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10년이 지나도 소녀시대'…윤아, 여전히 여고생 같은 외모
신영수 "한고은과 첫키스 어땠냐면…" 솔직 고백
나르샤 남편 "한강 데이트 때 차 안에서…" 후끈
'몸매 실루엣이 다 보여'…손예진, 파격 전신 시스루
'속옷은 어디갔어?'…DJ 소다, 나시만 입고 볼륨 자랑
김혜선 "많은 남자 중 독일 男과 결혼하는 이유는…"
김종국, 홍진영에 "결혼하고 싶어 미치겠어" 고백
'섹시 여전사 같네'…안지현, 벨트 칭칭 감고 도발 포즈
'9연패' NC 김경문 감독 "오히려 필승조 회복할 수 있는 찬스"
18-04-17 17:2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척돔 윤욱재 기자] NC가 창단 이래 가장 큰 시련을 맞고 있다. 창단 최다 기록인 9연패 수렁에 빠져 있는 것.

NC는 1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벌어지는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넥센과의 경기에서 분위기 반전에 나선다.

이날 경기에 앞서 3루 덕아웃에 나타난 김경문 NC 감독은 "우리 힘으로 이겨내는 수밖에 없다"라고 NC 선수들이 훈련 중인 그라운드를 응시했다.

NC가 9연패에 빠진 원인 중 하나는 바로 필승조의 붕
괴다. 막강 불펜진으로 불렸던 NC이지만 올해는 사정이 다르다. 원종현이 10경기에서 1패 1세이브 2홀드 평균자책점 12.15, 임창민이 8경기에서 1패 3세이브 평균자책점 6.43, 김진성이 9경기에서 1승 1패 2홀드 평균자책점 5.87로 믿음직한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는 것이다. 이들 중 임창민을 제외하고 원종현과 김진성은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된 상태다.

김 감독은 "지금 필승조와 뒷문이 불안하다. 연패를 하고 있지만 이 시간이 오히려 필승조가 회복할 수 있는 찬스가 될 수 있다"라면서 "9번의 승리를 까먹었지만 차근차근 5할 승률을 만들면 또 기회가 올 것"이라고 담담하게 말했다.

일단 NC는 이민호를 1군 엔트리에 등록한 상태이며 선발 요원인 최금강을 불펜으로 전환해 뒷문을 강화하려 한다.

김 감독은 "(장)현식이가 5월에 돌아와서 선발투수 중 1명을 불펜으로 내리면 우리 팀이 돌아가는 게 한층 나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NC에게 닥친 시련의 시간은 약이 될 수 있을까.

[김경문 감독. 사진 = 마이데일리 DB] 고척돔 =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나르샤 남편"데이트 때 차 안에서…"후끈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가수 나르샤와 황태경 부부가 심야 한강 데이트를 즐겼다. 17일 오후 방송된 SBS플러스 '당신에게 유리한 밤! 야간개장'(이하 '야간개장')에서는 오랜만에 데이트를 나선 가수 나르샤, 황태경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공연을 본 뒤 한강으로 데이트를 나온 두 사람. 황태경은 "한강 정말 오랜만이다. 우리 비밀 연애 할 때도 자주 왔
종합
연예
스포츠
'얼굴이 안 됐네'…구하라, 초췌하게 경찰서 등장
'청정미소' 정해인, 예쁜 누나 손예진 응원 왔어요
'악동탐정스2' 김남주 "시즌2 정말 원했다"
엑소, 수많은 팬들로 공항은 '몸살 중'
'배우 What수다'
더보기
더보기
최강의 히어로 '캡틴 마블' 예고편, 19일 첫 공개
숀 펜 "미투운동, 남녀 분열시켜…매우
의심스럽다" 뜨거운 논란
'호크아이' 제레미 레너 '어벤져스4' 촬영
종료…'격렬한 전투씬' 예고
"정말 자랑스럽다"…DC 히어로 '수어사이드 스쿼드2' 각본 완료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