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MD인터뷰③] 이준호 "'2PM 평생 간다', 이건 여섯 모두의 생각"
18-02-01 10:5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이준호가 그룹 2PM에 대한 애정을 다시 한 번 드러냈다.

이준호는 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카페에서 JTBC 월화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종영인터뷰를 진행했다.

최근 JYP엔터테인먼트와 재계약을 체결한 2PM 멤버들. 이날 이준호는 "'2PM은 평생 한다'라는 생각을 멤버들이 모두 다 가지고 있다. 그 점에서 여섯의 생각이 같다는 게 너무 좋다. 만약 이번에도 누군가가 재계약을 안했더라도 '2PM은 평생 간다'는 생각을 다 가지고 있었기 때문에, 크게 달라지고 그런 건 없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이준호는 "JYP와는 정확하게 '재재계약'이다. 재계약을 할 때 우리가 JYP 역사상 첫 재계약 팀이었는데, 이번 재재계약도 그렇다. 그 최초라는 게 좋더라"고 얘기했다.

이준호는 "우리가 있는 10년 간 회사가 커졌고, 그런 모습을 보는 게 좋다. 이제는 임원진도 다 형, 동생이니까. 함께 이런 저런 일을 겪은 사이라는 게 편안하다. 무엇보다 우리 멤버끼리 뭉쳐있는 게 제일 좋은 거라는 생각을 했다"고 JYP와 재계약을 결정한 이유를 덧붙였다.

이준호는 첫 주연작인 '그냥 사랑하는 사이'에서 아픔을 이겨내고 살아가는 이강두 캐릭터를 설득력있게 그려내 호평을 받았다.

[사진 = JYP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옥주현 배우님, 정말 떳떳하세요? 어떤 사고 쳤는지 다
그룹 핑클 출신 뮤지컬 배우 옥주현의 '갑질' 의혹이 제기된 가운데, 추가 폭로글이 나왔다. 25일 새벽 온라인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연극·뮤지컬 갤러리에는 "옥주현 배우님 정말 떳떳하세요?"라고 반문하는 내용의 폭로글이 게재됐다. ...
해외이슈
“마릴린 먼로 드레스 찢었다”, 41살 킴 카다시안 고소당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를 시체로 만들어”, 최악의 인터뷰 비난 쇄도[해외이슈](종합)
“킴 카다시안 두달만에 10kg 감량” 비난 쇄도, 그러다 죽는 사람도 있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 죽이고 시체를 게재해?” GQ 커버사진 비난 폭주[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