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볼수록 아찔'…치어리더, 쭉 찢어진 상의
최환희 "母 최진실 기일되면…" 짠하네
결벽증 아내, 부부관계 전 요구한 황당 조건
'낮과 밤' 설현, 몰입도 깨는 연기…"실망"
황승언, 살짝 드러낸 복근 '은근 섹시'
'매끈 라인'…현아, 우뚝 솟은 쇄골뼈
레이디스코드 소정 "사고 후 내가 웃어도 될까…"
신재은, 작정하고 드러낸 '거대 볼륨'
.
SBS스페셜 '영미네 작은 식탁'→'현실판 리틀 포레스트'
18-08-03 11:3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이번 주 일요일에 방송될 SBS스페셜 '영미네 작은 식탁'은 '현실판 리틀 포레스트'를 보여주는 '일상 리셋 다큐'다.

#현실판리틀포레스트 #현실판김태리 #번아웃직장인 #힐링다큐

10년 째, 같은 회사에서 같은 작업을 반복하며 지친 일상을 보내고 있는 박경나(35세) 씨, 원하는 회사에 취직했지만 1년 만에 권고사직을 당한 임형준(30세) 씨, 명문 사립대를 졸업하고 대기업의 대리로 승승장구했지만 얼마 전, 병가 휴직을 신청한 최은진(33세) 씨.

겉으로 보기에는 멀쩡해 보이지만 속은 곪을 대로 곪은 세 명의 남녀가 3박 4일 동안 ‘현실판 리틀 포레스트’의 주인공이 돼 보기로 했다.

“도시 생활이랑 조금 다른 패턴으로 살아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러면 내 자리로 다시 돌아왔을 때 내 생활에 조금 더 감사하며 살
수 있지 않을까요?”

#느리게사는삶 #땀흘리는노동 #영미네작은식탁 #강원도영월 #우프

도시에서 온 세 명의 남녀가 3박 4일 동안 머물 곳은 해발 450미터, 영월의 산중턱에 자리 잡은 김영미 씨 부부의 농가다. 집 주변 텃밭에서 150여 종의 유기농 식재료를 직접 키우고 있는 영미 씨 부부는 하루 4시간의 노동, 내 손으로 직접 키운 농작물로 자급자족하는 생활을 통해 도시 생활에 지친 청춘들에게 땀 흘리는 노동의 숭고함과 한솥밥의 힐링을 선사한다.

“이게 한솥밥이구나. 도시에서 인스턴트 음식을 먹을 때도 많이 생각날 것 같아요.”

“밥으로 위로 받는 다는 게 이런 기분이라는 거, 처음 알았어요.”

#한솥밥의힐링 #다시살아갈힘을얻다

감자옹심이, 호박잎 쌈 정식, 감바스 알 아히요, 토마토 파스타 등 제철 식재료들로 만든 김영미 씨의 음식에는 마법과도 같은 힘이 있었다.

월급을 평생 모아도 내 집 한 칸 마련할 수 없는 팍팍한 도시를 떠나 시골에서 주도적으로 행복을 찾고 싶었던 임형준 씨는 귀농에 대한 자신감을 얻었다.

톱니바퀴 돌 듯 반복되는 일상에 지쳐, 좋아하는 그림마저 놓고 싶을 때가 있는 박경나 씨는 여기서도 좋으면 거기서도 좋을 수 있다는 깨달음을 얻고 좀 더 능동적인 직장인이 되기로 했다.

이곳에 올 때 조금이라도 가벼워지자는 목적을 갖고 온 최은진 씨는 땀을 흘리는 노동을 하다 보니 거짓말처럼 도시의 일을 잊을 수 있었다고 했다.

‘말뿐인 위로는 접어두고 밥이나 같이 먹읍시다’라는 취지에서 시작한 현실판 리틀 포레스트, '영미네 작은 식탁'. 8월 5일 일요일 밤 11시 5분 SBS스페셜에서 정답을 선택하지 않는 삶의 의미를 짚어본다.

[사진=SBS 스페셜 제공]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결벽증아내, 부부관계 전 요구한 황당조건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방송인 추천이 아내 주은실의 결벽증에 대해 언급했다. 30일 방송된 채널A, SKY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의 '속터뷰'에는 방송인 추천과 그의 아내 주은실이 출연했다. '속터뷰' 의뢰인인 추천은 "우리 아내는 부부...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조지 클루니, 쌍둥이 임신 소식에 충격 “뭐? 두 명이라고?”[해외이슈]
‘블랙팬서’ 채드윅 보스만 오늘 생일 “왕이시여, 편히 쉬소서…끝없는 추모 물결”[해외이슈]
‘어벤져스:엔드게임’ 감독, “스트리밍이 영화의 미래다”[해외이슈]
리한나, 마블 ‘블랙팬서2’ 출연…“가짜뉴스입니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