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상의보다 짧아'…치어리더, 초미니 응원복에 아찔
'속옷만 입고 찰칵'…머슬퀸, 거대한 엉덩이 굴곡
'동성 성추행 혐의 반박' 김영세는 누구?
백종원이 밝힌 홍탁집 子 근황 "매일 연락해서…"
'원스 놀라겠네'…트와이스 미나, 은근히 드러낸 볼륨
'가슴 정면 노출'…아유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빨간 속옷만 입고…' 머슬퀸, 급이 다른 농염미
전명규, 코치 시절 만행 보니…'충격 폭로'
한국 여자배구, 세계랭킹 1위 중국 완파 'VNL 2연승'
18-05-17 21:5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윤욱재 기자] 한국이 세계랭킹 1위 중국을 완파했다.

차해원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은 17일 중국 닝보에서 벌어진 2018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 1주차 3차전 중국과의 경기에서 3-0(25-15, 25-15, 25-13)으로 승리했다.

한국은 벨기에에 0-3으로 완패했으나 도미니카공화국을 3-2 역전승으로 꺾으면서 분위기 반전에 나섰다. 이날 홈팀이자 세계랭킹 1위인 중국을 완파하면서 달아오른 분위기를 입증했다.

그야말로 완벽한 한판이었다. 1,2세트 모두 10점차 리드로 중국을 연파한 것이다.

한국은 1세트 중반에 접어들자 본격적으로 점수차 벌리기에 나섰다. 임명옥의 호수비에 김연경의 백어택으로 15-10
, 이재영의 스파이크 한방으로 16-10으로 달아나면서 승기를 잡았다. 이재영의 득점포로 20점째를 먼저 도달한 한국은 그러면서도 중국에 12점 밖에 내주지 않아 이미 1세트 승리를 예약한 것과 다름 없었다.

한국의 기세는 2세트에서도 이어졌다. 세트 초반엔 1점차 박빙 승부였으나 김연경의 블로킹으로 12-9, 이효희의 서브에 중국 리시브가 흔들리면서 13-9로 달아나면서 점수차를 벌리기 시작한 한국은 양효진이 높이를 이용한 블로킹을 성공, 15-12로 다시 점수차를 벌리더니 교체 투입된 이나연과 박정아의 활약에 중국의 범실까지 더하면서 20-13으로 리드, 쐐기를 박았다.

거칠 것이 없었다. 한국은 3세트에서 경기를 매조지했다. 세트 초반 이효희의 서브 득점에 3-0, 중국의 네트터치로 8-4로 달아난 한국은 김수지의 서브로 중국 진영을 흔들고 이효희의 패스 페인트로 13-6로 점수차를 벌리기 시작했다. 김연경의 블로킹으로 15-7로 달아난 한국은 이제 쐐기를 박는 일만 남은 상태였다. 양효진의 서브 득점으로 19-9 10점차로 달아난 점수는 이미 경기가 끝난 것이나 다름 없음을 보여주는 듯 했다.

이날 한국의 공격을 책임진 김연경과 이재영은 나란히 16득점을 올렸으며 김희진은 10득점을 챙겼다.

이로써 VNL 1주차 일정을 마무리한 대표팀은 이제 수원으로 무대를 옮겨 2주차 일정을 치른다. 한국은 22일 독일, 23일 러시아, 24일 이탈리아를 안방에서 차례로 만난다.

[중국전에 나선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 사진 = FIVB 제공]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동성 성추행 혐의 반박' 김영세 누구?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패션디자이너 김영세가 동성 성추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가운데 그에게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영세 디자이너는 1955년생으로 올해 65세의 패션 디자이너. 한양대학교 응용미술학을 전공하고 왕영은, 윤시내, 전영록, 조용필 등의 패션을 담당했다. 그는 디자이너 능력을 인정받아 유명세를 떨쳤고, 미스코리아, 미스월드 등 대회
종합
연예
스포츠
'뺑반' 공효진 "걸크러시 캐릭터, 통쾌함 있었다"
'국민안내양' 김정연, 경남 함양군 홍보대사 됐다
가온차트를 빛낸 남돌들 '훈훈하네'
'플래시댄스' 알렉스의 열정 오디션과 합격
'미스터 라디오'
더보기
더보기
스칼렛 요한슨 '블랙 위도우' 2월 28일 촬영 돌입, 2020년 개봉 예정
크리스 브라운, 파리서 성폭행 혐의 체포 후
풀려나
'캡틴 마블' 주드 로 새 스틸컷 공개 "도대체
어떤 캐릭터 연기하나" 궁금증↑
라이언 레이놀즈 "'데드풀3' 개발 중, 완전히
다른 방향으로 제작"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