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SBS스페셜' 치매에 걸린 미스터리한 나의 어머니 황정례
18-07-06 10:2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이번 주 SBS스페셜에서는 치매에 걸린 어머니와 그녀의 시간을 기록하는 아들의 이야기가 방송된다.

전북대학교 영문학과 이종민 교수(64). 요즘 그는 구순의 노모와 처음으로 둘만의 시간을 보내고 있다. 세상 도도했던 어머니의 치매 판정 후, 귀촌을 택한 아들은 요즘 들어 어머니가 낯설게 느껴진다. 평화로이 잘 지내던 어머니에게서 불쑥 불쑥 튀어나오는 의미 모를 단어들. 하나, 둘씩 소멸해가는 어머니의 기억 속에 남아 있는 이 수상한 단어들은 뭘까? 우리 어머니는 누구였을까? 아들은 어머니의 미스터리한 과거를 파헤쳐보기로 했다.

■ 공방살과 첫사랑

“아이고~ 우리 못 태어날 뻔했네”

어머니의 기억을 거슬러 올라가던 중 나온 ‘공방’이라는 단어. 처음 듣는 단어의 등장에 이 교수의 눈이 동그래졌다. 깨가 솔솔 떨어지지는 않았지만, 여느 집처럼 평범한 부부라고 생각했는데 뒤이어 나오는 당신의 구체적인 ‘첫사랑’ 이야기에 아들은 생각에 잠긴다. 어머니의 꽃다운 시절은 어땠을까. 그는 그동안 전혀 알 수 없었던, 알려고 하지도 않았던 어머니의 젊은 날들이 궁금해졌다.

■ 철대문과 멍석 아홉 장

“철대문, 멍석 아홉 장, 뒤주 두 개. 살림을 그 놈이 다 가져갔어.”

어느 날 시작된 어머니의 집착. 집착의 대상은 맛있는 음식도, 재밌는 놀 거리도 아닌 새파란 철대문이다. 도대체 누가 남의 집 철대문을 떼어갔다는 건지, ‘철대문’이란 단어만 나오면 말갛게 웃던 어머니의 눈빛이 매서워진다. 어머니에게 철대문은 어떤 의미일까. 그리고 그 철대문을 훔쳐간 도둑은 과연 누구인가.

■ 어머니, 당신은 누구십니까

'오늘 잊지 말아야 할 것은 쉽게 잊어버리고, 잊어야 할 것은 정작 잊지 못하는 짐처럼 무겁게 지고 있는 것은 아닌지.' - 이종민, '망각은 저주인가? 축복인가?' 中

미스터리한 나의 어머니 황정례 여사. 기억을 잃어가는 가운데 그녀에게 오히려 더 또렷하게 떠오르는 기억은 누구의 엄마도, 누구의 아내도 아닌 오롯이 한 개인으로서의 황정례였다.

아흔 두 해, 인생의 마지막을 향해 달리고 있는 어머니의 ‘시간’을 기록으로나마 붙잡아보는 아들의 이야기, SBS스페셜 '미스터리한 나의 어머니 황정례'는 이번 주 일요일 밤 11시 5분에 방송된다.

[사진=SBS 스페셜 제공]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불트' 손태진→신성, 오늘(22일) 말레이시아行…7인 7
MBN '불타는 트롯맨' TOP7이 말레이시아로 떠났다. '불타는 트롯맨' TOP7 손태진-신성-민수현-김중연-박민수-공훈-에녹은 '팬이 부르면 어디든 간다'를 취지로, 스핀오프 예능 1탄 ‘불타는 장미단 in 말레이시아’에 출연한다. '불타는 장미단...
해외이슈
59살 브래드 피트♥30살 돌싱 보석상, “둘 다 이혼으로 공감대 형성”[해외이슈]
톰 크루즈 딸 16살 수리, “뉴욕서 패션 디자이너 꿈꾼다” 아빠는 양육비만 지원[해외이슈]
“기네스 펠트로, 스키 타다 뒤에서 노인 세게 들이받고 현장 떠나” 목격자 등장[해외이슈](종합)
‘더 글로리2’, 넷플릭스 비영어권 2주째 1위 질주 “뜨거운 신드롬 글로벌 강타”[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