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미모 비수기예요'…크리스탈, 후덕해진 비주얼
'내가 바로 인간 샤넬'…부내 폴폴 럭셔리 ★들
쌈디 "야동 안 본 지 3개월, 너무…" 뜬금 고백
'비키니 아니지?'…치어리더, 더운 날씨에 핫해진 의상
유시민 "이재명 당선인에 아주 크게 실망했다"…왜?
진서연 "만난지 3개월 만에 혼인신고, 사랑 아니었다"…무슨 뜻?
한수민, 박명수 스태미나 어떠냐는 질문에…'후끈'
'상의도 하의도 초미니'…김연정, 야구장 달군 아찔 패션
트라웃, MLB.com 선정 선수랭킹 1위…오타니 100위
18-02-18 09:4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마이크 트라웃(LA 에인절스)이 선수랭킹 1위에 올랐다. 아직 데뷔도 하지 않은 오타니 쇼헤이(LA 에인절스)도 100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MLB.com은 18일(이하 한국시각) 선수랭킹을 포지션에 구애 받지 않은 채 1위부터 100위까지 매겼다. 트라웃이 1위, 호세 알투베(휴스턴 애스트로스)가 2위, 브라이스 하퍼(워싱턴 내셔널스)가 3위, 조이 보토(신시내티 레즈)가 4위, 지안카를로 스탠튼(뉴욕 양키스)이 5위를 차지했다.

MLB.com은 트라웃을 두고 "그 외에 누가 1위를 할까. 트라웃은 메이저리그에서 7년 동안 아메리칸리그 MVP를 두 번 수상했고, 세 번 2위를 차지했다"라고 밝혔다. 간략했지만, 임팩트 있는 지적이다.

알투베에 대해 "아메리칸리그 MVP 알투베는 휴스턴이 지난 가을에 첫 월드시리즈 타이틀을 따내도록 도왔다. 지난 네 시즌 동안 아메리칸리그 선두로 이끌었고, 그 기간 세 차례 타격으로 리그를 이끌었다"라고 설명했다.

하퍼에 대해 "2015년 내셔널리그 MVP에 선정된 하퍼는 메이저리그에 머문 6년 동안 다섯 번이나 올스타에 뽑혔다"라고 밝혔다. 그리고 보토를 두고 "2010년 내셔널리그 MVP로서 올스타전서 다섯 차례 활약했고, 장타력과 출루율이 대등할 정도로 좋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스탠튼에 대해서는 "2017년 마이애미 말린스에서 내셔널리그 MVP에 선정될 때 59홈런 132타점으로 메이저리그를 이끌면서 뉴욕 양키스와 함께 첫 시즌을 보낼 준비를 마쳤다"라고 밝혔다.

클레이튼 커쇼(LA 다저스)가 전체 6위이자 투수 부문 1위, 놀란 아레나도(콜로라도 로키스), 크리스 브라이언트(시카고 컵스), 조쉬 도날드슨(토론토 블루제이스), 카를로스 코레아(휴스턴 애스트로스)가 7~10위에 올랐다.

흥미로운 건 아직 메이저리그에 데뷔도 하지 않은 오타니가 100위, 랭킹 맨 마지막에 위치했다는 점이다. MLB.com은 그를 두고 별 다른 설명을 하지는 않았다. 그러나 미국 언론들의 관심은 랭킹 상위권 선수들과 다르지 않다.

한국인 메이저리거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 류현진(LA 다저스), 최지만(밀워키 블루어스)의 이름은 보이지 않았다. 이날 텍사스 레인저스와 계약이 무산된 오승환도 마찬가지다.

[트라웃. 사진 = AFPBBNEWS]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쌈디 "야동 안 본 지 3개월, 너무…"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나 혼자 산다' 쌈디가 야동을 안 본지 3개월째가 됐다고 말했다. 22일 밤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는 쌈디의 일상이 그려졌다. 쌈디는 집에서 낙지볶음 소면을 먹었고, 이어 로꼬가 집에 들어왔다. 그는 "여기가 내 집 같아"라는 충격적인 말을 했다. 결국 그 집은 자신의 집이 아니라 로꼬
종합
연예
스포츠
구구단, 붉은악마로 변신한 뀨단이들 '초코코'
'비밀과 거짓말' 김예린 "첫 촬영 전날 잠 못 자"
박정민, 기자의 실수에 대처하는 방법 '유쾌'
장영남 "이주영은 흥미로운 배우, 공부됐다"
'섬총사2'
더보기
더보기
한국계 여성 마블 히어로 '실크' 제작, '스파이더맨' 스핀오프
루카스필름 "'스타워즈' 스핀오프 무기한 연기,
사실 아니다"
린타 해밀턴, '터미네이터6' 사라 코너 27년 만에 복귀
조지 클루니 부부, 이민자 아동 위해 1억원
기부…트럼프 비판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