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속옷만 입고 찰칵'…머슬퀸, 거대한 엉덩이 굴곡
백종원이 밝힌 홍탁집子 근황 "매일 연락해서…"
'동성 성추행 혐의 반박' 김영세는 누구?
'원스 놀라겠네'…트와이스 미나, 은근히 드러낸 볼륨
'가슴 정면 노출'…아유미, 터질 듯한 글래머 몸매
'빨간 속옷만 입고…' 머슬퀸, 급이 다른 농염미
전명규, 코치 시절 만행 보니…'충격 폭로'
'가슴 너무 훤한데?'…황보, 한껏 파인 슬립룩
[MD리뷰] '로맨스 패키지' 총 3커플 탄생, 3명 선택 포기
18-05-17 00:4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로맨스 패키지'가 세 커플을 탄생시켰다.

16일 방송된 SBS '로맨스 패키지'에서는 부산편 출연자 10인의 최종 선택이 그려졌다.

이날 109호 여성은 104호 남성을 최종 선택했다. 앞서 자신을 너무 잘 파악하고 있는 104호 남성에게 부담감을 느꼈던 109호지만 마지막 밤 109호의 고백에 마음이 흔들렸다.

104호 남성은 109호 여성에게 줄 꽃다발 선물을 준비해 건넸다. 109호 여성은 "나를 진짜 진심으로 감정이 있어서 이런 행동을 하시는구나라는 확신이 들었다"고 밝혔다.

101호 남성은 109호 여성에게 마음이 있었지만 선택을 포기했다. 104호 남성에 대한 마음을 눈치챘기 때문.

101호 남성은 "사실 처음부터 한 분한테 집중을 하고 싶었기 때문에 다른 분들에 대한 마음은 별로 없었던 거 같다. 단둘이 데이트를 하거나 대화를 할 기회를 마련하지 못해서 그게 가장 아쉽다"며 "저희가 체육대회를 했었을 때 그 분의 마음을 확실하게 알 수 있게 돼서 더 이상 부담 드리고 싶지 않고 그래서 저는 선택을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108호 여성은 103호 남성을 선택했다. 103호 남성은 108호 여성이 방에 들어오기도 전에 "빨리 들어오세요. 같이 가시죠"라며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108호 여성은 눈물까지 보였다.

102호 남성은 106호 여성을 선택했다. "저랑 체크아웃 하실래요?"라고 물었고, 106호 여성은 "예. 해야죠"라고 답해 커플이 됐다.

107호 여성은 선택을 포기했다. "제가 확실하지 않은 마음을 가지고 남자분을 선택하는 것도 그 남자분에게 예의가 아닌 것 같아서 그냥 저 혼자 체크아웃 하는 게 맞다고 생각했다"고 고백했다.

105호 남성은 110호 여성 방으로 갔다. 그러나 110호는 선택을 포기하고 먼저 체크아웃을 한 뒤였다.

110호 여성은 "이렇다할 확신을 못 받아서 만약에 105호님이 오신다면 죄송하다는 말씀 전해드리고 싶다"고 털어놨다. 105호 남성은 "저 나름대로 표현했다고 생각했는데 그게 생각대로 전해지지 않았구나 하는 마음이 든다"고 했다.

[사진 = SBS 방송캡처]
허설희 기자 husull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동성 성추행 혐의 반박' 김영세 누구?
[마이데일리 = 허설희 기자] 패션디자이너 김영세가 동성 성추행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은 가운데 그에게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영세 디자이너는 1955년생으로 올해 65세의 패션 디자이너. 한양대학교 응용미술학을 전공하고 왕영은, 윤시내, 전영록, 조용필 등의 패션을 담당했다. 그는 디자이너 능력을 인정받아 유명세를 떨쳤고, 미스코리아, 미스월드 등 대회
종합
연예
스포츠
가온차트를 빛낸 남돌들 '훈훈하네'
'플래시댄스' 알렉스의 열정 오디션과 합격
이종석 "이상형 이나영과 함께 연기해 행복"
'인형이 움직여'…김새론, 시선 끄는 비주얼
'살림남2'
더보기
더보기
스칼렛 요한슨 '블랙 위도우' 2월 28일 촬영 돌입, 2020년 개봉 예정
크리스 브라운, 파리서 성폭행 혐의 체포 후
풀려나
'캡틴 마블' 주드 로 새 스틸컷 공개 "도대체
어떤 캐릭터 연기하나" 궁금증↑
라이언 레이놀즈 "'데드풀3' 개발 중, 완전히
다른 방향으로 제작"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