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너무 위험해'…이연화, 훤히 내놓은 초아찔 볼륨
'골목식당' 홍탁집 子, 중국서 무슨 일 했나…백종원 분노
이문세 "결혼 30년차, 아내와 스킨십은…" 반전
'강은탁♥이영아'…작품이 엮어준 ★커플들 누가 있나
'비키니가 작아'…강하빈, 압도적인 볼륨감
배정남, 이상형 밝히자 "바라는 게 많네"…어떻길래
'여보세요?'…강다니엘, 신발 들고 세상 진지한 연기
'내 인기 이 정도야?'…선미, 팬들 환호에 깜놀
男 평균 재혼연령 44세·연봉 8000만원 VS 女 40세·4200만원
18-07-12 09:0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결혼정보회사 듀오가 성혼회원 3만7천여 명 중 최근 3년 사이(2015년~2018년) 혼인한 재혼 부부 1000명(500쌍)을 표본 조사해 12일 ‘2018년 재혼통계 보고서’를 발표했다.

듀오의 재혼 남성 표준모델은 ▲44.5세 ▲연소득 8,000만원 ▲4년제 대졸 ▲신장 174.6cm ▲일반사무직이며, 재혼 여성 표준모델은 ▲40.6세 ▲연소득 4,200만원 ▲4년제 대졸 ▲신장 162.2cm
▲일반사무직으로 조사됐다.

듀오 성혼회원의 평균 재혼 연령은 남성 44.5세, 여성 40.6세이다. 통계청이 발표한 평균 재혼 나이(2017년 남 48.7세, 여 44.4세)보다 남녀 각각 4.2세, 3.8세씩 낮다. 재혼이 가장 많은 나이는 남성 39세, 여성 35세였다. 최저 재혼 연령은 남성 32세, 여성 29세였고, 최고 재혼 연령은 남성 75세, 여성 63세로 나타났다.

재혼부부의 평균 나이차는 3.8세로, 2016년 4.2세, 2017년 3.9세와 비교해 2년 사이 0.4세 가량 줄었다. 남성 연상 부부가 87.4%, 동갑 부부는 9.0%, 여성 연상 부부는 3.6%였다. 남성의 나이가 더 많은 부부 중에서는 특히 ‘4살 연상’(14.4%)과 ‘2살 연상’(14.2%) 비율이 두드러졌다.

▲ 재혼부부 연소득 男 8,000만원, 女 4,200만원

재혼 남성의 연소득은 ‘5,000만~7,000만원 미만’(29.2%)이, 재혼 여성의 연소득은 ‘3,000만~5,000만원 미만’(43.0%)이 1위를 차지했다. 이어 남성은 ‘7,000만~9,000만원 미만’(23.7%), ‘9,000만~1억 2,000만원 미만’(19.6%) 순을 보였다. 여성은 ‘5,000만~7,000만원 미만’(24.9%), ‘1,000만~3,000만 미만’(14.8%)이 뒤따랐다. 1억 5,000만원 이상을 버는 고소득자는 남녀 각각 61명(13.6%), 8명(2.4%)이었다.

중위소득은 남성 8,000만원, 여성 4,200만원으로, 남성이 여성의 1.9배를 벌었다. 남편의 연소득이 아내보다 많은 부부는 85.5%였다. 아내의 연소득이 더 높은 부부는 10.9%, 연소득이 같은 부부는 3.6%로 집계됐다.

▲ 재혼부부의 학력

2명 중 1명은 ‘4년제 대학’(남 56.8%, 여 50.0%)을 졸업했다. 뒤이어 ‘대학원 졸업 이상’(남 25.2%, 여 20.3%), ‘전문대 졸업’(남 12.4%, 여 18.3%), ‘고등학교 졸업’(남 5.6%, 여 11.4%) 순이었다.

재혼부부의 절반 가량(48.0%)은 동일한 학력 수준의 배우자와 결혼했다. 이 중, 부부 모두 4년제 대학 졸업자인 경우가 전체의 32.1%를 차지해 가장 많았다. ‘남편 학력이 더 높은 부부’는 33.3%, ‘아내의 학력이 더 높은 부부’는 18.7%였다.

▲ 재혼부부의 직업

재혼남녀의 직업은 ‘일반사무직’(남 30.4%, 여 19.2%)과 ‘사업가·자영업자’(남 17.4%, 여 13.6%)가 각각 1, 2위에 등극했다.

▲ 재혼 시 교제기간

첫 만남에서 재혼까지 걸리는 평균 교제기간은 10.8개월이다. 이는 초혼회원보다 0.7개월 가량 짧다. 재혼부부들은 주로 ‘7~8개월’(16.6%)의 교제기간을 거친 후 웨딩마치를 울렸다. 뒤따라 ‘5~6개월’(15.8%), ‘3~4개월’(13.2%)이 2, 3위에 올랐다.

▲ 거주지, 종교, 신장

재혼자의 상당수(87.4%)는 동일 지역 거주자와 혼인했다. 이 중 수도권 거주자 간의 결혼이 전체의 57.2%로 절반을 넘었다. 타 지역 거주자와의 결혼은 12.6%였다.

무교(남 63.2%, 여 58.0%)를 제외하고, 재혼 남녀의 종교는 ‘기독교’(남 17.6%, 여 21.8%), ‘천주교’(남 11.2%, 여 13.4%), ‘불교’(남 6.6%, 여 5.6%) 순이었다.

무교인 간 혼인(47.4%)이 주를 이룬 초혼회원과 달리 재혼은 ‘종교인-무종교인 간의 혼인’(47.2%)이 가장 많이 이뤄졌다. 무교인 간의 결혼은 37.0%였다. 동일 종교인 간의 결혼과 다른 종교인 간의 결혼은 각각 10.2%. 5.6%였다.

평균 신장은 남성 174.6cm, 여성 162.2cm로, 평균 12.4cm의 신장 차이가 났다. 남성 신장이 더 큰 경우는 98.6%로 압도적이었고, ‘부부 키가 동일’(0.8%)하거나, ‘아내의 신장이 더 큰 경우’(0.6%)는 도합 1.4%에 그쳤다.

[사진 제공 = 듀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문세 "결혼30년차,아내와 스킨십은…"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미운 우리 새끼' 이문세가 아내와 볼 뽀뽀를 한다고 말했다. 11일 밤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가수 이문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토니 엄마는 "감회가 남다르다. 노래도 엄청나게 들었다. 노래만 듣다가 실물을 보니 정말 반갑다"라며 이문세를 반겼다. 서장훈은 "'미우새' 공식 금사빠다. 금방 사랑에 빠진다고"라고
종합
연예
스포츠
'스윙키즈' 박혜수, 첫 제작보고회에 긴장 가득
연우진 "정유미, 내 부족한 부분 채워준다"
'스웨그 철철'…아이콘, 패딩도 멋스럽게 소화
채연 "'섹시 가수' 타이틀 지키고 싶어"
'디크런치 컴백'
더보기
더보기
브래드 피트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44살 생일 축하해" 절친 인증
제라드 버틀러, 캘리포니아 산불로 자택·
자동차 전소…“소방관 용기·희생 감사”
'보헤미안 랩소디' 한국서 터졌다, 개봉
2주차 전세계 흥행 1위 등극
'탑건2' 톰 크루즈 전투기 비행 도전,
성공하면 역사상 최초 배우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