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훈남정음' 최태준, 女心 사로잡는 섬세 열연이 빛났다
18-07-20 10:2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배우 최태준이 마지막까지 여심을 사로잡았다.

지난 19일 종영한 SBS 수목 드라마 ‘훈남정음’에서 최태준은 준수한 외모에 멋진 매너, 여기에 여사친 정음(황정음 분)을 위해서라면 자신의 모든 것까지 내주는 남사친 최준수 역을 맡아 맹활약을 펼쳤다.

극 초반 최태준은 정음을 향한 마음을 아직 깨닫지 못한 상황으로 멍뭉미 가득한 ‘남사친’ 매력으로 많은 이들에게 설렘을 선사했다. 하지만 이내 정음의 대한 마음을 깨달은 직후부터는 남자다운 매력을 드러냈다. 막창집 직진 고백이 바로 그 반증.

최태준은 철벽을 치는 정음에게 “열심히 쫓아가볼게”, “긴장타라”며 진심 어린 마음을 고백했는데, 진중함과 애틋함을 동시에 담아낸 깊이 있는 연기를 선보여 설렘을 선사했다.

특히 최태준은 빠져들 수밖에 없는 깊이 있는 눈빛 연기로 3초 매직이라는 명장면을 만든 데 이어 심장을 저격하는 4글자 명대사까지 완벽 소화하며 ‘갖고 싶은 남자’, ‘여심저격수’, ‘설렘 폭격기’등 수식어를 얻으며 ‘차세대 로코킹’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후반부에서 최태준은 정음이 힘들어할 때면 자신의 감정을 먼저 내비치는 대신, 정음의 마음을 먼저 감싸며 든든한 나무 같은 버팀목을 자처, 첫 등장부터 마지막까지 여심을 제대로 강탈했다.

그런가 하면 시시각각 변하는 감정에 따라 그려지는 최태준의 섬세한 열연이 빛이 났다. 정음을 향한 자신의 감정을 폭발시켰다가 단념하기까지의 다양한 감정선을 몰입도 있게 그려내며 캐릭터를 완벽하게 표현했다.

이렇듯 한층 성숙해진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제대로 사로잡은 최태준의 앞으로 행보에 더욱 기대가 높아진다.

[사진=SBS 훈남정음 제공]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구혜선 "5일만 몸무게 3kg 뺐어요" [직격 인터뷰]
배우 겸 감독 구혜선이 단 5일 만에 체중 3kg 감량에 성공, 놀라움을 안겼다. 6일 오후 부산 중구 비프광장로 롯데시네마 대영에선 '구혜선 감독 단편선' GV(관객과의 대화)가 진행됐다. 이는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특별 프로그램 커뮤...
해외이슈
“졸리가 인신공격했다” 분노한 피트, “법정서 대응할 것”[해외이슈]
“인스타에 누드사진 그만 올려!”, 40살 스피어스 노출에 미국인 뿔났다[해외이슈]
“40살은 섹시하지 않다는 말에 너무 화났다”, 나오미 왓츠 분노[해외이슈]
‘실어증’ 브루스 윌리스, “내가 딥페이크 업체에 얼굴 팔았다고?” 발끈[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