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한서희 데이트 폭력' 연인 정다은 누구?
늘 웃던 김세정, 인상 팍 포착 '짜증 가득'
김건모 초이스 업소 여성, 장지연 닮은꼴?
이용식, 딸 다이어트 사진 공개 '39kg 감량'
한서희X정다은, 母도 응원했는데…충격
치어리더, 심각 하의실종 '아예 안 보여'
정일우·정해인, 알고보니 친척…깜짝 고백
신세계 정용진, 백종원과의 약속 지켰다
.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X김태리, 나이차 우려에 연기로 답했다 [夜TV]
18-07-09 08:0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명희숙 기자] 배우 이병헌, 김태리가 20세 나이 차이에 대한 우려를 환상적인 케미로 불식시켰다.

8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션샤인'(극복 김은숙 연출 김응복) 2회에서는 유진 초이(이병헌)와 고애신(김태리)의 운명적 첫 만남이 그려졌다.

유진 초이는 자신의 발로 떠나왔던 조선으로 돌아왔다. 그는 미국의 정포를 팔아넘긴 스파이 로건 테일러를 처단하라는 명령을 받아 조선에서 그를 수색했고, 결국 그를 찾아냈다.

유진은 지붕 위에서 로건 테일러를 향해 총을 겨눴다. 동시에 고애신의 총구 역시 로건
테일러를 향해있었고, 그렇게 두 사람은 한 사람을 향한 총을 들고 첫 만남을 가졌다.

두 사람은 서로의 정체를 숨겼지만 스쳐 지나가면서 화약 냄새로 각자의 존재를 확인했다. 유진은 "우리는 서로 뭔가를 들킨 것 같다"고 했고, 고애신은 "당신은 이방인이다. 조선에서 누구도 나를 이렇게 노상에 세워놓을 수 없다"며 당차게 기선제압을 했다.

두 사람은 현재 서로를 적으로 인식하며 날선 대리각을 세웧다. 서로 만날 때마다 팽팽한 긴장감이 에워쌌다. 하지만 이후 관계 변화의 가능성이 높은 만큼 적으로 만난 유진과 고애신이 동지에서 연인으로 변할지 관심이 쏠렸다.

이병헌과 김태리는 서로 다른 삶을 살아온 남녀로 얽혔다. 첫 만남에서부터 서늘한 긴장감을 이어가면서도 남녀의 케미 또한 놓치지 않고 있다. 특히 김태리는 첫 브라운관 데뷔작이자 첫 사극 연기임에도 안정적인 호흡으로 극을 이끌었다.

여기에 이병헌의 감각적인 연기가 더해져 두 사람은 나이차이가 조금도 생각나지 않는 이상적인 케미로 어우러졌다. 두 사람은 나이차이에 대한 우려에도 오로지 각자의 캐릭터로 분해 섬세한 연기호흡으로 극을 이끌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사진 = tvN 방송화면 캡처] 명희숙 기자 aud666@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건모 초이스 업소여성, 장지연 닮은꼴?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가수 김건모(52)가 유흥업소에 근무하던 매니저 여성을 폭행했을 당시 사건을 목격했다고 주장하는 인물이 등장했다. 11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에선 "김건모 범행 목격자 찾았다"라는 제목으로 실시간...
종합
연예
스포츠
방탄소년단, 전세기 타고 여유있는 출국길 '...
김건모 측, '성폭행 고소 여성'에 무고로 맞고소 [MD동영상]
'농부사관학교2' 이태환 "현실에서 못한 졸업, 시즌3에서…" [MD동영상]
'농부사관학교2' 윤보미 "에이핑크 연습실서 연기 연습…즐거웠다"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콜린퍼스, 결혼 22년만에 이혼…아내 외도 파문 극복 못했나 [해외이슈]
‘기생충’ 美배우조합상 캐스팅상 후보, '인생은 아름다워' 이후 첫 외국영화 "오스카 청신호"[해외이슈](종합)
크리스 에반스, “봉준호 감독, 사랑할 수 밖에 없는 남자” 극찬[해외이슈]
‘겨울왕국2’ 대박…디즈니 글로벌 수익 100억불 돌파, “역대 최초”[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