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강은비 "돈 때문에 베드신 찍었다?
소설을 쓰는군요" 분노
조연우 "아직도 16세 연하 아내
속살 보면…"
선예 "셋째 낳을 거니?"
시어머니 물음에…
'악플 테러' 킴 부탱, "모든 한국인이
그런 건 아냐"
예학영, 술 취한 채
차량 세워두고 잠자다 적발
스스로도 놀란 '괴물' 최민정의
폭발적인 스피드
'흥겹게 춤 추다보니'…치어리더,
레이스 속 드러난 속바지
돈스파이크 vs 박나래,
초엽기 새해 인사 대결
'김무명을 찾아라2' 효연·김동현 새 추리자 투입…22일 첫방
18-02-14 17:3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케이블채널 tvN '김무명을 찾아라2'에 걸그룹 소녀시대 효연과 이종격투기선수 김동현의 티저영상이 공개됐다.

'김무명을 찾아라2'는 특정 장소와 사람들 속에서 완벽한 연기를 펼치고 있는 무명배우 '김무명'을 찾아내는 잠입추리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이번 시즌 정형돈, 이상민에 효연, 김동현이 새 추리자로 출연을 확정 짓고 더 강력한 추리 예능을 예고한다.

효연은 여자의 촉을 적극 활용해 '눈빛만 봐도 알 수 있는' 심리 추리를 선보이고, 김동현은 평소 관상에 관심이 많은 만큼 '얼굴만 봐도 알 수 있는' 관상 추리를 펼친다는 것이 제작진의 전언.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는 이들의 유쾌한 케미가 드러나 눈길을 끈다. 김동현은 관상과 손금을 볼 줄 안다는 뜻밖의 사실을 밝히며, 효연의 얼굴과 손을 보고는 "관상이 좋다. 손금이 두꺼운 걸 보니 배우자가 잘생긴 사람이다"라고 예언했다.

MC 케미 테스트를 진행해 모든 답을 맞추자 효연은 "이 정도면 우리 김무명 빨리 찾을 것 같다"고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연출을 맡은 박종훈 PD는 "남성만 있던 추리단에 여성의 시각으로 섬세하게 추리해주는 멤버의 필요성을 느꼈다. 남다른 촉과 센스가 넘치는 효연이 가장 적합하다고 생각했다. 김동현의 경우 운동선수가 가지고 있는 동물적인 감각을 추리에 접목시키는 것을 기대했다"고 두 사람의 섭외 계기를 밝혔다.

이어 "촬영을 하며 효연은 무명배우의 피부를 보고 알아 맞추는 '피부 추리'를 하거나 용의자와 직접 팔씨름을 통해 추리하는 등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김동현은 직관적이지만 쿨하고 단순한 면모로 이상민, 정형돈과 투닥거리는 케미를 발산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김무명을 찾아라2'는 22일 밤 8시 10분 첫 방송된다.

[사진 = tvN 제공]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선예, "셋째는?" 시어머니 물음에…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선교사 제임스박과 캐나다에서 생활 중인 걸그룹 원더걸스 출신 선예가 셋째 계획을 전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이방인'에서 시어머니는 선예에게 "너 또 낳을 거니?"라고 물었다. 이어 "너희들 다 집에서 낳았잖아. 난 그게 너무 무서워"라고 고백한 시어머니. 이에 제임스
종합
연예
스포츠
모모랜드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설 인사
워너원, 한가득한 잘생김에 오늘도 '심쿵'
박세완 "설날에도 촬영…부모님과 맛집 가려구요"
소녀주의보, 사랑을 꿈꾸다 '소녀지몽' 무대
'이방인'
더보기
더보기
마블 "'블랙팬서2' 제작, 라이언 쿠글러 감독
복귀"
J.J. 에이브람스 "'스타워즈9' 올 여름 촬영 돌입"
'데드풀2' 새 포스터 공개…'플래시댄스' 패러디 '폭소'
'어벤져스:인피니티 워', 울버린이 타노스 얼굴에 상처 냈을까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