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7승' LG 소사 "가능한 많은 이닝 던지려고 했다"
18-06-22 21:4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잠실 윤욱재 기자] LG '에이스' 헨리 소사(33)가 삼진 11개를 잡으며 1점 밖에 내주지 않는 최고의 호투를 선보였다.

소사는 22일 잠실구장에서 벌어진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롯데와의 시즌 10차전에서 7이닝 5피안타 1실점으로 호투했다. LG는 소사의 호투 덕분에 2-1로 신승하고 2연패에서 벗어났다.

시즌 7승째를 따낸 소사는 이날 최고 154km까지 나온 빠른 공을 필두로 탈삼진 11개를 수확하면서 롯데 타선을 완벽하게 제압했다.

경기 후 소사는 "정상호의 리드가 워낙 좋았다. 패스트볼 구속과 제구도 만족스러웠다. 팀이 이기고 있는 상황에서 가능한 많은 이닝을 던지려고 했는데 팀 승리에 도움이 돼 정말 기쁘다"라고 소감을 남겼다.

[LG 소사가 22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진행된 '2018 프로야구 KBO리그' LG 트윈스 vs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에 선발등판해 역투하고 있다. 사진 = 잠실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잠실 =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소유진, ♥백종원과 부부관계 언급 "애 셋 낳고 횟수 줄어
배우 소유진(40)이 남편 요리연구가 백종원(55)과의 신혼여행을 떠올렸다. 4일 MBC '오은영 리포트 결혼지옥'에는 기상캐스터 정선영(37), 방송인 전민기(42)가 출연해 9박10일 신혼여행 동안 부부관계를 못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두 사...
해외이슈
“남친은 바람피웠지만” 클로에 카다시안, 38살 생일 사진만 400장 찍어 자축[해외이슈]
톰 크루즈 환갑 맞아, ‘탑건2’ 오디션 참가 F1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 응원[해외이슈]
“낙태가 내 삶을 구했다”, 자궁내막증 앓는 27살 유명 여가수 대법원 비난[해외이슈]
“윌 스미스에게 뺨맞은” 57살 크리스 록, 14살 연하 백인 여배우와 열애[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