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김서형 "신뢰 깨져"vs소속사 대표 "욕설"
진성, 유재석에 "성의 표시라도 해주길"
"아픈 남동생" 김원희, 가족사 최초고백
이영표 "최근 안정환 '미쳤나' 생각해" 왜
하의는?…눈을 의심케 하는 배트걸 의상
이휘재 "子 서준, 이병헌 아들 얼굴 긁어"
함진마마, 혜정 훈육법에 분노 "못 보겠다"
'실망감↑' GD, 반려견 논란엔 침묵 하더니…
.
[MD인터뷰③] 이준호 "'2PM 평생 간다', 이건 여섯 모두의 생각"
18-02-01 10:5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이준호가 그룹 2PM에 대한 애정을 다시 한 번 드러냈다.

이준호는 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카페에서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종영인터뷰를 진행했다.

최근 JYP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한 2PM 멤버들. 이날 이준호는 "'2PM은 평생 한다'라는 생각을 멤버들이 모두 다 가지고 있다. 그 점에서 여섯의 생각이 같다는 게 너
무 좋다. 만약 이번에도 누군가가 재계약을 안했더라도 '2PM은 평생 간다'는 생각을 다 가지고 있었기 때문에, 크게 달라지고 그런 건 없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이준호는 "JYP와는 정확하게 '재재계약'이다. 재계약을 할 때 우리가 JYP 역사상 첫 재계약 팀이었는데, 이번 재재계약도 그렇다. 그 최초라는 게 좋더라"고 얘기했다.

이준호는 "우리가 있는 10년 간 회사가 커졌고, 그런 모습을 보는 게 좋다. 이제는 임원진도 다 형, 동생이니까. 함께 이런 저런 일을 겪은 사이라는 게 편안하다. 무엇보다 우리 멤버끼리 뭉쳐있는 게 제일 좋은 거라는 생각을 했다"고 JYP와 재계약을 결정한 이유를 덧붙였다.

이준호는 첫 주연작인 '그냥 사랑하는 사이'에서 아픔을 이겨내고 살아가는 이강두 캐릭터를 설득력있게 그려내 호평을 받았다.

[사진 =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아픈 남동생" 김원희, 가족사 눈물고백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방송인 김원희가 아픈 가족사를 고백했다. 14일 밤 종합편성채널 MBN '모두의 강연, 가치 들어요'가 첫 방송됐다. '가치 들어요'는 마음의 힐링과 지식을 함께 채울 수 있는 쌍방향 콜라보 강연쇼다. 이날 방송에는 4남매를...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美 대선 출마 선언 카니예 웨스트 “양극성 장애 앓아, 부인 킴 카다시안도 걱정”[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