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성유리 "핑클 때 옥주현 노래 담당, 나는…" 팩폭
'움직일 때마다 아찔'…치어리더, 위기 일발의 초미니
인교진, 수면마취 후 잠든 소이현 보며 눈물…왜?
'운동 얼마나 한 거야?'…채은정, 탄력 느껴지는 뒤태
'옷 뚫고 나올 기세'…김혜수, 남다른 볼륨감 과시
'월드스타 맞네'…배두나, 표정에서 느껴지는 자신감
친언니 앞 돌변한 홍진영…'평소 모습과 정반대'
채은정, 개미허리에 터질듯한 볼륨…'이게 가능해?'
장강명 신간 ‘팔과 다리의 가격’, 인간 영혼의 열망을 증명하는 위대한 이야기
18-07-25 14:3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베스트셀러 소설가 장강명 작가가 논픽션 ‘팔과 다리의 가격’(아시아 펴냄)을 출간했다. 탈북자 지성호씨의 삶을 통해 인간 영혼의 열망을 증명하는 위대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지난 1월 30일 워싱턴 의회 국정연설 연두교서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나우(NAUH) 대표 북한이탈주민 지성호 씨를 소개하며 “지성호의 이야기는 모든 인간의 자유 갈구를 말해주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2월 8일 워싱턴 국가조찬기도회에서 다시 한 번 지성호 씨의 이야기를 언급한 트럼프 대통령은 그가 전 세계 사람들에게 ‘희망의 상징’이 되었다고 말했다.


지성호씨는 1982년 함경북도 회령에서 출생했고 ‘고난의 행군’ 시기인 1996년 열차 사고로 한 손과 한 다리를 잃고 꽃제비 생활을 했다. 2006년 북한을 탈출했고, 목발을 짚은 채 중국에서 라오스, 미얀마, 태국까지 1만여 킬로미터를 거쳐 한국에 도착했다. 북한인권단체 ‘나우’를 설립했고, 한국과 해외에서 북한인권운동을 벌이고 있다.

장강명 작가는 그저 눈을 감고 수많은 사람들이 잘못 없이 굶어 죽은 비극에 대해 더 슬퍼해주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이 책을 썼다고 밝혔다.

2011년 장편소설 ‘표백’으로 한겨레문학상을 받으며 작품 활동을 시작한 장강명 작가는 ‘열광금지, 에바로드’로 수림문학상을, ‘댓글부대’로 제주4·3평화문학상과 오늘의작가상을, ‘그믐, 또는 당신이 세계를 기억하는 방식’으로 문학동네작가상을 받았다. 장편소설 ‘호모도미난스’ ‘한국이 싫어서’ ‘우리의 소원은 전쟁’, 연작소설 ‘뤼미에르 피플’, 에세이 ‘5년 만에 신혼여행’, 르포 ‘당선, 합격, 계급’이 있다.

[사진 제공 = 아시아]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인교진, 잠든 소이현 보며 눈물…왜?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배우 인교진이 소이현을 향한 굳건한 사랑을 다시금 내비쳤다. 19일 밤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는 지난주에 이어 배우 윤해영이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 가운데, 건강검진을 준비하는 소이현, 인교진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대장내시경 이후 약에 취해 잠들어있는 소이현을 보던 인교진은 "
종합
연예
스포츠
'국가부도의날' 김혜수 "조우진 연기에 감탄"
'벌칙인가?'…엑소 수호, 공항에서 텀블링
정진우 "좋아하는 곡 직접 만들고 싶었다"
팀킴 "타 팀 이적? 왜 우리가 팀을 옮기나"
'레벨업프로젝트3'
더보기
더보기
'신동범' 수현, 에즈라 밀러와 친밀한 볼뽀뽀
사진 공개
저스틴 비버♥헤일리 볼드윈, 결혼 공식 인정
'닥터 스트레인지' 감독, 캘리포니아 산불 속
'아가모토의 눈' 챙겨 나왔다
'잭 리처' 톰 크루즈 없이 리부트
"하차 이유는 키가 작아서" 굴욕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