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한혜진, 싸우고나면…" 전현무, 과거 발언 재조명
현아♥이던·홍수현♥마닷, 공개 연애의 무게 '곤욕'
오지헌 아내 "남편, 혼전순결…키스도 안 해"
'데뷔 준비해?'…송지아, 걸그룹 댄스 실력 '깜짝'
'니트 뚫고 나오겠어'…이주연, 유난히 부각된 볼륨
아직 돌아오지 못한 김우빈, 호전된 근황 공개
'갤러리인 줄'…홍수현, 럭셔리 자택 최초 공개
'압도적인 볼륨감'…루이, 우월한 비키니 자태
'엄마나왔어' 홍석천 부모님, 子 커밍아웃 언급에 "그때…" 심경 고백
18-10-12 06:1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방송인 홍석천의 부모님이 지난 2000년 아들의 커밍아웃 당시 심경을 고백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엄마 나 왔어'에서 홍석천은 청양 본가 거실에 걸려 있는 가족사진을 보며 "내가 커밍아웃 후 힘들고 나서 막 잘 될 때야. 내가 제일 힘들었을 때가... 커밍아웃하고 한 4년 힘들었지..."라고 털어놨다.

홍석천은 이어 어머니에게 "엄마는 그때 뭐 했어?"라고 물었고, 어머니는 "엄마는 그때... 엄마는 그저... 네가 그렇게 힘든 걸 몰랐어... 우리 아들은 잘나서, 똑똑하고 잘나서 연예인 돼갖고 잘 나가는 줄로만 믿었지 그렇게 힘들어 한 건 몰랐어, 진짜"라고 답했다.

이에 홍석천은 "그때 내가 커밍아웃 하고 엄마가 우리 집에서 일주일인가 있었
어. 독립하고 처음으로 엄마가 나랑 일주일을 살았어"라고 운을 뗐다.

홍석천은 이어 "내가 '엄마, 왜 청양으로 안 내려가?' 그랬잖아. 부담스러우니까. 혼자 있고 싶은데 엄마가 계속 안 내려가기에 그러니까 '엄마가 해줄 수 있는 게 밥밖에 없어' 이러는데 내가 그때 좀 짠했어... 나 밥 굶을까봐... 나 힘든데 밥 굶을까봐 밥해준다고"라고 털어놨고, 어머니는 "그때 내가 진짜 우울했다..."고 고백했다.

홍석천은 이어 스튜디오에서 "내가 어떻게 될까 봐. 혹시 내가 이상한 결정할까 봐"라고 설명했고, 남희석은 "자식 살리러 가셨네"라고 홍석천 어머니의 마음을 대변했다.

이를 듣던 셋째누나는 "아빠가 말렸지. 공항에서 기다리다가 말리려고..."라고 입을 열었고, 아버지는 "공항 가서 내가 너 납치했어. 기자들이 깔려 있기에 홀랑 납치해서 택시 태워서 왔잖아"라고 당시를 떠올렸다.

아버지는 이어 "나 저기까지 갔었어. 서초동 가가지고 변호사를 만났지. 그런데 이미 기사가 나가서 안 된다는 거야... 네가 그렇게 말했기 때문에 어쩔 수 없다는 거야..."라고 털어놨고, 어머니는 "무마시키려고 아빠는 노력을 한 거지"라고 설명했다.

18년 만에 이를 안 홍석천은 "아빠가 그런 노력을 했어? 근데 내가 이미 그때 다 얘기를 했잖아. 기자랑 다 불러놓고 내가 '난 해야 된다'고 아빠한테 얘기를 했잖아"라고 말했고, 아버지는 "그렇게 얘기하고서도 나는 다시 뒤집어 보려고 했지. 변호사 만나가지고. 내가 얼마나 그때는 신경을 썼는데"라고 고백했다.

[사진 = tvN '엄마 나 왔어' 방송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오지헌아내 "남편,혼전순결…키스도 안해"
[마이데일리 = 허별희 기자] 오지헌 아내가 남편과 결혼을 결심하게 된 이유로 혼전순결을 꼽았다. 11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이하 '사람이 좋다')에서는 개그맨 오지헌이 출연했다. 이날 오지헌은 아내와의 러브스토리를 전했다. 그는 "소개팅을 한 번도 한 적이 없었다. 결혼할 사람이랑 만나야겠다는 마음이 들었다. 그러다 처음 아내를 만났
종합
연예
스포츠
이다희, '연예인 포스 폴폴 풍기며 출국'
'인파 가득'…워너원, 철통 경호 받으며 출국
박신혜, 완벽한 미모에 시선집중 '여신이네 여신'
'허들' 정혜림, 제7회 여성스포츠대상 수상
'아내의맛'
더보기
더보기
스콧 데릭슨 '닥터 스트레인지2' 연출 확정, 2021년 5월 개봉예정
사이트앤드사운드, 이창동감독 '버닝' 올해의영화 베스트5 선정 "오스카 청신호"
'어벤져스3'·'블랙팬서' 등 전세계 70억불 돌파
"영화계는 디즈니 천국"
'블랙팬서' 크리틱스초이스 작품상 등 12개 부문 후보, 아카데미 청신호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