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입으나 마나'…레이싱모델, 아슬아슬한 볼륨 노출
김동현 예비신부, 결혼 준비 중 폭풍눈물…무슨일?
조현아 "사생활 사진 논란, 왕게임 아니었고…"
'이정진이 반할만 해'…이유애린, 아찔 형광 비키니
지코 "저작권료, 재작년 최고수입 달성"…얼마길래?
'속옷인 줄 알았어'…현아, 짧아도 너무 짧은 파격 핫팬츠
이재영 "약 부작용으로 2년간 투병, 응급실까지…" 충격
이문식 "김성령과 첫날밤 촬영 때 촛불 끄고…" 후끈
'9연패' NC 김경문 감독 "오히려 필승조 회복할 수 있는 찬스"
18-04-17 17:2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척돔 윤욱재 기자] NC가 창단 이래 가장 큰 시련을 맞고 있다. 창단 최다 기록인 9연패 수렁에 빠져 있는 것.

NC는 17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벌어지는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넥센과의 경기에서 분위기 반전에 나선다.

이날 경기에 앞서 3루 덕아웃에 나타난 김경문 NC 감독은 "우리 힘으로 이겨내는 수밖에 없다"라고 NC 선수들이 훈련 중인 그라운드를 응시했다.

NC가 9연패에 빠진 원인 중 하나는 바로 필승조의 붕
괴다. 막강 불펜진으로 불렸던 NC이지만 올해는 사정이 다르다. 원종현이 10경기에서 1패 1세이브 2홀드 평균자책점 12.15, 임창민이 8경기에서 1패 3세이브 평균자책점 6.43, 김진성이 9경기에서 1승 1패 2홀드 평균자책점 5.87로 믿음직한 모습을 보여주지 못하는 것이다. 이들 중 임창민을 제외하고 원종현과 김진성은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된 상태다.

김 감독은 "지금 필승조와 뒷문이 불안하다. 연패를 하고 있지만 이 시간이 오히려 필승조가 회복할 수 있는 찬스가 될 수 있다"라면서 "9번의 승리를 까먹었지만 차근차근 5할 승률을 만들면 또 기회가 올 것"이라고 담담하게 말했다.

일단 NC는 이민호를 1군 엔트리에 등록한 상태이며 선발 요원인 최금강을 불펜으로 전환해 뒷문을 강화하려 한다.

김 감독은 "(장)현식이가 5월에 돌아와서 선발투수 중 1명을 불펜으로 내리면 우리 팀이 돌아가는 게 한층 나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NC에게 닥친 시련의 시간은 약이 될 수 있을까.

[김경문 감독. 사진 = 마이데일리 DB] 고척돔 =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조현아 "사생활 논란,왕게임 아니었고…"
[마이데일리 = 명희숙 기자] 그룹 어반자카파 조현아가 사생활 사진 유출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18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가수 윤상, 김태원, 지코, 어반자카파 조현아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조현아는 앞서 마이네임 채진과 함께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 유출돼 논란이 됐다. 조현아는 "문란하게 게임하면서 놀지 않았다"라고 해명했다. 그
종합
연예
스포츠
CLC, 팬미팅을 향한 가벼운 발걸음
트리플H 현아 "기분 좋은 섹시함 선보이고파"
강동원·정우성·한효주·최민호 '인랑, 기대해주세요'
애슐리, 즉석 노래 신청에 '모아나 OST' 열창
'두시의 데이트'
더보기
더보기
호아킨 피닉스 주연 DC영화 '조커', 2019년 10월 4일 개봉 확정
레즈비언 히어로 ‘'트우먼' TV시리즈 제작
"동성애자 최초"
드웨인 존슨 1년간 1397억원 수익, 배우 최고
신기록 작성
마이클 잭슨 딸 패리스 잭슨 "14살에 커밍아웃,
男女 모두 좋아해"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