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단체로 작정했네'…레이샤,
시스루만 걸치고 야릇 안무
'레깅스인 줄'…오연서,
초밀착 가죽 롱부츠
'이희준 아내' 이혜정
"요즘 성욕 떨어져"…왜?
박나래 "나래바 VIP 이서진,
야관문주 마시고…" 헉!
'멋부리다 감기 들겠어'
치어리더, 한겨울 하의실종
'남심 좀 그만 흔들어'…트와이스,
애교 넘치는 안무
'한국의 비욘세'…에일리,
꿀벅지로 완성한 건강미
엄정화·정재형,열애 루머에 입 열다 "만나자마자…"
[준PO 4차전] '노진혁-최준석 가세' NC-롯데 라인업 확정
17-10-13 17:1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창원 윤욱재 기자] 준플레이오프 4차전에 나설 NC와 롯데의 선발 라인업이 확정됐다.

NC 다이노스와 롯데 자이언츠는 13일 창원 마산구장에서 2017 타이어뱅크 KBO 준플레이오프 4차전을 치른다.

현재 전적은 NC가 2승 1패로 앞서 있다. NC는 1승만 더하면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한다.

이날 NC는 이종욱을 리드오프로 내세우고 박민우와 테이블세터를 이룬다. 나성범-재비어 스크럭스-모창민이 중심타선을 이루고 권희동이 6번 타순에 들어간다.

여기에 '깜짝스타' 노진혁이 처음으로 선발 출전한다. 7번타자 3루수로
이름을 올린 것이다. 노진혁은 지난 11일 준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교체 출전해 멀티홈런을 포함, 4타수 4안타 3타점 4득점으로 맹활약했다. 8번은 손시헌, 9번은 김태군이 들어간다.

이에 맞서 롯데는 최준석을 3번 카드로 활용한다. 김문호의 시즌 아웃으로 박헌도가 좌익수로 이동하면서 지명타자 자리에 최준석이 들어갔다.

전준우와 손아섭이 테이블세터를 구축하고 최준석이 3번 타순에 들어가 이대호, 박헌도와 중심타선을 이룬다. 강민호, 앤디 번즈, 문규현, 신본기로 이어지는 타순.

한편 이날 NC는 최금강, 롯데는 조쉬 린드블럼을 각각 선발투수로 내세운다.

▲ NC 다이노스 선발 라인업

1. CF 이종욱
2. 2B 박민우
3. RF 나성범
4. 1B 스크럭스
5. DH 모창민
6. LF 권희동
7. 3B 노진혁
8. SS 손시헌
9. C 김태군
P. 최금강

▲ 롯데 자이언츠 선발 라인업

1. CF 전준우
2. RF 손아섭
3. DH 최준석
4. 1B 이대호
5. LF 박헌도
6. C 강민호
7. 2B 번즈
8. SS 문규현
9. 3B 신본기
P. 린드블럼

[노진혁(왼쪽)과 최준석. 사진 = 마이데일리 DB] 창원 =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희준아내'이혜정 "요즘 성욕 떨어져"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모델 이현이와 이혜정이 거침없는 입담을 과시했다. 14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패션앤 '마마랜드'에선 이현이와 이혜정이 클레이 사격장으로 이동하며 차량 안에서 솔직한 대화를 나눈 모습이 방송됐다. 이현이는 남편이 운동을 열심히 하는 이유로 "자극 받은 사진이 있는 것 같다"고 고백했다. "어떤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레이샤, 섹시 이미지 굳힌다…첫무대 공개
'화유기' 이승기 "첫방 시청률 10% 넘으면…"
여배우 A씨 "억울함 풀어달라" 눈물 호소
최종훈 "김소혜, 올해 광고 엄청 찍었다"
'화유기'
더보기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단체로 작정했네'…레이샤, 시스루만 걸치
드웨인 존슨 "2024년 美 대통령 선거 출마 100% 고려"
'엑스맨X어벤져스' 꿈의 조합 탄생…마블팬 설렌다
디즈니, 폭스 인수하면 '울버린' 등 마블캐릭터 10개 사용
매튜 본 감독 "'킹스맨3' 작업중이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