"사계절은 만나자" 김종민, 황미나에 고백하더니…
'노렸네 노렸어'…EXID LE, 시선 강탈하는 볼륨
방탄소년단 광복 티셔츠 입었다고…"韓 정부에 사과 요구" 황당 발언
18-11-09 15:2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의 일본 방송 출연이 돌연 취소된 가운데 일본의 극우 매체들이 멤버 지민이 입은 광복 티셔츠가 반일 활동이라며 비난했다.

TV아사히 '뮤직스테이션' 측은 8일 홈페이지를 통해 지민의 티셔츠 디자인이 파문을 부르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며 출연 취소를 통보했다.

'뮤직스테이션' 측이 거론한 지민의 티셔츠는 원자폭탄이 터지는 사진과 만세를 부르는 사진 등을 비롯해 글귀로는 '한국(Korea)', '우리의 역사(Out History)', '애국심(Patriotism)', 해방(Liberation)' 등이 적혀있다.

이를 두고 일본의 극우 매체들
은 지민의 티셔츠가 반일 감정을 조장하고 있다고 풀이했다.

도쿄스포츠는 "너무나도 비상식적이다. 한국 인기 그룹 방탄소년단의 '반일(反日) 활동'이 한국에서 칭찬받고 있다. 한국을 대표하는 그룹이 원폭 사진이 프린팅 된 티셔츠를 입고 일본인의 신경을 건드린다. 자국 역사에 대한 뿌리 깊은 콤플렉스가 나타난다"고 보도했다.

의사와 작가 등으로 방송에서 활동 중인 카츠야 타카스는 "이를 방치한 한국 정부에 사과를 요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방탄소년단의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8일 일본 공식 팬클럽을 통해 "기대하고 있던 팬 여러분에게 안타까운 소식을 전해 사과드린다. 방탄소년단은 앞으로도 더 좋은 음악과 무대로 팬 여러분과 만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뮤직스테이션' 출연 취소 소식을 전했다.

앞서 도쿄스포츠는 멤버 RM의 과거 발언도 트집잡은 바 있다. 이에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는 "방탄소년단의 말 한마디가 전 세계에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것을 의식한 트집임이 분명하다. 즉 방탄소년단의 글로벌한 영향력에 큰 두려움을 느끼는 대목이라고 볼 수 있다"고 일갈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오는 13일과 14일 도쿄돔을 시작으로 쿄세라돔 오사카, 나고야돔, 후쿠오카 야후오쿠!돔 등에서 'LOVE YOURSELF' 돔투어를 갖는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홍수현위해 갑자기…'마닷,여전히뜨거운♥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가수 마이크로닷이 '나 혼자 산다'에서 연인 홍수현을 향한 애정을 엿보게 했다. 마이크로닷은 16일 오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의 무지개 라이브 코너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마이크로닷은 홀로 음식점을 찾아 맛깔나는 먹방을 선보였다. 미(美)·대(大)식가답게 폭풍 흡입하며 웃음을 안겼다. 이후 식사를 마친 마이크
종합
연예
스포츠
정진우 "좋아하는 곡 직접 만들고 싶었다"
팀킴 "타 팀 이적? 왜 우리가 팀을 옮겨야 하나?"
보아 "'더 팬' 영업사원, 다리 역할 할 것"
아이즈원 김채원, 강혜원·사쿠라 응원 속 수능 응시
'미추리'
더보기
더보기
'닥터 스트레인지' 감독, 캘리포니아 산불 속 '아가모토의 눈' 챙겨 나왔다
'잭 리처' 톰 크루즈 없이 리부트 "하차 이유는 키가 작아서" 굴욕
'어벤져스' 원년멤버, 故 스탠 리 추모광고…마블·DC·폭스 동참
톰 하디 '베놈' 전세계 7656억원↑ 수익,
'아이언맨2'도 꺾었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