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봉준호 "아카데미 외국어영화상은…" 뜬금포 발언
'대놓고 꾸미면 멋없지'…청하, 내추럴 공항패션
김병현 "美 수영장 있는 집 몇 채 사" 부내 폴폴
함소원, 시母에 카드 주며 신신당부했지만…
여가수, 무대 중 갑자기 옷이…'사고 날 뻔'
'속옷도 없이…' 한선화, 속살 그대로 노출
'아맛' 홍잠언·임도형, 아내도 아닌데 왜 나와?
'초미니 착용' 에버글로우 이런, 파격 쩍벌
.
'플레이어' 안세호, 허당+인간미 넘치는 '열혈 수사관' 으로 눈도장!
18-10-07 08:5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플레이어' 안세호가 시청자들의 실소를 터뜨리는 열정과 허당 매력이 공존하는 캐릭터로 이목을 사로잡았다.

지난 6일 방송된 OCN 토일 오리지널 '플레이어' 3화에서는 장인규 검사(김원해 분)와 그의 파트너 맹계장(안세호 분)이 본격적으로 플레이어 4인방과 얽히게 되며, 특별한 상생관계를 맺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열정적인 수사를 펼치면서도 어딘가 모르게 허당기가 있는 맹계장 역의 배우 안세호의 감초 연기가 시청자들에게 확실한 눈도장을 찍었다.

이날 맹계장은 첫 등장부터 플레이어 4인방에게 당해 이마에 '이젠 안녕!'이라는 글귀가 적인 채 묶여 있는 모습으로 깨알 웃음을 자아냈다. 전 상황에서 창고로 끌려오던 강하리(송승헌 분)가 불법체포, 직권 남용이라고 하자 이에 맹계장은 "니들 이렇게 비협조적
으로 나오면 바로 구치소까지 직행하는 수가 있어"라고 엄포를 놓으며 자신의 임무에 충실, 열혈 수사관 다운 면모를 보였다.

그러나, 안심하고 장검사와 통화를 하는 맹계장 뒤로 수사관들이 제압당하고 이를 모르는 맹계장은 장검사에게 "문제는요, 무슨. 일 처리 하나는 또 제가 깔끔하지 않습니까. 잘 감시하고 있을 테니까 천천히 오십시오"라며 만족스러운 표정으로 전화를 끊었지만 곧 바로 입이 틀어 막히는 수모를 당하며 허당 매력을 발산했다.

언제 그랬냐는 듯 평소처럼 장검사의 지시로 일을 처리하던 맹계장은 장검사와 함께 범죄수익 환수라는 판을 벌린 플레이어 4인방을 만나 그들의 사이다 활약에 조력자가 될 것을 예고, 열혈 수사관으로 그의 존재감을 확실하게 드러냈다.

맹계장은 열혈 검사 장인규의 파트너로 어리숙하고 허당기도 있지만, 장인규처럼 정의롭고 강단 있는 인물. 깔끔한 일 처리를 보이지만 가끔 실소를 자아내는 실수로 보는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다. 이런 맹계장을 연기하는 안세호의 자연스러운 감초 열연은 등장마다 시청자들에게 신선한 매력으로 다가가고 있다.

안세호는 다수의 연극과 영화, 드라마에 출연, 자신의 캐릭터를 군더더기 없이 깔끔하게 표현해내는 베테랑 배우다. 그는 이번 작품에서 권력 집단을 응징하기 위해 판을 벌린 플레이어 4인방을 비밀리에 돕는 조력자 맹계장 캐릭터를 재치 있게 풀어내며 극에 색다른 재미를 선사, 앞으로도 신스틸러로 톡톡한 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흥미진진한 스토리와 개성강한 캐릭터로 호평 받고 있는 OCN '플레이어'는 매주 토, 일요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된다.

[사진= OCN '플레이어' 방송 캡처]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병현 "美 수영장 있는 집 몇 채 사"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야구선수 출신 요식업 CEO 김병현이 미국에 집 2~3채를 샀다고 밝혔다. 18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돈길만 걸어요 – 정산회담'(이하 '정산회담')에서 전현무는 "김병현 같은 경우에는 메이저리그에서 활약이 ...
종합
연예
스포츠
청하, 날씨는 추워도 커피는 '아이스 아메리...
블랙핑크 리사, 청순미모 그 자체 '사랑스러움은 덤' [MD동영상]
아이유, 출국길에도 빛나는 백옥피부 '러블리 꽃미모' [MD동영상]
윤여정 "'미나리' 선댄스영화제 수상…봉준호에 가려져" 웃음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벤 애플렉 "제니퍼 가너와의 이혼, 내 인생 가장 큰 후회" [해외이슈]
‘블랙 아담’ 드웨인 존슨, “DC 히어로 파워 서열이 바뀐다” 자신감[해외이슈]
44세 밀라 요보비치 “셋째딸 모유 수유에 집중” 엄마 닮았네[해외이슈]
美 버라이어티 “할리우드, ‘기생충’ 봉준호와 필사적으로 일하고 싶어해”[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