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이걸 소화해?…아이린, 얼굴이 다 한 헤어
'말 안 하면 속겠네'…신민아, 인형 비주얼
유재석, 굳은 표정으로 출연자에 분노
기안84의 끝없는 여성혐오 생산, 그리고 방관자들
박진영 "사이비 논란, 사실은…" 반전
'그냥 보여주네'…신재은, 제대로 노린 샷
로켓펀치 다현, 중학생 믿기지 않는 성숙미
외국인들이 본 '샘 오취리→관짝소년단 비난' 사태
.
'미스 마' 정웅인, 김윤진의 정체 확신한 듯 "우리 다시 만나게 될거야" 경고
18-10-28 10:4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27일 방송된 SBS 주말 특별기획 ‘미스 마, 복수의 여신’(극본 박진우, 연출 민연홍, 이정훈) 13~16회에서는 집요하게 미스 마를 쫓는 한태규(정웅인 분)가 미스 마(김윤진 분)를 찾아 그녀에게 곧 다시 만나게 될 것이라며 확신에 찬 경고를 남기고 돌아서는 장면이 그려졌다.

한태규는 미스 마 에게 “그런 생각을 했어요. 내가 혹시 놓친 게 있는 건 아닌가? 아무리 제정신이 아니어도 자기 딸을 그렇게 잔인하게 죽이진 못할 텐데. 그런데 내 집 안방까지 들어와 협박까지 하는걸 보고 내가 쓸데없는 생각 그러고 나니 모든 게 분명해 지더군. 이런 여자는 하루라도 빨리 이 사회에서 격리 시켜야 한다 무슨 수를 써서라도”라고 말하며 미스 마의 정
체를 확신하고 있는 듯 강력하게 얘기하며 미스 마 에게 곧 다시 만나게 될 거라고 경고를 남기고 돌아섰다.

이어 한태규는 미스 마의 남편 장철민(송영규)과 함께 이정희(윤혜영 분)의 집으로 향했다. 서은지(고성희)는 미스 마에게 연락해 장철민이 나타났다는 사실을 알렸고 미스 마는 자신의 남편인 장철민을 발견하고 소스라치게 놀라며 몸을 숨기며 피했다.

한편 한태규는 이정희의 끝없는 부인에도 이정희가 뭔가 알고 있는 게 분명하다며 목격자 추적에 놀라운 감각을 보였다. 한태규는 이정희를 만나 9년 전 살인사건을 목격했냐고 물었다. 이정희는 "그런 끔찍한 사건이 있었다는 건 나중에 알았어요"라며 부인했고 한태규는 "왜 그 여자를 마지원이라고 생각하는 거죠?"라며 미스 마를 언급했다.

한태규는 이내 "죄책감 때문인가요? 이정희 씨가 본 범인이 그 여자가 아니었기 때문인가요? 그래서 그여자를 두둔하는 건가요" 라며 이정희를 압박, 이정희는 떨리는 눈빛으로 한태규에게 "왜 다들 내가목격자라고 생각하냐"며 거짓말했다.

SBS 주말 특별기획 '미스 마, 복수의 여신'은 추리 소설의 여왕 애거서 크리스티의 작품 중 여성 탐정 '미스 마플'의 이야기만을 모아 국내 최초로 드라마화하는 작품으로, 딸을 죽였다는 누명을 쓰고 절망에 빠져 있던 한 여자가 딸을 죽인 진범을 찾아가는 과정에서 뛰어난 추리력으로 주변인들의 사건까지 해결하는 이야기를 담는다. 토요일 밤 9시 5분 연속 2회 방송.

[사진= SBS ‘미스 마, 복수의 여신’ 방송 캡처]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유재석, 표정 굳은 채 출연자에 분노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역사 수집가 박건호 씨가 매국노 이완용의 붓글씨를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한 박건호 씨는 자신이 모으고 있는 다양한 역사 자료들을 소개했다. 그 중 눈에 띄는 것은 대표적인 매국노인 이완...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마블 ‘스파이더맨:홈씩’ 제목 유출, ‘홈’ 시리즈 3부작[해외이슈]
저스틴 비버, “목소리를 높여 인종차별 반대 외치자”[해외이슈]
“카디비 뮤비 ‘왑’서 카일리 제너 삭제하라”, 청원운동 폭발적 반응…왜?[해외이슈]
제니퍼 애니스톤 “‘프렌즈’ 재결합 코로나19 여파로 연기, 매우 슬퍼”[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