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아찔해서 못 보겠네'…오지은, 한껏 드러낸 볼륨
'충격과 혼란'…노라조, 출근 중 길에서 샤워
'진심이야?'…붐, 송가인에 핑크빛 고백
(여자)아이들 수진, 무대 위와는 사뭇 다른 외모
'가슴골 보일 듯 말 듯'…경리, 아찔하게 찰칵
'독보적이야'…채리나, 치명적인 구릿빛 섹시
'라인이 예술'…제니, 몸매 다 드러나는 의상
"양현석, 성접대 의혹 수사 쉽지 않아"…왜?
브로드웨이 휩쓴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 11월 한국 최초 공연
18-09-12 10:2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뮤지컬 코미디 '젠틀맨’스 가이드: 사랑과 살인편'(이하 '젠틀맨스 가이드')이 오는 11월 9일, 드디어 한국에서도 첫 선을 보인다.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는 1900년대 초반, 영국 런던을 배경으로 가난하게 살아온 몬티 나바로가 어느 날 자신이 고귀한 다이스퀴스 가문의 여덟 번째 후계자라는 사실을 알게 되고, 다이스퀴스 가문의 백작이 되기 위해 자신보다 서열이 높은 후계자들을 한 명씩 없애는 과정을 다룬 뮤지컬 코미디이다.

2014년 토니 어워드 10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되어 최우수 뮤지컬, 최우수 극본, 연출, 의상상 등 4개 부분을 수상하였으며, 드라마 데스크 어워드에서 최우수 뮤지컬상을 비롯 7개 부문 수상, 외부 비평가 협회상 4개 부분 수상, 드라마 리그상 1개 부문을 수상하는 등 총 16개의 상을 거머
쥐며 브로드웨이 3대 뮤지컬 어워즈 '베스트 뮤지컬'(Best Musical) 그랜드 슬램을 달성했다.

대부분의 코미디 장르 작품들이 지니는 단순한 드라마 라인과 달리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는 기상천외하면서도 유기적인 서사 구조로 웃음을 유발하는 세련된 코미디이다. 여기에 다양한 장르로 구성된 풍성한 음악과 빅토리아 풍의 화려한 무대장식과 소품, 의상 등은 관객들을 매료시킨다. 특히, 9명의 다이스퀴스 가문 후계자들을 연기하는 단 한 명의 배우가 펼치는 열연은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만의 백미다.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는 '매디슨 카운티의 다리', '미녀는 괴로워', '벽을 뚫는 남자' 등 대중적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작품은 물론 뮤지컬 '헤드윅', '블러드 브라더스', '구텐버그' 등 특색 있는 작품들도 성공시키며 자신만의 색을 구축해온 제작사 쇼노트에서 야심차게 선보이는 뮤지컬 코미디라는 점에서도 눈 여겨 볼만하다.

쇼노트 관계자는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는 독특함과 유머가 살아있는 작품이다. 반면에 시대적인 배경 덕분에 고풍스러운 느낌도 있다. 이번에 공개된 포스터에는 그런 작품의 결을 담고자 했다. 빅토리아 풍의 무대 장식과 어울리는 배경을 바탕으로 작품 속 주요 오브제인 약병을 앤틱하고 빈티지한 그림으로 표현함으로써 스토리라인을 상징적으로 보여준다"며 포스터 디자인 의도를 전했다.

고급스러우면서도 코믹한 느낌을 주는 포스터로 작품에 대한 흥미를 유발하며 올 연말 대한민국 뮤지컬계 코미디 열풍을 몰고 올 것으로 기대되는 뮤지컬 '젠틀맨스 가이드'는 오는 11월 9일부터 2019년 1월 27일까지 서울 홍익대학교 대학로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사진 = 쇼노트 제공] 허설희 기자 husull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베프돼"…이효리·이진, 확 달라진 사이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걸그룹 핑클 이효리가 21년 만에 멤버들에게 사과를 건넸다. 21일 방송된 JTBC '캠핑클럽'에서는 캠핑 2일차를 맞은 핑클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둘째 날 아침, 새벽부터 눈을 뜬 이효리와 이진. 아직은 어색한 두 사람은 시간...
종합
연예
스포츠
공명·진기주, 춘사영화제에서 빛난 영화계의 ...
이성경·조여정 '제24회 춘사영화제를 밝힌 아름다움' [MD동영상]
주지훈, 팬들과 함께하는 레드카펫 '오늘도 잘생겼네~' [MD동영상]
'아찔~' 클라라, 파격적인 오프숄더 드레스에 시선집중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톰 홀랜드, 금발 여자친구 인정 정체공개 “사랑스러운 커플”[해외이슈]
'도둑들' 임달화, 中서 괴한에 피습…칼에 찔려 [해외이슈]
크리스틴 스튜어트, 동성연인 스텔라 맥스웰과 요트서 뜨거운 키스[해외이슈]
‘할리퀸’ 마고 로비, “‘스타워즈’ 단 한 편도 본 적 없다” 깜짝 고백[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