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볼륨에 개미허리까지 다 가졌네'…치어리더, 미친 몸매
"자신 있는 부위는 골반"…다솜, 몸매 라인 과시
"55사이즈가 아니면…" 김성령, 남모를 고충 토로
'30kg 감량' 홍지민, 다이어트 도시락 보니…'깜짝'
이정진 "열애, 데뷔 후 처음으로…" 솔직 고백
'보기만 해도 아찔해'…머슬퀸들, 남다른 볼륨감
'움직일 때마다 훌렁'…치어리더, 입으나 마나 한 치마
'상의 내려가겠어'…골퍼 안신애, 아슬아슬한 비키니
“욕심나긴 한다” 전성현, KGC 역대 최초 MIP 도전
18-02-15 06: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창환 기자] 안양 KGC인삼공사의 주전 슈터 자리를 꿰찬 전성현(27, 189cm)이 괄목할만한 성장세를 그리고 있다. 구단 역사상 최초의 기량발전상(MIP)도 노릴만한 기세다.

전성현은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정규리그 44경기에 평균 21분 45초 동안 출전, 커리어-하이인 8.2득점 3점슛 2개(성공률 41.6%) 1.8리바운드를 기록 중이다. 특히 3점슛 성공, 성공률은 각각 리그 5위에 해당한다. 지난 시즌 기록은 2.6득점 3점슛 0.7개(성공률 35.5%) 0.8리바운드였다.

지난 13일 안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인천 전자랜드와의 홈경기는 전성현의 진가가 발휘된 경기였다. 2쿼터에만 3점슛 2개 포함 10득점을 몰아넣어 KGC인삼공사가 주도권을 빼앗는데 힘을 보탠 것. 6위 KGC인삼공사는 데이비드 사이먼(39득점 14리바운드 2리바운드 2어시스트 2스틸)의 골밑장악력을 더해 오세근 없이 2연승, 7위 서울 삼성과의 승차를 4경기까지 벌렸다.

전성현은 “(오)세근이 형 없이 2연승을 했다는 게 큰 의미가 있다. 2연승 기간에 얻은
자신감을 바탕으로 팀이 연승 행진을 계속 이어갔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전성현은 이날 3점슛 4개 포함 25득점을 올렸다. 이는 지난달 20일 고양 오리온전에서 기록한 개인 최다득점과 타이를 이루는 기록이다. 전성현은 또한 지난해 12월 9일 울산 현대모비스전에서도 22득점을 올린 바 있다. 지난 시즌까지 전무했던 20+득점을 올 시즌에만 3차례 기록한 것.

전성현은 “전자랜드전에서는 개인 기록을 모르고 뛰었다. 기록에 욕심 부리다 보면, 경기를 망치게 된다. 다만, 슛에 대해선 항상 자신을 갖고 있다. 지난 경기(11일 DB전)에서 부진했는데도 감독님이 투입해주셨고, 믿음에 보답하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중앙대 재학시절부터 탁월한 슛 감각으로 주목받았던 전성현에게 올 시즌은 도약할 수 있는 기회였다. 지난 시즌까지 주전으로 활약한 이정현이 전주 KCC로 이적했고, 강병현의 컨디션도 썩 좋지 않기 때문이다.

지난 시즌(평균 10분 26초)보다 2배 이상 많은 출전시간을 소화하고 있는 전성현은 정교한 슈팅능력을 과시, 팀의 기대에 부응하고 있다. 지난달 30일 서울 삼성전에서는 경기종료 2초전 극적인 위닝 3점슛을 터뜨리기도 했다.

김승기 감독은 “움직임이 너무 좋다. (전)성현이는 지난 시즌까지 수비에 묶이면 움직임이 정체되는 경향을 보였는데, 올 시즌은 수비에 묶인 이후에도 부지런하게 움직인다. 덕분에 다른 선수들에게 찬스가 생기는 역할까지 해주고 있다”라며 전성현을 칭찬했다.

괄목할만한 성장세를 그리고 있는 전성현은 유력한 기량발전상 후보로 부상했다. 전성현과 더불어 김태홍(DB), 서민수(DB), 이관희(삼성) 등이 기량발전상 후보로 거론되고 있는 선수들이다.

“욕심이 나는 것은 사실이다. 상이라는 것은 받을 수 있을 때 받아야 한다(웃음)”라며 운을 뗀 전성현은 “하지만 욕심을 부려서 경기를 그르치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 상은 최대한 신경 쓰지 않고 남은 경기에 임할 것”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KGC인삼공사는 전신 KT&G, SBS 시절 포함 기량발전상 수상자를 배출한 적이 없다. 상무 지원을 앞두고 있는 전성현이 군 입대 전 팀 역사를 새롭게 쓸 수 있을지 지켜볼 일이다.

[전성현. 사진 = 마이데일리DB] 최창환 기자 maxwindo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55사이즈 아니면…" 김성령,고충 토로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김성령(51)이 '라디오스타'에서 원조 뱀파이어 여신으로서 삶을 전했다. 23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밥 잘 먹는 예쁜 누나랑 오빠' 특집이 그려졌다. 배우 김성령과 이정진, 가수 이상민과 마이크로닷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성령은 스스로 "뱀파이어"라고 소개했다.
종합
연예
스포츠
'스케치' 정지훈 "첫 액션신 촬영 후, 출연 후회"
방탄소년단 "2년 연속 빌보드 수상, 아미 덕분"
'훈남정음' 남궁민 "수중 촬영 때문에…"
'상큼함 UP' 아이유, 아침에도 사랑스러운 미소
'미스터라디오 이영표'
더보기
더보기
스칼렛 요한슨 '블랙 위도우' 솔로무비, 내년 촬영 돌입
디즈니·폭스 합병 무산 가능성↑ 컴캐스트, 현금 65조원 제안
'데드풀2' 작가 "캡틴 아메리카와 팀 이루길
원했다"
'데드풀2' 글로벌 점령, 中 개봉 없이 3266억원
오프닝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