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이렇게 보여줘도 돼?'…파격 수영복 공개한 女스타는?
'가슴에 구멍이 뻥'…치어리더, 과도한 노출 응원복
김정남 "김완선, 사귀고 싶은 것보다 더한 생각이…"
'에이핑크 대단해요'…오하영, 윤보미 잇는 파워 시구
지코 "워너원 '캥거루' 저작권료 효자곡, 수치가…"
"나는 엉덩이보다 가슴이…" 장윤주, 거침없는 19禁 발언
"얼굴 크고 목 짧고…" 이만기, 강호동에 막말
'자꾸 펄럭이네'…치어리더, 격한 동작에 위태로운 초미니
'오늘의 탐정' 이지아, 미스터리 정체 공개! '죽음 조종' 생령이었다!
18-09-13 08:3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오늘의 탐정’이 강렬한 영상과 숨 쉴 틈 없이 몰아치는 전개로 시간 순삭 고퀄 호러 스릴러에 등극했다. 특히 최다니엘이 귀신이라는 사실에 이어 이지아가 사람들의 죽음을 조종하는 생령이라는 것이 밝혀져 시청자들을 다시 한 번 충격에 빠뜨렸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오늘의 탐정’(극본 한지완/연출 이재훈/제작 비욘드제이) 5-6회에서는 본격적으로 빨간 옷의 여인 선우혜(이지아 분)를 추적하는 이다일(최다니엘 분)과 정여울(박은빈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죽은 정이랑(채지안 분)이 다니던 레스토랑 매니저는 정여울이 정이랑으로 보이는 환각에 시달리며 “정이랑이 나 때문이 자살한 게 아니야”라고 괴로움에 몸부림쳤다. 이어 매니저는 정여울에게 “너도 그 여자 봤어? 다음은 너야”라는 의미심장한 말을 남기고 투신했다.

매니저의 죽음을 수사하던 형사 박정대(이재균 분)는 병원 CCTV 속 정여울의 모습을 발견, 한달음에 정여울을 찾아왔다. 박정대와 이야기를 마친 정여울은 귀를 찌르는 듯한 이명에 괴로워하며 혼절했다. 이후 정여울은 일시적으로 소리가 들리지 않자 정이랑이 죽을 때까지 끼고 있었던 보청기를 귀에 껴 보았다. 그러자 “난 네가 없어졌으면 좋겠어. 평생 너만 보고 살아야 하는 거, 너무 잔인해. 왜 내가 널 책임져야 해?”라는 본인의 목소리를 들었고, 힘들 때 잠시 잠깐 했던 생각임을 고백하며 동생의 죽음을 자책했다. 이에 이다일은 정이랑이 죽으면서 “아무 말도 듣지마”라고 했던 것을 떠올리라며 정이랑은 절대 정여울 때문에 죽은 것이 아니라고 정여울을 다독
였다.

보청기를 통해 당시 사건과 관련된 소리를 들을 수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이다일과 정여울은 사실 확인에 나섰다. 이다일이 어머니(예수정 분)와 함께 살던 옛 집에 정여울을 데려간 것. 정여울은 그 곳에서 다일 모가 죽던 날의 소리를 생생히 들을 수 있었다. 선우혜는 다일 모의 가장 약한 부분, 이다일을 빌미 삼아 스스로 죽기를 요구했다. 다일 모는 선우혜가 보여 준 환각에 넘어가지 않았지만 선우혜의 “어떻게 해야 죽을까? 네 아들이 대신 죽으면 되겠다”는 끔찍한 말에 결국 죽음을 택했다. 이에 선우혜는 아이 같은 목소리로 “아무도 내가 너한테 한 짓을 모를 거야 왜냐면 나는 존재하지 않으니까”라고 말해 섬뜩함을 선사했다.

