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독전' 조진웅X류준열, 마약조직 잡으러 뭉친 '카리스마'
18-05-11 16:4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영화 '독전'(감독 이해영 배급 NEW)이 호락호락하지 않은 적을 잡기 위해 뭉친 조진웅X류준열의 스틸 6종을 공개했다.

'독전'이 조진웅과 류준열의 스틸컷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영화 '독전'은 아시아를 지배하는 유령 마약 조직의 실체를 두고 펼쳐지는 독한 자들의 전쟁을 그린 범죄극. 이번에 공개한 일명 호락스틸은 실체 없는 마약 조직을 잡기 위해 모든 것을 건 미친 형사 원호로 분한 조진웅과 마약 조직으로부터 버려져 원호와 손을 잡는 조직원 락 역을 맡은 류준열의 한치 앞을 모를 다양한 투샷을 담아냈다.

먼저, 첫 번째 스틸은 형사 원호가 락의 취조를 진행, 강렬한 눈빛으로 서로를 마주 보고 있어 팽팽한 긴장감을 조성한다. 이후 말끔한 슈트 차림으로 걸어 나오는 스틸을 통해 원호와 락이 마약 조직을 잡기 위해 손을 잡았음을 짐작케 한다. 여기에 원호는 평소와는 다른 헤어스타일과 의상으로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원호와 락의 계획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어 원호와 락은 마약 조직을 잡을 수 있는 단 한번의 기회를 잡고 거래의 현장에 앉아 완벽한 호흡을 보이는 듯 하지만 이어지는 스틸 속 원호가 락의 멱살을 잡고 있는 모습들을 통해 이들의 계획에 차질이 생겼음을 엿볼 수 있어 호락호락 하지 않은 적에 맞선 두 남자의 예측할 수 없는 스토리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마지막 스틸에서는 락이 쓰러져 있는 원호에게 손을 내밀고 맞잡은 두 손을 사이로 눈빛이 오가 이 둘의 관계가 과연 어떻게 흘러갈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특히 이번에 공개된 스틸 6종은 락을 의심하면서도 그의 도움을 받아야만 하는 원호의 상황과 복잡한 감정들을 담아내고 있어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배가시킬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독전'은 오는 22일 개봉 예정이다.

[사진 = NEW 제공]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16강 상대 브라질'→손흥민의 의미심장한 한마디 "결과
한국의 16강 상대가 브라질로 결정됐다. 한국은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최종전에서 포르투갈에 2-1 역전승을 거두며 극적으로 16강에 진출했다. 반면 2연승을 달리던 브라질은 G조 3차전에서 카메룬에 0-1로 덜미를 잡혔다. 그래도 조 1위를 ...
해외이슈
“64살 알렉 볼드윈 정관수술 안해” 38살 요가강사, 8번째 아이 낳을 수도[해외이슈]
“마돈나가 나보고 섹시하대” 47살 데이빗 하버, “춤까지 췄다” 회상[해외이슈]
‘제시 루더포드♥’ 빌리 아일리시, “금발은 1초도 섹시하지 않아”[해외이슈]
배드 버니, 빌보드 ‘올해의 톱 아티스트’ 선정, “스페인어 음악 최초”[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