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청순미모 로드걸, 반전 몸매…'볼륨 공격적이야'
"불효자 만든다" 하정우, 김용건에 분노…왜?
종미나 이별…"하나하나 해명할 수 없어"
남창희, 홍현희와 19禁 스킨십 과거공개…'초민망'
'배 시려도 자랑할래요'…있지, 슬쩍 보이는 탄탄 복근
광희 "군대서 GD와 통화, '왜 굽신거리냐'고…"
'머리카락이 그곳 사이에…' 소이, 아찔 자태
"송중기♥송혜교 비밀연애 데이트 장소는…" 깜짝
직장인 65%, 월급 받고 평균 16일 후면 '텅장(텅빈통장)'된다
18-07-31 16:1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직장인들은 월급이 받은 뒤, 평균 16일후에 다 소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이 직장인 600명을 대상으로 ‘월급고개’에 대해서 조사하니 이와 같은 결과가 나왔다.

직장인의 65%는 다음 급여일 전에 월급을 다 써버려서 어려움을 겪는 ‘월급고개’를 경험하고 있었고, 평균 소진 기간은 16일이었다. 보름 정도가 지나면, 월급이 다 사라지는 것이다.

급여일 전에 월급을 다 쓰는 이유 1위로는 ‘대출 이자 등 빚이 많아서’(44.4%, 복수응답)가였다. 이어 ‘월세, 공과금 등 주거비 지출이 많아서’(42.6%), ‘가족 부양비를 책임져야 해서’(32.8%), ‘식비, 음주 등 외식비용이 많아서’(32.1%), ‘보험 등 고정비용이 높아서’(28.2%), ‘계획없이 지출해서’(22.1%), ‘문화생활 등 여가에 드
는 비용이 많아서’(19.5%) 등이 있었다.

다음 급여일까지 월급 이상으로 지출하는 금액은 평균 46만원이었다. 기혼자와 미혼자의 차이가 있었는데, 기혼의 경우 월급 이상으로 평균 51만원을 지출했고, 미혼의 경우 평균 35만원을 월급 이상으로 사용했다. 가족부양과, 육아 등의 이유가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월급고개’ 동안 생기는 지출은 ‘신용카드 사용’(72.1%, 복수응답)으로 충당하는 경우가 많았다.

반면 월급고개를 겪지 않는(35%) 직장인들은 그 이유로 ‘계획적인 소비생활’(54.3%, 복수응답), ‘소비활동 자제’(51.9%), ‘신용카드 대신 체크카드, 현금 사용’(28.6%), ‘술, 담배 등을 줄이거나 하지 않음’(28.6%) 등을 꼽아 최대한 소비생활을 자제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그렇다면, 직장인들은 현재의 월급에 만족하고 있을까?
직장인의 80.3%는 현재 월급이 한달 생활을 하는데 부족하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한달 생활을 위해 필요한 월급은 평균 384만원이라고 생각했지만, 실제 월 급여는 평균 270만원으로 114만원의 차이가 발생해 현실과의 괴리감이 보였다.

월급의 지출로 가장 많이 차지하는 항목은 ‘생활비(공과금, 교통비)’(30.8%)와 ‘대출이자’(14.5%), ‘저축’(11.3%), ‘월세 등 주거비’(11.3%), ‘외식비’(9.7%), ‘보험 등 고정비’(9.2%) 순으로 많아 경제 상황 및 생활물가에 큰 영향을 받을 수 밖에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최근의 근로시간단축과 최저임금 인상 등의 노동정책 변화에 따른 영향에 대해서는 응답자의 42.7%가 ‘소득에 영향이 없어 상관없다’고 밝혔으며, 35%는 ‘급여가 조금 줄더라도 근로시간 단축은 필요하다’고 생각하고 있었다. ‘소득이 줄어 부정적이다’라고 생각하는 이들은 22.3%였다.

[사진=사람인 제공]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종미나 이별…"하나하나 해명할 수 없어"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이별을 맞이한 커플도, 여전히 인연을 만들어가는 커플도 있었다. 이들의 모습과 함께 TV CHOSUN '연애의 맛' 시즌1이 마무리 됐다. 21일 방송된 '연애의 맛'은 가수 김종민의 고백으로 시작됐다. 3개월 만에 제작진을 만난 김종민은 "나도 프로그램을 시작할 때는 실제로 결혼을 할 수도 있다는 마음이었다"며 "황미나와 실제로 사
종합
연예
스포츠
워너비, 2년 반 만에 돌아왔다 '레고' 첫 무대
트레이 "EXID 남동생? 누 되지 않게 할 것"
박항서 "한국과 A매치 성사 된다면…"
걸데 민아, 언니 워너비 린아 위해 깜짝 방문
'고등래퍼3'
더보기
더보기
'캡틴 마블' 흥행예고, '아쿠아맨'·
'원더우먼'보다 프리세일 티켓 더 팔렸다
마블 은퇴선언 기네스 펠트로, '아이언맨'
로다주와 달달한 인증샷
벤 애플렉, '배트맨' 하차 이유 솔직하게
밝혔다
'너의 이름은' 할리우드 실사판 감독,
'500일의 썸머' 마크 웹 확정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