방송 말미에는 유치원 원장(길해연 분)이 죽은 이찬미(미람 분)를 보는 환각 증세를 보여 긴장감을 높였다. 그는 자신도 모르는 새에 유치원까지 차를 몰고 왔고 죽은 이찬미를 보며 공포에 휩싸였다. 같은 시간, 선우혜의 다음 타겟이 유치원 원장이라는 것을 알아챈 이다일과 정여울은 유치원으로 향했다. 정여울은 그 곳에서 잠자리 날개를 하나씩 떼고 있던 한 여자 아이(허정은 분)를 발견하곤 아이의 팔목을 잡았다. 바로 그 때 아이는 “이렇게 하면 얘네들도 아플까, 화가 날까? 화났어?”라며 소름 끼치는 웃음을 지어 보였다. 정여울은 그 순간 이명에 괴로워했고, 이 모습을 본 이다일은 “정여울! 그 손 놔!”라고 소리쳤다. 알고 보니 정여울은 선우혜의 팔목을 잡고 있었던 것. 선우혜가 이다일과 정여울 앞에 직접 모습을 드러내면서 이루어진 섬뜩한 삼자 대면 엔딩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소름을 돋게 만들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선우혜가 환자복을 입고 병원에 누워 있는 모습이 공개돼 그가 생령임이 드러났다. 또한 선우혜가 환각을 이용해 사람들의 가장 약한 부분을 자극해 자살하도록 조종한다는 것이 밝혀지고, 이다일과 정여울이 선우혜로 인해 가족을 잃은 피해자들이었다는 공통 분모가 공개됐다. 무엇보다 선우혜가 이다일과 정여울 앞에 스스로 모습을 드러내면서 더욱 예측불가한 전개를 예고했다.

이 같은 폭풍 같은 전개와 강렬한 영상은 60분이라는 시간을 쏜살처럼 지나가게 만들었다. 특히 매회 예상치 못한 반전과 속도감 있는 전개는 시청자들을 화면에서 한시도 눈을 뗄 수 없게 하며 안방극장 1열로 강력하게 끌어당겼다.

이에 ‘오늘의 탐정’ 방송 후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이지아가 죽은 귀신이 아니었다니.. 앞으로 점점 더 기대된다”, “도대체 선우혜가 사람을 죽이고 다니는 이유가 뭘까”, “왜 하필이면 여울이 동생이랑 다일이 엄마냐구. 짠내 폭발”, “이게 뭐가 무섭다고.. 엄마는 언제 오는지 전화해봐야겠다”, “보면 볼수록 더 궁금해지는 신개념 드라마”, “이지아는 인간의 가장 보고 싶지 않은 부분을 보게 하는구나…”, “이지아가 살아있는 영혼이었네”, “이 드라마는 매회 반전이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오늘의 탐정’은 귀신 잡는 만렙 탐정 이다일과 열혈 탐정 조수 정여울이 의문의 여인 선우혜와 마주치며 기괴한 사건 속으로 빠져드는 神본격호러스릴러로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KBS2에서 방송된다.

[사진= KBS2 ‘오늘의 탐정’ 방송화면 캡처]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정남"김완선, 사귀고픈 생각보다 더…"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김정남이 김완선 때문에 ‘불타는 청춘’에 출연하고 싶다고 고백했다. 23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종국이 김정남의 집을 찾았다. 이날 김종국이 김정남에게 “요즘 마음에 드는 사람 없냐”고 하자 김정남은 “지금 나의 행복의 첫 번째가 결혼과 아이가 아니다”고 답했다. 이 말을 들은 김종국은 “그러면서 맨
종합
연예
스포츠
드림캐쳐 "'What' 차트진입 목표, 달성시…"
정상훈 "김성철, 오늘 위해 사비로 명품수트 구입"
'신흥무관학교' 성규, '나라 꼭 되찾고 말겠어'
'얼굴 안됐네'…구하라, 초췌하게 경찰서 등장
'미우새'
더보기
더보기
디즈니 CEO "'엑스맨' 마블로 통합,
케빈 파이기 전체 총괄"
'로키' '스칼렛위치' TV 시리즈 제작,
톰 히들스턴·엘리자베스 올슨 출연
최강의 히어로 '캡틴 마블' 예고편, 19일 첫 공개
숀 펜 "미투운동, 남녀 분열시켜…매우
의심스럽다" 뜨거운 논란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