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신민아, 민낯에 안경 써도 '여전히 러블리'
서동주,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깜짝이야'"
김태균, 집 안에 엘리베이터까지…규모 대박
'역시 김연경 클래스' 전세계 배구선수 최초로…
이연희 미모 비결은 "아낌없는 투자" 얼마나?
황당한 이름 'LEE DA'…이게 뭡니까?
치어리더, 두툼한 뒷구리살 삐쭉 '굴욕 포착'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아는 와이프' 지성♥한지민, 애틋한 설렘로맨스 케미
18-07-05 14: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아는 와이프' 지성과 한지민이 서로를 향한 스치는 눈빛만으로 설렘 가득한 로맨틱 시너지를 만들어냈다.

오는 8월 1일 첫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tvN 새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극본 양희승 연출 이상엽) 측은 5일 티저 영상을 최초로 공개하며 세상에 단 하나뿐인 If 로맨스에 궁금증을 높였다.

'아는 와이프'는 한 번의 선택으로 달라진 현재를 살게 된 운명적 러브스토리를 그린 If 로맨스. 공감을 저격하는 현실 위에 누구나 한 번쯤 생각해봤을 상상력을 더해 공감과 로망 모두 충족시키는 차원이 다른 로맨스를 기대케 한다.

'쇼핑왕 루이'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선보인 이상엽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고교처세왕', '오 나의 귀신님', '역도요정 김복주'까지 사랑스럽고 따뜻한 작품을 써온 양희승 작가가 집필한다. 로맨스에 일가견이 있는 제작진이 의기투합했고 이름만 들어도 기대 심리를 자극하는 지성과 한지민이 만나 2018년 최고의 화제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감각적인 영상과 몽환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잡아끈다. 갑자기 울리는 전화벨 소리에 불현듯 현실로 돌아온 지성, 무언가 결심하고 달리기 시작한다. 숨 가쁘게 계단을 오르는 지성과 지는 태양을 온몸으로 받으며 서 있는 옅은 미소의 한지민이 오버랩 되며 묘한 설렘을 유발한다. 지성이 마침내 옥상에 도착했지만 기다리는 이는 아무도 없다.

고개를 돌린 그 순간 지성의 시선이 머문 곳에 눈부시게 아름다운 한지민이 서 있다. 같은 듯 다른 하늘 아래, 서로 닿을 수 없는 공간에서 마주한 두 사람. 찰나의 눈맞춤은 아련함과 동시에 설렘 지수를 높인다. 무엇보다 시공간이 나뉜 듯 대비되는 풍경과 함께 알 수 없는 미소를 주고받는 지성과 한지민의 모습은 두 사람이 만들어 나갈 내 생애 단 한 번의 If 로맨스에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짧은 티저 영상만으로도 감정을 끌어올리는 지성과 한지민의 완벽한 로맨틱 시너지는 기대를 뜨겁게 달군다. 지성은 집에서는 와이프, 밖에서는 상사에게 치이는 짠내 폭발 가장 차주혁을 맡아 현실감을 불어넣고, 한지민은 직장과 가정 사이에서 동분서주하는 워킹맘 서우진으로 연기 변신에 나선다. 평범하지만 그래서 더 공감 가는 차주혁의 매력을 증폭시키는 지성의 지루할 틈 없는 연기와 3년 만의 컴백이지만 변함없는 존재감을 발산하는 한지민의 특급 케미는 이제껏 본 적 없는 로맨스를 예고한다.

'아는 와이프' 제작진은 "지성과 한지민은 공기마저 로맨틱하게 만드는 최고의 조합이다"라고 전하며 "두 사람이 만들어갈 아주 특별한 단 하나의 If 로맨스를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아는 와이프'는 '김비서가 왜 그럴까' 후속으로 오는 8월 1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 tvN 제공]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태균, 집에 엘리베이터까지…규모 대박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김태균이 야구선수 은퇴 후 슈퍼맨으로 변신해, 린린자매와 함께하는 일상을 방송 최초로 공개했다. 24일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 404회는 '육아 홈런을 향하여'라는 부제로 꾸며진 가운데 전 야구선수이자 현 KB...
종합
연예
스포츠
에일리·알리 '불후의 명곡에서 만나요~' [MD...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아델 “보물 1호는 셀린 디온이 씹던 껌, 액자에 보관중”[해외이슈]
‘저스틴 비버♥’ 헤일리 볼드윈, “삼촌 알렉 볼드윈 총기사고 마음 아파”[해외이슈]
크리스틴 스튜어트 ‘조커’ 변신? “섬뜩한 연기 하고 싶어”[해외이슈]
니콜라스 케이지, 30살 연하 일본인 아내와 얼굴 맞대고 잡지표지 장식[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