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마데가요] 방탄소년단, 오늘(21일) 美 빌보드 컴백 무대…엠넷 생중계
18-05-21 06: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2년 연속 2018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2018 BillBoard Music Awards) 무대를 밟고 전 세계에 영향력을 과시한다.

방탄소년단은 한국시간 21일 오전 9시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MGM Grand Garden Arena)에서 열리는 2018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신곡 '페이크 러브(FAKE LOVE)'로 월드 프리미어 무대를 선보인다.

이는 새 앨범의 글로벌 첫 무대이자 아시아 가수 최초로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컴백 무대를 갖는 매우 이례적인 행보다.



빌보드 뮤직 어워드의 제작사인 딕 클락 프로덕션(dick clark productions)의 최고경영자(CEO) 마이크 마한(Mike Mahan)은 "방탄소년단의 세계적인 영향력은 명백하다"며 우리는 그들의 신곡 '페이크 러브'의 월드 프리미어 무대를 공개하게 돼 정말 기쁘다"고 이번 무대의 의미를 설명했다.

지난 18일 세 번째 정규앨범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를 발표한 방탄소년단은 각종 차트에서 연일 기록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2018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선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의 후보에 올라 저스틴 비버(Justin Bieber), 아리아나 그란데(Ariana Grande), 데미 로바토(Demi Lovato), 션 멘데스(Shawn Mendes) 등 글로벌 스타들과 경쟁을 펼친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2017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세계적인 아티스트를 제치고 '톱 소셜 아티스트' 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은 바 있다. 2년 연속 수상으로 이어진다면 24일 국내 무대를 앞두고 그 영향력은 더 막강해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2018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는 21일 오전 9시 케이블채널 엠넷이 독점 생중계한다.

[사진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아스팔트에 피가 흥건" 노홍철, 또 충격 사고…"사망
방송인 노홍철이 유튜버 빠니보틀과 베트남 여행 중 또 한 번 아찔한 교통사고를 당했다. 6일 빠니보틀 유튜브 채널엔 '노홍철, 여행 끝에서 지옥을 맛보다'라는 제목의 베트남 여행 여섯 번째 에피소드가 공개됐다. 해당 영상엔 귀국을 앞...
해외이슈
“뼈 30개 부러졌지만” 제레미 레너, 다시 일어서겠다 “역시 어벤져스”[해외이슈]
역대흥행 3위 ‘타이타닉’ 재개봉, 4위 ‘아바타2’가 역전할 수 있을까[해외이슈]
29살 해리 스타일스, 가슴 드러낸 파격 패션 “내 남자는 아름다워” 감탄[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왜 17년 동안 중국 입국이 금지됐나[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