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김서형 "신뢰 깨져"vs소속사 대표 "욕설"
진성, 유재석에 "성의 표시라도 해주길"
"아픈 남동생" 김원희, 가족사 최초고백
이영표 "최근 안정환 '미쳤나' 생각해" 왜
하의는?…눈을 의심케 하는 배트걸 의상
이휘재 "子 서준, 이병헌 아들 얼굴 긁어"
함진마마, 혜정 훈육법에 분노 "못 보겠다"
'실망감↑' GD, 반려견 논란엔 침묵 하더니…
.
'데뷔 첫 선발승' 넥센 김동준, "경찰청 선발 경험, 큰 도움"
18-06-15 21:5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척돔 고동현 기자] "경찰청에서 선발로 많이 던졌던 경험도 큰 도움이 됐다"

김동준(넥센 히어로즈)은 1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삼성 라이온즈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 5이닝 4피안타 3탈삼진 3사사구 1실점으로 호투하며 데뷔 첫 선발승이자 시즌 2승째를 기록했다.

1992년생 우완투수인 김동준은 2012년 프로 데뷔 이후 선발승이 없었다. 2015년 5차례 선발로 나섰지만 승리 없이 1패만 기록했다. 2016~2017년 경찰 야구단에서 군 복무를 수행한 김동준은 소속팀으로 돌아와 이날
전까지 불펜으로만 뛰었다.

기존 선발투수들의 부상과 부진 속 선발 기회를 얻은 김동준은 팀의 기대에 완벽히 부응했다. 1회에는 위기를 맞기도 했지만 다린 러프와 강민호를 막아내며 실점 없이 1회를 끝냈다.

이후 안정을 찾은 김동준은 5회까지 삼성 타선을 1점으로 막았다. 그 사이 타자들도 힘을 보탰다. 5회까지 8점을 안긴 것. 덕분에 김동준은 데뷔 이후 첫 선발승을 챙길 수 있었다.

이날 김동준은 최고구속 147km를 기록했으며 패스트볼과 싱커, 포크볼, 슬라이더, 커브 등 다양한 구종을 구사했다.

경기 후 김동준은 "개인 첫 선발승을 기록해 기분이 정말 좋다"라고 운을 뗐다.

"아무래도 올 시즌 불펜으로 나섰다보니 투구수를 신경써야 해 빠른 승부를 가져갔다"라고 전한 김동준은 "중간중간 위기도 있었지만 타선에서 많은 득점지원이 있었다"라고 야수들에게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전체적으로 모든 구종이 원하는 곳으로 들어갔다. 1회에는 조금 긴장도 됐지만 컨디션은 좋았다"라고 말한 뒤 "경찰청에서 선발로 많이 던졌던 경험도 큰 도움이 됐다. 지금보다 더많은 이닝 던지면서 팀에 도움을 주는 투수 되겠다"라고 앞으로의 활약도 다짐했다.

[넥센 김동준. 사진=마이데일리DB] 고척돔〓고동현 기자 kodori@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아픈 남동생" 김원희, 가족사 눈물고백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방송인 김원희가 아픈 가족사를 고백했다. 14일 밤 종합편성채널 MBN '모두의 강연, 가치 들어요'가 첫 방송됐다. '가치 들어요'는 마음의 힐링과 지식을 함께 채울 수 있는 쌍방향 콜라보 강연쇼다. 이날 방송에는 4남매를...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美 대선 출마 선언 카니예 웨스트 “양극성 장애 앓아, 부인 킴 카다시안도 걱정”[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