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탁재훈, 前부인 돈 많은 줄 알고 결혼했다" 폭로
'청담동 며느리' 최정윤 "공인중개사 준비" 왜
임미숙, 2억 넘는 포르쉐로 운전 연습
지상렬X신봉선, 핑크빛 폭발한 사건…'어머나'
'초미니' 치어리더, 격렬 상체+엉거주춤 하체
'S라인 작렬'…서동주, 시선 뺏는 글래머 몸매
'위아래 모두 오픈'…최소미, 노골적 셀카
"회사 계약 만기 후…" 김보경, 씩씩한 셀프 PR
.
'선제골=승리' 공식 이어간 김학범호
18-08-29 19:5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아시안게임 2연패를 노리는 김학범호가 결승행에 성공했다.

한국은 29일 오후(한국시각) 인도네시아 보고르 파칸사리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4강전에서 베트남에 3-1로 이겼다. 결승에 진출한 한국은 다음달 1일 일본과 아랍에미리트의 준결승 승자를 상대로 결승전을 치른다.

한국은 이번 대회 5경기서 무실점을 기록한 베트남을 상대로 경기시작 7분 만에 이승우가 선제골을 성공시켜. 이승우는 페널티지역 정면 혼전 상황에서 흐른 볼을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베트남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한국은 전반 28분 손흥민(토트넘)의 패스에 이어 황의조(감바 오사카)가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 슈팅
으로 추가골을 터트려 일찌감치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이번 대회 조별리그서 말레이시아와 키르기스스탄을 상대로 불안한 경기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상대 밀집 수비 공략에 고전한 한국은 말레이시아에 충격패를 당하기도 했고 키르기스스탄과의 경기에선 힘겨운 승리를 기록하기도 했다.

16강 토너먼트 돌입 후 공격력이 살아난 한국은 매경기 선제골과 함께 승리를 거두며 결승행까지 성공했다. 난적 이란과의 16강전과 결승행 승부처였던 우즈베키스탄과의 8강전에선 황의조가 잇달아 선제골을 터트려 경기를 쉽게 풀어 나갔다. 이어 베트남전에선 이승우가 선제골을 기록하며 경기 흐름을 유리하게 돌려 놓았다.

한국은 그 동안 각급 아시아대회서 상대 수비에 고전하는 모습을 반복해 왔다. 특히 중동 등 일부 아시아팀과의 경기에선 선제골 실점 후 상대의 고의적인 시간 지연 플레이 등으로 인해 답답한 경기를 펼치기도 했다. 반면 이번 대회에선 토너먼트서 매경기 선제골을 터트려 기선을 제압했고 상대팀의 침대축구를 보지 않아도 되는 상황을 만들어 냈다. 한국은 지난 2014 인천아시안게임에서 전경기 무실점과 함께 매경기 선제골을 터트려 28년 만의 남자축구 우승에 성공했다. 대회 2연패에 도전하는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도 한국축구는 16강 토너먼트 시작 후 매경기 선제골을 기록하는 안정적인 경기력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 = 인도네시아 보고르 곽경훈 기자 kphoto@mydaily.co.kr]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임미숙, 2억 넘는 포르쉐로 운전 연습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임미숙이 포르쉐로 운전 연습에 나섰다. 그러던 중 차에서 남편 김학래의 비상금 통장을 발견, 부부싸움이 일어났다. 7일 밤 방송된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임미숙이 이경애의 도움을 받아 30년 만에 다시 운전대...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미나리’, 아카데미 작품·감독·각본·남우주연(스티븐 연)·여우조연(윤여정)·주제가상 6개 부문 후보 예측[해외이슈](종합)
니콜라스 케이지, 30살 연하 일본 여성과 다섯번째 결혼 “매우 행복해…뜨거운 키스”[해외이슈]
일론 머스크 아내, 디지털 그림으로 “20분만에 65억 벌어”[해외이슈]
레이디 가가 뉴욕 아파트, 월세 224만원[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