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MD포커스] 무혐의 박유천, 복귀 명분 찾았지만 주홍글씨 여전
18-06-05 18:4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복귀 논란. 언젠가는 넘어야 할 산이다.

그룹 JYJ 멤버 겸 배우 박유천이 4일 서울 광진구 YES24 라이브홀에서 생일 기념 팬미팅을 갖고 복귀 기지개를 켰다.

이날 팬미팅은 박유천이 소집해제 이후 가진 첫 국내 공식 일정이자 사생활 논란을 씻고 마련한 팬들과 만남이라는 점에서 이목이 집중됐다.

박유천은 "힘든 순간에도 여러분 덕분에 견딜 수 있었고 또 여러분 덕분에 웃을 수 있었다"며 팬들과의 약 3년 만의 재회 소감을 털어놨다.

한때 박유천이 연예계 생활에 미련이 없다며 은퇴설 등이 나돌기도 했으나 오랜 고민 끝에 다시 팬들을 마주한 박유천은 과거 추억을 하나 둘 돌아보며 감회에 젖은 듯 웃다가 울다가 했다.

특히 박유천은 영화 '해무'로 신인상 등 트로피를 휩쓴 일을 기억하며 배우로서의 의욕도 내비쳤다. "어떤 장르가 됐든 어떤 캐릭터가 됐든 지금은 다 잘 소화시킬 수 있을 것 같다"는 것.

이후 팬미팅 관련 기사가 나오며 박유천의 복귀를 두고 여론이 뜨거워지자 이날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복귀를 논하기엔 시기상조"라고 입장을 내놨다.

박유천은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 중이던 2016년 네 건의 성폭행 혐의로 피소 당했으나 지난해 무혐의 처분을 받았다. 돌아올 명분은 찾았으나 이미지 훼손은 치명적이었다. '성추문 연예인'이라는 주홍글씨가 여전히 선명하다. 앞으로 이를 어떻게 해결하느냐가 관건이다.

JYJ로 컴백하게 될 경우 현재 의무경찰로 복무 중인 김준수가 전역하는 11월 즈음에나 가능하다. 군 입대 전 배우로도 큰 성과를 남겼기에 복귀 발판이 될 가능성도 크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르세라핌 탈퇴' 김가람, 학폭 논란 직접 해명 "그때의
그룹 르세라핌을 탈퇴한 김가람이 학교 폭력 논란에 대해 직접 입을 열었다. 김가람은 10일 지인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안녕하세요 김가람입니다. 먼저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다. 너무 많이 늦었지만, 그동안 제 입장을 말씀드릴 기회가...
해외이슈
“결혼식서 시어머니 드레스 안 입었다고 불화설 시작”, 27살 베컴 며느리 해명[해외이슈](종합)
“며느리 2조 VS 시어머니 9000억”, 베컴 고부갈등 넘어선 집안 싸움[해외이슈]
“시어머니와 싸우는게 사실이야?” 27살 베컴 며느리에 궁금증 폭발[해외이슈](종합)
“엠버 허드에 승리” 조니 뎁, 남자향수 브랜드 수백만 달러 재계약[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