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너가 죽었으면 해"…김지우, 악플 고통 호소
전현무 재간 몸짓…"이혜성 난리나겠네"
김지석, 유인영과 친구라더니…아슬아슬
김정현, 복귀 성공 했지만…건강상태는?
맨살 다 드러낸 아찔 자태 치어리더 '헉'
"우한 힘내"…이영애, 열렬히 중국 응원
"사육해야 할 듯"…강한나, 男에 돌직구
이나은, 母 닮아 미인이었네 '붕어빵 모녀'
.
'사상 첫 메달' 남북단일팀, 폐회식 공동입장 피날레
18-09-02 21:2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이후광 기자] 남과 북이 폐회식에도 함께 등장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의 마지막을 알리는 폐회식이 2일(이하 한국시각)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주경기장에서 열렸다.

남과 북은 지난달 18일 개회식에 이어 폐회식에서도 한반도기를 들고 함께 입장했다. 기수는 남측 임영희(여자농구)-북측 주경철(남자축구)에서 남측 서효원(여자탁구)-북측 최일(남자탁구)로 바뀌었다. 남북의 스포츠 교류가 가장 활발했던 탁구 종목의 대표선수들이 나와 기수 임
무를 수행했다.

양국은 이번 대회서 지난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 이어 역대 두 번째 단일팀을 구성했다. 여자농구(북한 3명), 카누 용선(드래곤보트, 북한 남 8명, 여 8명), 조정(북한 7명) 등 3개 종목에서 '코리아'라는 이름을 걸고 단합을 과시했다.

성과도 있었다. 25일 카누 용선 여자 200m에서 동메달로 남북의 종합대회 사상 첫 메달을 장식했고, 26일 카누 용선 500m 결선에선 단일팀 첫 금메달이 나왔다. 시상대에는 파란색 한반도기가 게양되고, 애국가가 아닌 아리랑아 국가로 연주됐다. 이후 남자 용선 1000m 동메달, 여자 농구 은메달로 유종의 미를 거뒀다.

남북은 향후 2년 뒤 도쿄올림픽에서도 단일팀 구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양국 선수들은 한반도기를 함께 들고 입장하며 다음 대회에서의 만남을 기약했다.

[남북한 기수 서효원과 최일이 2일 오후(현시시간)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스타디움에서 진행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폐막식에서 한반도기를 들고 입장하고 있다. 사진 =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곽경훈 기자 kphoto@mydaily.co.kr]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 이후광 기자 backlight@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유인영·김지석, 친구라더니?…의미심장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김지석이 14년 절친 유인영에게 속마음을 고백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우리, 사랑을 쓸까요? 더 로맨스'(이하 '더로맨스')에서 김지석은 일찍 서둘러 작업실을 찾았다. 이어 향초부터 세팅하고, ...
종합
연예
스포츠
트와이스 '트둥이들 못말리는 인기에 공항이 ...
블랙핑크, 공항을 마비시키는 엄청난 인기 [MD동영상]
기성용 "K리그, 조금 더 젊었을 때 돌아오고 싶었다" 왜? [MD동영상]
기성용 "메시같은 세계적인 선수들과 경기, 엄청난 기회"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종합]‘기생충’ 배급사 “이해해, 트럼프는 자막을 읽을 수 없잖아” 직격탄[해외이슈]
트럼프, '기생충' 오스카 수상 조롱 "한국과 무역 트러블 있는데…도대체 왜!" [해외이슈]
美 래퍼 팝 스모크, 자택 침입한 강도 총에 맞아 사망 '20세 나이에 요절' [해외이슈]
히가시데 마사히로 "카라타 에리카와 불륜…모든 것을 잃었다, 반성" 심경 고백 [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