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아는 와이프' 지성♥한지민, 애틋한 설렘로맨스 케미
18-07-05 14: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아는 와이프' 지성과 한지민이 서로를 향한 스치는 눈빛만으로 설렘 가득한 로맨틱 시너지를 만들어냈다.

오는 8월 1일 첫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tvN 새 수목드라마 '아는 와이프'(극본 양희승 연출 이상엽) 측은 5일 티저 영상을 최초로 공개하며 세상에 단 하나뿐인 If 로맨스에 궁금증을 높였다.

'아는 와이프'는 한 번의 선택으로 달라진 현재를 살게 된 운명적 러브스토리를 그린 If 로맨스. 공감을 저격하는 현실 위에 누구나 한 번쯤 생각해봤을 상상력을 더해 공감과 로망 모두 충족시키는 차원이 다른 로맨스를 기대케 한다.

'쇼핑왕 루이'로 감각적인 연출력을 선보인 이상엽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고교처세왕', '오 나의 귀신님', '역도요정 김복주'까지 사랑스럽고 따뜻한 작품을 써온 양희승 작가가 집필한다. 로맨스에 일가견이 있는 제작진이 의기투합했고 이름만 들어도 기대 심리를 자극하는 지성과 한지민이 만나 2018년 최고의 화제작으로 손꼽히고 있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감각적인 영상과 몽환적인 분위기로 시선을 잡아끈다. 갑자기 울리는 전화벨 소리에 불현듯 현실로 돌아온 지성, 무언가 결심하고 달리기 시작한다. 숨 가쁘게 계단을 오르는 지성과 지는 태양을 온몸으로 받으며 서 있는 옅은 미소의 한지민이 오버랩 되며 묘한 설렘을 유발한다. 지성이 마침내 옥상에 도착했지만 기다리는 이는 아무도 없다.

고개를 돌린 그 순간 지성의 시선이 머문 곳에 눈부시게 아름다운 한지민이 서 있다. 같은 듯 다른 하늘 아래, 서로 닿을 수 없는 공간에서 마주한 두 사람. 찰나의 눈맞춤은 아련함과 동시에 설렘 지수를 높인다. 무엇보다 시공간이 나뉜 듯 대비되는 풍경과 함께 알 수 없는 미소를 주고받는 지성과 한지민의 모습은 두 사람이 만들어 나갈 내 생애 단 한 번의 If 로맨스에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짧은 티저 영상만으로도 감정을 끌어올리는 지성과 한지민의 완벽한 로맨틱 시너지는 기대를 뜨겁게 달군다. 지성은 집에서는 와이프, 밖에서는 상사에게 치이는 짠내 폭발 가장 차주혁을 맡아 현실감을 불어넣고, 한지민은 직장과 가정 사이에서 동분서주하는 워킹맘 서우진으로 연기 변신에 나선다. 평범하지만 그래서 더 공감 가는 차주혁의 매력을 증폭시키는 지성의 지루할 틈 없는 연기와 3년 만의 컴백이지만 변함없는 존재감을 발산하는 한지민의 특급 케미는 이제껏 본 적 없는 로맨스를 예고한다.

'아는 와이프' 제작진은 "지성과 한지민은 공기마저 로맨틱하게 만드는 최고의 조합이다"라고 전하며 "두 사람이 만들어갈 아주 특별한 단 하나의 If 로맨스를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아는 와이프'는 '김비서가 왜 그럴까' 후속으로 오는 8월 1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 tvN 제공]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엄기준, 정상에서 극단적 선택→700억 눈앞에서 증발 ('
정상에 선 박재상(엄기준)이 결국 죽음을 맞았다. 2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토일드라마 '작은 아씨들'(극본 정서경 연출 김희원) 10회에서 오인경(남지현)은 뉴스를 통해 박재상에게 숨겨진 살인자의 얼굴을 세상에 알렸다. 그러나 예상치 ...
해외이슈
“40살 때 성적매력 없으면 어떡하지” 고민, 50살 기네스 펠트로 과거 회상[해외이슈]
47살 디카프리오, 27살 애엄마 지지 하디드와 “파리 데이트”…호텔서 포착[해외이슈]
27살 두아 리파, ♥38살 코미디언과 열애중 “한밤중 키스” 목격[해외이슈]
“몸무게 비판에 상처 받았다”, 45kg 감량 41살 여배우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