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MD신곡] "중독성甲 힙합곡"…블랙핑크, '뚜두뚜두' 4연속 히트 신호탄 쏘다
18-06-15 18: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그룹 블랙핑크가 '뚜두뚜두'로 가요계를 정조준했다.

블랙핑크는 1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 첫 번째 미니앨범 '스퀘어 업'(SQUARE UP)을 발표했다.

이는 1년 만의 컴백이자, 데뷔 3년 만의 미니앨범. 오랜만에 돌아온 만큼 제대로 칼을 갈았다. 블랙핑크는 "공백기가 길어져 팬분들에게 죄송하지만, 이에 대한 아쉬움은 없다. 음악적으로 높은 완성도를 위해 심혈을 기울였기 때문"이라며 "완벽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게 돼 좋다"라고 밝혔다.

타이틀곡 '뚜두뚜두'(DDU-DU DDU-DU)로 한층 성장한 블랙핑크다. 이들은 "지금까지 여성스러움을 강조했다면, 이번엔 힙합 장르에 도전했다"라고 변화를 설명했다.

데뷔 3년 차에 걸맞게 스펙트럼을 확장했다. '뚜두뚜두'는 강렬한 힙합곡. 시크하고 당당한 여성의 표상을 그리며 블랙핑크의 정체성을 보여준다. '붙어보자' '싸워보자'라는 의미로 '당당하게 맞서자'라는 메시지가 담겼다.

걸크러시 매력이 폭발하며 깊은 인상을 남긴다. 특히 제니가 오랜만에 래퍼로 변신,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파워풀한 래핑이 압권이다.

4연타석 히트곡 홈런이 예상된다. 그간 발표한 세 싱글 모두 가요계를 강타했던 바. 이번 신곡 역시 중독성 강한 훅으로 구성, 귓가를 맴돈다. 의성어 '뚜두뚜두'가 반복되며 금세 흥얼거리게 만드는 힘을 지녔다.

'뚜두뚜두'와 함께 서브 타이틀곡 '포에버 영'(FOREVER YOUNG), '리얼리'(REALLY), '씨 유 레이터'(SEE U LATER) 총 4곡이 담겼다. 다채로운 장르로 블랙핑크의 폭넓은 음악 세계를 확인할 수 있다.

[사진 = YG엔터테인먼트]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돌싱글즈3' 전다빈 "TV 보면서 화난다고 악플 쓰시는
'돌싱글즈3' 전다빈이 악플러에게 일침했다. MBN, ENA '돌싱글즈3' 출연자 전다빈은 10일 인스타그램에 요가 사진을 게재했다. 검정색 운동복 차림의 전다빈이 고난이도 자세를 거뜬하고 유연하게 소화한 모습이다. 그러면서 전다빈은 "매사...
해외이슈
'16살에 임신' 일본 모델, 화목한 일상 공개 "오랜만에 스티커 사진" [해외이슈]
“결혼식서 시어머니 드레스 안 입었다고 불화설 시작”, 27살 베컴 며느리 해명[해외이슈](종합)
“며느리 2조 VS 시어머니 9000억”, 베컴 고부갈등 넘어선 집안 싸움[해외이슈]
“시어머니와 싸우는게 사실이야?” 27살 베컴 며느리에 궁금증 폭발[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