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인생술집' 송승헌, 연기 고민→신동엽 ♥고백까지 [夜TV]
18-09-28 07: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인생술집' 송승헌이 마음 속 담아뒀던 이야기들을 솔직하게 꺼냈다.

27일 밤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케이블채널 OCN 새 드라마 '플레이어'의 송승헌, 정수정, 이시언, 태원석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송승헌은 데뷔작 '남자 셋 여자 셋'을 통해 만난 신동엽과 절친 사이를 이어가고 있다며, '인생술집' MC이기도 한 신동엽과 돈독한 우정을 보였다.

그는 "남들이 봤을 때는 복에 겨워보이지만, 나는 그 때 연기를 배워본 적도 없었다. 카메라가 나를 빨아들이는 것처럼 무서웠다"라며 당시 한 장면을 100번씩 찍었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그래서 '배우는 내 길이 아니구나'라고 생각했다. 그런데 동엽이 형이 첫 촬영일에 나를 집으로 데려갔다. 동엽이 형은 지금도 스타이지만 그 때도 정말 대한민국 최고의 개그맨이었다. 자기 신인 때 이야기를 하면서 술을 주는데 그게 너무 고마웠다. 인생에서 형을 만난게 가장 큰 일"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또 송승헌은 "하차 얘기까지 왔었다. 반반으로 의견이 갈렸다. 만약 '남자 셋 여자 셋'에서 하차됐다면 지금 이 자리에 없었을 수도 있다. 형은 정말 은인이다"라며 신동엽에게 재차 고마움을 전했다.

'남자 셋 여자 셋'에 이어 그를 한류스타로 만들어준 '가을동화'에 대해 송승헌은 "부정교합으로 치과에 가는 길에 매니저가 '너 정말 안할거야?'라고 하더라. 치과 앞에서 작품을 해야겠다고 결정한 게 '가을동화'였다"라고 말해 인생역전 계기를 언급했다.

송승헌은 "나이가 들면서 '내가 연기자가 맞나'라고 털어놨던 적이 있었다. 갑자기 인기가 있어서 내 길이 맞는 건가, 고민을 했던 적이 있었다. 준비가 안 된 나에게 하루하루가 지옥이었다"라고 전했다. 절친 신동엽은 "그런 와중에 '인간중독' 시나리오가 들어왔다. 영화 행사 진행을 내가 했는데 정말 파격적이었다. 내용은 슬픈 러브스토리였는데 파격적인 장면들도 나왔다"라고 설명했다.

송승헌은 "20, 30대였다면 내가 못했을 거다. 그런데 연기 변신을 하고자 했었다"라고 말했다.

또 그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와 묘한 분위기를 보인 것에 대해 "긍정적인 에너지가 넘치는 게 정말 좋다"라며 긍정적인 사람으로서 좋다고 전했다.

[사진 = tvN 방송 화면 캡처]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모리야스 日감독, "7실점 충격 GK 존중한다"...왜?
모리야스 하지메 일본 대표팀 감독이 코스타리카전에 임하는 각오를 밝혔다. 일본 대표팀은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가장 뜨거운 팀 중 하나다. 일본은 E조 1차전에서 전차군단 독일에 2-1 역전 승리를 거뒀다. 월드컵 역사상 가장 큰 쇼크라는...
해외이슈
“해리 스타일스와 헤어지고 너무 고통스러워”, 10살 연상 여배우 힘든 시간 보내[해외이슈](종합)
‘플래시댄스’ 아이린 카라 사망, 향년 63세…“아름답고 재능있는 영혼” 애도[해외이슈]
“내 누드사진을 직원에게 보여줬다고?” 킴 카다시안, 카녜이 웨스트에 분노 “역겹다”[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에 문자메시지로 이별 통보” 31살 여배우, 피트 데이비슨과 열애중[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