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불후' 호야, 김원준 편 우승 "무대에 서고 싶었다" 눈물 [종합]
18-08-04 19:4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오랜만의 무대였다. 난 무대에 서는 것을 가장 좋아하는데, 한동안 좋아하는 것을 할 수 없어서 힘들었다."

가수 호야가 김원준 특집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 후에는 눈물을 보였다.

4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전설 김원준 편으로 꾸며졌다. 김원준은 1992년 '모두 잠든 후에'로 데뷔한 뒤 완벽한 외모와 가창력과 작사, 작곡 능력으로 지상파 방송 3사의 가요 순위프로그램 1위를 석권한 1990년대의 대표 하이틴 스타다. 이후 '쇼(SHOW)', '너 없는 동안' 등 발표하는 곡마다 공전의 히트를 기록하며 '김원준 신드롬'을 일으켰다.

이날 경연자로는 4년 만에 '불후의 명곡'에 컴백한 서인영, 뮤지컬 배우 민우혁, 모던 록 밴드 몽니, 보컬 그룹 보이스퍼, 가수 호야와 밴드 사우스클럽, 보이 그룹 온앤오프까지 총 7팀이 출연해 김원준의 노래를 재해석했다.

첫 번째 무대의 주인공은 온앤오프였다. 온앤오프는 김원준의 데뷔곡인 '모두 잠든 후에'를 불렀고, 선배 가수들은 극찬을 보냈다. 이어 보이스퍼는 '짧은 다짐'을, 모처럼 '불후의 명곡'에 출연한 서인영은 '쇼'를 열창했다.

또 민우혁은 '세상은 나에게', 사우스쿨럽은 '너 없는 동안', 몽니는 '언제나', 호야는 '넌 내꺼'를 선곡해 관객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모든 무대가 끝난 뒤 공개된 김원준 편의 우승자는 호야였다. 우승 후 호야는 "오랜만의 무대였다. 난 무대에 서는 것을 가장 좋아하는데, 한동안 좋아하는 것을 할 수 없어서 힘들었다"며 "무대에 설 기회가 많이 없다. 그래서 오늘 더 잘 해야할 것 같았다. 꿈을 꾸는 것 같다"며 눈물을 흘렸다.

[사진 = KBS 2TV 방송화면 캡처]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송은이 "男에 관심 있지만…기능 떨어진다" 연애사 솔직
'미운 우리 새끼'에서 개그우먼 송은이가 솔직 담백한 입담을 뽐냈다. 송은이는 4일 저녁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 320회에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송은이는 "'미운 우리 새끼'를 보면서 어떤 생각을 했느냐"라는 물음에 "'참 ...
해외이슈
故 아론 카터 가족, “재산다툼 원치 않아”…1살 아들이 상속받아야[해외이슈]
“42살 킴 카다시안, 파격적 브라탑 입고 48살 디카프리오와 파티”[해외이슈]
로버트 패틴슨♥수키 워터하우스 4년만에 첫 공개석상, “잘 어울리는 6살차이 커플”[해외이슈]
“생방송 도중 임신한 배 깜짝 공개” 29살 ‘놉’ 여배우, “이제 엄마가 되요”[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